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공간

나의 삶을 진솔하게 남길수있는 소중한 나만의 블방이랍니다 사랑도,,삶도,~^^

3월의봄날 채근담에서..

댓글 202

울가족의 즐거움

2014. 3. 9.

                      꽃샘추위가 이어지는 3월의 봄날이다 보니 왠지 모르게 몸살로 고생을 좀 하였답니다

                 헌데 아들부부가 들러 맛난것 사준다기에 울부부 따라 나서 보았지요..언젠가 이집 음식이 맛있다고 하였더니.."채근담"으로 ..^^

 

 

 

 

 

 

 

 

 

 

 

 

 

 

 

 

 

 

 

 

 

 

                        이곳 [채근담 ]음식이 조금 비싼 편이긴 하지만 맛은 좋은 편 이랍니다

                    울가족 홀이아닌 룸으로  예약 했었기에 오늘도 식사시간이 조용하고 즐겁게 예기하며 할수있을것 같아 왠지 기분이 업되네요 

 

                    그래서 인지 울가족 언젠가부터 룸이 있는 맛집을 선호하는 편이랍니다 ..해서 오늘도 울 가족 담정식으로..1인 45.000원

                   

 

 

 

 

 

 

 

 

 

 

 

 

 

 

 

 

 

 

 

 

 

 

 

 

 

 

 

                    아름다운 한정식 답게 봄나물로 밥을짓고 뿌리채소로 반찬을 만들어 몸을 따뜻하게 하는 요리이기에 맛도 좋고 영양도 된답니다

                 몇일동안 몸살로 나들이도 못 나갔었는데..오늘 이집에서 송이버섯이며 가족이 함께 맛나게 먹었으니 힘이 절로 ㅋㅋ

 

                 후식으로 두텁떡과 과일.. 복숭아 차 까지 .. 삶의있어 가끔은 기분전환도 해 볼 필요가..^^

 

 

 

 

 

 

 

 

 

 

 

 

 

 

 

 

 

 

                           강남에서 "채근담" 이집만이 유일하게 뿌리채소로 요리을 하고 봄나물로 밥을짓는 이색적인 한정식 집이죠!!

                       여행을 많이 다니면서 먹어본 탓에 음식점 어느곳 어디가면  맛있는지 잘 알수 있답니다  [이집 육류요리도맛있어요] 

 

                           암튼 지난번에는 맥갈비을 ..이번엔 야채로 만든 식사을.. 골고루 먹어본 셈이 되었답니다 ..이젠 몸살이 뚝..^^

 

 

 

 

 

 

 

 

 

 

 

  

 

 

 

 

 

 

                            울가족 식사만하고 해어지기 싫어 서울 외곽 파주까지 드라이브 나왔다가 파주에 있는 마장 호수에 들러 산책도 해보았답니다

                        상큼한 3월의 공기는 좋은데..아직도 봄바람이 제법 쌀쌀하여 감기 들가봐 언능 발길 돌아섰지요 ㅎㅎ

 

 

 

 

 

 

 

 

 

 

 

 

 

 

 

 

                    호수을 따라 걷다가 잠시 따사로운 봄 햇살을 받으며 서 있는데..아드님이 한컷 찍어줍니다

                 3월의봄날 바람은 차가웠지만 훈훈한 가족애는 넘 좋았던 것 같아요..차안에서 따뜻한 차한잔씩 마셔가며 즐거운 하루 보냈었답니다.

                  오늘도 [나만의공간 ]함께 하여주시는 불친님들 쌀쌀한 봄바람에 감기 조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