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그림

그림작가 장명진 2019. 4. 15. 18:28



얼마 전에 어떤 여자가 봄을 어깨에 걸머지고 납치를 했다. 납치되었던 봄은 오늘 무사히 풀려나왔다.

잘 보고 갑니다.
멋진 날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