그냥...취미 삼아

마음의 창을 열어 놓고 여행 하면서 모든것을 즐기고 싶네 카메라 하나 둘러 메고...

빛내림

댓글 488

내가 그린 그림

2018. 10. 23.

잊지 마세요
소중한 인연을 아끼고
서로 사랑하는 것이
진정 행복한 삶이란 것을...



'내가 그린 그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문광지의 새벽  (661) 2018.10.26
빛내림  (488) 2018.10.23
정읍 산내 구절초 공원  (501) 2018.10.19
여명과 안개  (565) 2018.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