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타페오

꿈꾸는 자의 삶

스페인 여행 11일(3) 바르셀로나 유람선

댓글 2

유럽 여행/스페인

2013. 8. 29.

 

 

 

2013.5.3(금)

 

 

 

 

 

 

 

 

점심을 먹은 우리는 바닷가 유람선 선착장으로 갔다.

한 시간에 한 편의 배가 뜬다.

한 시간 정도 구시가지 일대를 돌아보는 루트로 진행된다.

그래봐야 갔던 길을 되돌아 오니 실제 보는 풍경은 30여 분 정도에 지나지 않는다.

 

 

 

 

 

 

 

 

 

 

 

 

 

 

 

 

 

 

 

 

 

 

 

 

태양을 즐길 수 있는 2층과, 태양을 피하는 아래층이 있다.

대부분 사람들이 2층으로.

그러나 평일인데다 가장 바쁜 3시라 그런지 승선한 사람이 별로 없다.

 

 

 

 

 

 

 

 

 

 

 

 

건축을 전공하는 사람들의 필수 여행지라는 바르셀로나.

해변을 따라 특이한 건축물들이 도열해 있다.

 

 

 

 

 

 

 

 

 

 

 

 

 

탄환처럼 생긴 저 건축물은 현대 바르셀로나의 랜드마크다.

프랑스 건축가 장 누벨이 몬세라트 바위산을 모티브로 디자인하여 2004년에 완공한 현대적 건축물로

바르셀로나에서 세 번째로 높아 시내 어느 곳에서나 보인다.

수자원공사 건물.

 

 

 

 

 

 

 

 

 

 

 

 

 

 

 

 

 

 

 

 

 

 

 

 

바르셀로나 해변가인 바르셀로네타.

20년 전만해도 작은 어촌 마을이었다고 하는데 지금은 세계적인 관광지로 탈바꿈했다.

넓은 백사장이 펼쳐져 있고, 모던한 건축물과 고급 레스토랑들이 줄지어 있다.

그러나 그런 유명세에도 사람의 밀도가 적절하다.

딱 관광하기 좋은 정도.

 

 

 

 

 

 

 

 

 

 

 

 

 

 

 

 

 

 

 

 

 

 

 

 

 

 

 

 

 

 

 

 

 

 

 

 

 

 

 

 

 

 

 

 

 

 

 

 

 

 

 

 

 

 

 

 

 

 

 

 

여기는 지중해다!

 

 

 

 

 

 

 

 

 

 

 

 

 

 

 

 

 

 

 

 

 

 

 

 

오른쪽 3총사 구조물은 발전소 굴뚝?

모양은 터키 버섯바위 또는 안약 용기.

 

 

 

 

 

 

 

 

 

 

 

 

 

 

 

 

 

 

 

 

 

 

 

 

 

 

 

 

 

 

 

 

 

 

 

 

 

 

 

 

 

 

 

 

 

 

 

 

 

 

 

 

 

 

 

 

 

 

 

 

몬주익 언덕이 보인다.

내일 모레 찾아갈 예정이다.

 

 

 

 

 

 

 

 

 

 

 

 

 

 

 

 

 

 

 

 

 

 

 

 

 

 

 

 

 

 

 

 

 

 

 

 

장사가 하나도 안 되던 유람선 매점.

직원 봉급이나 나올지 내가 다 걱정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