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타페오

꿈꾸는 자의 삶

라오스 태국 여행 22일(1) 매끄롱 기찻길 시장과 담넌 싸두악 수상시장

댓글 3

아시아 여행/라오스 태국

2015. 3. 27.

2014.12.11(목)

 

 

 

 

 

[오늘의 일정]

1.매끄롱 기찻길 시장과 담넌 싸두악 수산시장에 다녀온다.

2.카오산 로드로 돌아와 10월 14일 기념비를 보고,

르아 두언을 이용해 숙소로 돌아온다.

 

 

 

 

 

 

 

 

 

 

 

9시 20분

 

 

 

 

 

 

 

 

 

 

 

 

 

 

 

 

 

카오산 거리 외딴 골목에 있는 홍익여행사 앞에서 8시에 출발하다.

기찻길 양쪽에 좌판을 벌이고 장사를 하다가 하루에 네 번 지나가는 열차가 오면,

좌판을 잠시 거두었다가 다시 펼치는 매끄롱 기찻길 시장.

저 철길을 따라 잠시 걷다가

30여 분 후 이곳으로 다시 와 버스를 타고 수상시장으로 가게 된다.

 

 

 

 

 

 

 

 

 

 

 

 

 

 

우리네 일반 재래시장과 다름없이 안 파는 물건이 없다.

 

 

 

 

 

 

 

 

 

 

 

 

 

 

 

좁은 기찻길에 많은 사람들이 몰려 헤집고 나가기 힘들다.

물건을 사러 온 현지인과 한꺼번에 쏟아져 내리는 관광객들로 정신이 없지만,

장사꾼들은 일상인 것처럼 거부 반응 하나 없다.

 

 

 

 

 

 

 

 

 

 

 

 

 

 

 

 

 

 

 

 

 

 

 

 

 

 

 

 

 

 

 

 

 

 

 

 

 

 

 

 

 

 

 

 

 

 

 

 

 

 

 

 

 

 

 

 

 

 

 

 

갑자기 사람들이 부산해졌다. 열차가 올 시각인 모양이다.

좌판을 치우고 차양막을 걷는다.

 

 

 

 

 

 

 

 

 

 

 

 

 

 

 

 

 

 

 

 

 

 

 

 

 

 

 

 

9시 50분

 

열차 입장

 

 

 

 

 

 

 

 

 

 

 

 

 

 

 

 

 

 

 

 

 

 

 

 

 

 

 

 

 

 

 

 

 

 

 

 

 

 

 

 

 

 

 

 

 

 

아무 일 없었다는 듯.......

 

 

 

 

 

 

 

 

 

 

 

 

 

 

10시 30분 담넌 싸두악 수상시장

 

2,30년 전 만 해도 방콕엔 수상시장이 번성했지만,

지금은 육상 교통이 발달하면서 점차 사라졌다.

원래의 수상시장은 배에 물건을 실은 상인들이 소비자를 찾아가는 형식인데,

이 박제된 시장은 관광객이 배를 타고 가게를 찾아간다.

좁은 운하에 관광객이 탄 배가 뭐낙 많아 혼잡하기가  이루 말할 수 없다.

 

 

 

 

 

 

 

 

 

 

 

 

 

 

 

 

 

 

 

 

 

 

 

 

 

 

 

 

 

 

 

 

 

 

 

 

 

 

 

 

 

 

 

 

 

 

 

 

 

 

 

 

 

 

 

 

 

 

 

 

 

 

 

 

 

 

 

 

 

 

 

 

 

 

 

 

 

 

 

 

 

 

 

 

 

 

 

 

 

 

 

 

 

 

 

 

 

 

 

 

 

 

 

 

 

 

 

 

 

 

 

 

 

 

 

 

 

 

 

 

 

 

 

 

 

 

 

 

 

 

 

 

 

 

 

 

 

 

 

 

 

 

 

 

 

 

 

 

 

 

 

 

 

 

 

 

 

 

 

 

 

 

 

 

 

 

 

 

 

 

 

 

 

 

 

 

 

 

 

 

 

 

 

 

 

 

 

 

 

 

 

 

 

 

 

 

 

 

 

 

 

 

 

 

 

 

 

 

 

 

 

 

 

 

 

 

 

 

 

 

 

 

 

 

 

 

 

 

 

 

 

 

 

 

 

 

 

 

 

 

 

 

 

 

 

 

 

 

 

 

 

 

 

 

 

 

 

 

 

 

 

 

 

 

 

 

 

 

 

 

 

 

 

 

 

12시

 

 

수상시장 관람을 마친 후,

모터 보트를 타고 수상 가옥촌을 한 바퀴 돈다.

그리고 방콕 카오산 로드로 귀환.

25년 전쯤 방콕을 찾았을 때 이런 생활 모습은 흔한 것이었는데 지금은 많이 바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