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런던) 버스 타고 런던탑으로 가는 길

댓글 0

06 서유럽,동유럽/┏ 런던(完結)

2008. 3. 24.

2006.07.25

 

 

* Ranee in London

 

 

 

워터루 역 답사를 마친후 다음 목적지는 타워 브릿지런던탑으로 결정, 버스를 타기로 했다.

그런데 어느 버스를 타야할지 버스 노선도를 보고 이해하기가 참 어렵다.

어느 버스를 탈 것인가를 결정하는데만도 많은 시간이 흐른 것 같다.

버스를 타기 전에 먼저 할 일, 워터루 역 근처에 있는 IMAX영화관 보기.ㅎㅎ  

 

 

   

IMAX영화관은 교통량이 많은 사우스 뱅크의 교차점 한 가운데 세워진 둥근 유리로 만든 영화관이다.

높이 20m에 이르는 영국 최대의 스크린이 있고 입체 영화도 상영한다고 한다.

 런던에서 줄기차게 보아 온 비슷 비슷한 옛 건축물들 속에 생뚱 맞게 다르게 생긴 현대 건축물,

IMAX영화관  그런 건물들 중의 하나가 아닐 듯 싶다.  

 

 

 

 

 

 

런던 아이 

사진으로 자꾸 보다 보니 한 번 타볼 걸 그랬나 싶은 생각이 든다.

 

 

 

 

 

  

 ★PRET A MANGER★

어떻게 읽어야 할지는 모르겠는데 런던 시내에서 자주 눈에 띄는 간판이다.

무슨 체인점쯤 되는 곳일까??

간단하게 점심을 해결할 수 있어 많은 이들이 이용하는 곳인 것 같다.

 

 

 

 

 

  

타워브릿지에서 바라본 테임즈 강변의 특이한 건물들

 

 

 

 

 

  

모양이 특이한 이 건물은 런던 시청이다.  

 

 

 

 

  

문장이라고 해야되나 뭐라고 해야 되나??

내 생각에는 악귀 같은 것이 집에 못들어 오게 하려는 의도로 해놓은 것 같은데...순전히 나의 짐작이다.

 

 

 

 

 

 

관광버스??

런던 시내에서는 너무나 다양한 종류의 차들을 볼 수 있는데

저렇게 개성있는 그림을 그려넣은 버스들도 많이 볼 수 있고

이층버스, 차량 두 개가 연결된 버스, 지붕이 없는 이층의 시내 관광 버스,

화려한 광고 문구와 울긋불긋 색색깔로 꾸민 예쁜 모양의 개인 영업 택시(미니캡),

그리고 이층버스와 견줄만한 런던의 명물 검은 색의 클래식한 오스틴 택시(일반적으로는 '블랙캡'이라 부름)등이 그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