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는 경남지방병무청

댓글 0

병무청소식/병무청 소식

2020. 3. 30.



코로나19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는 경남지방병무청







경상남도의 병무 행정의 중심지 경남지방병무청은 평소 방문 민원이 많은 지방병무청 가운데 한 곳입니다.

이런 경남지방병무청은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열화상 카메라가 먼저 반기고 있습니다.

경남지방병무청을 방문하는 출입자 전원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발열 확인은 물론 손 소독과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까지 꼼꼼한 체크를 통해  코로나19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모습을 만날 수 있습니다.

경남지방병무청은 도민의 안전을 위해 어느 곳 보다 코로나19의 완벽한 차단이 필요한 곳으로 많은 수검자가 출입하는 병역판정 검사 청사를 중심으로 철저한 방역 소독을 하고 있습니다.







경상남도에서 3. 27.(금)부터 매주 금요일 시행하는 ‘경남 방역의 날’에 동참하여 자체 초미립자 분무형 소독기로 민원실 등 청사 전체에 대해 방역을 했습니다. 특히 수검 장소인 병역판정 검사장은 매일 방역 소독하고 있으며 수검자들의 이동통로는 물론이며 경남병무청의 구석구석 한 곳도 빠짐없이 철저한 소독으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며 코로나19 바이러스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소독을 끝낸 경남병무청은 많은 수검자가 출입하는 병역판정 검사 청사에는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하였으며 청사마다 현관 비상 근무조를 투어 모든 출입 민원인과 직원들에 대한 발열 확인과 함께 호흡기 증상 여부를 문진하여 이상이 있는 경우 신속히 출입을 제한하고 있습니다. 특히, 직원들에 대해서는 공직 내 집단감염으로 인한 행정공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하루 2회 체온과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모든 사무실과 출입구에 손 소독제를 비치해 놓고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유해 바이러스의 전파에는 자만이나 방심은 허락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철저한 대비와 방역이 최선이라는 각오로 하루빨리 코로나19 퇴치에 힘을모아 이겨내야겠습니다.


[사진제공]

경남지방병무청




<청춘예찬 황은영 부모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