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취미 삼아

마음의 창을 열어 놓고 여행 하면서 모든것을 즐기고 싶네 카메라 하나 둘러 메고...

변산바람꽃

댓글 1385

내가 그린 그림

2020. 2. 22.

우정이란
산길과 같아서
매일 오고 가지 않으면
잡초가 무성해 진답니다.








'내가 그린 그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산자고  (1411) 2020.03.23
변산바람꽃  (1385) 2020.02.22
두루미  (1425) 2020.02.15
용매화  (1408) 2020.0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