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타페오

꿈꾸는 자의 삶

03 2020년 07월

03

26 2020년 06월

26

NP/술 145. 코냑, 쿠브와지에 엑스오, courvoisier xo

구입은 이미 작년에 면세점에서 했는데 고이 모셔 두었다가 이번에 조카 취직 기념 술자리에 내놓은 술. 꾸브와제 또는 쿠르브아지에로 표기하기도 한다. 헤네시, 마르텔과 함께 세계 3대 코냑 중 하나로 꼽히는데, 자신의 포도밭은 없고 남의 증류소에서 오드비를 구해 와 숙성하고 블렌딩해 만든다. 헤네시보다 향이 강하다. 특히 진한 오크향. 그 결과 목넘김이 덜 부드럽다는 느낌을 받는다. 그러나 이 진한 향을 좋아하는 사람은 좋아할 것이나 난 헤네시에 손 들어 주고 싶다. 그 진한 향 때문에 한 단계 낮은 술처럼 느껴진다. 나폴레옹이 즐겨 마셨고, 엘바섬으로 귀향을 갈 때 가져갔다고 선전하는데, 믿거나 말거나다. 그러나 창업자인 쿠브와지에가 나폴레옹과 친한 사이였던 것은 사실이며, 술병과 마개에 나폴레옹의 입상..

댓글 NP/술 2020. 6. 26.

19 2020년 06월

19

12 2020년 06월

12

05 2020년 06월

05

29 2020년 05월

29

08 2020년 05월

08

01 2020년 05월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