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통일공원에 가보니...입장료 무료

댓글 0

이전 콘텐츠/강원영동청소식

2009. 7. 21.

강릉 통일공원 함정전시관 입장료 무료...

병역이행명문가는 주차비도 무료~

 

 

 

<통일공원 함정전시관>

 

강릉 통일공원은

통일공원은 바다가 한눈에 내려다 보이는 4만2천평의 터에 들어선 304평의 통일안보전시관과

4천평의 공간에 설치된 함정전시관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2001년 9월 26일 개관하였고,

향후 야외전시장에 육군 탱크, 공군 항공기를 추가로 전시하여 국내 최초의 3군 장비를 함께 전시

정동진해돋이 관광지와 연계하여 지역경제활성화를 도모.

 

 

2009년 7월 13일(월)부터 병역이행 명문가 568가문은 강릉시 정동진에 위치한 강릉통일공원을

무료로 입장하실 수 있습니다. 강릉통일공원은 통일안보전시관과 함정전시관으로 구성되어

있는데요.. .통일안보전시관은 원래 무료입장이구요~ 이번에 영동병무청과 강릉시 관광사업추진단이

협의완료한 사항은 바로 바로.. 함정전시관의 주차를 포함한 무료입장입니다.  

참~ 병역이행명문가증을 소지하신 분과 동반가족에 한한다는 것 잊지마시구요~

 

   <통일안보전시관> 

 

 

먼저 통일안보전시관은 국난극복사, 광개토대왕비 탁본 등 각종 자료가 전시되어 있으며,

특히 강릉지역으로 침투한 잠수함 매직비전을 전시하고 있으며, 또한 침투 잠수함의 노획한 장비 및

물품 126점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통일로 가는 길" 영상실과 금강산 축소모형, 터치스크린 등이

전시되어 있어 학생들의 학습자료로도 활용이 가능하고 전시관 입구 동산위에 잠수함 소탕 작전 시

희생된 17명의 고귀한 넋을 기리기 위한 위령탑이 위치하고 있습니다. 

 

안보전시관 외부전시장

   <육군의 전차, 장갑차등 8점의 육군 장비 전시>            <주차장 남쪽에 공군 수송기(c-54) 전시>

 

 

다음은 영동병무청에서 무료입장을 추진한 함정전시관입니다. 

그럼 함정전시관으로 가보실까요~ 

       <함정전시관 전북함>

 

 

함정전시관은 바다를 매립 4,000평의 부지를 조성하고 북한잠수함 및 해군 퇴역함정(4,000톤급)을

국내 최초로 육상에 거치하였으며 함정내에는 해군 전시시설을 갖추고 있습니다. 강릉 함정전시관

야외전시장은 청소년과 일반인을 위한 해양 문화와 안보문화의 살아있는 체험 공간으로 퇴역함정의

함상전시관과 북한잠수함 전시장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전북함은 998년 5월 현장에 이송 전시된 북한 잠수함 전시장에 이어 해군이 국민 안보 문화

교육장으로의 재활용 차원에서 강릉시에 무상 대여한 퇴역 함정 전북함이 전시됨에 따라

본 전시관은 해양과 통일문화의 명실상부한 전시관의 역할을 하게 되었답니다.

 

       

    <전북함 1층갑판(5인치 38함포)>                               <전북함 2층 갑판(40mm 함포)>

 

 

북한잠수함은 1996년 9월 18일 북한무장공비 26명 승선 침투시 좌초된 상어 급 잠수함으로

잠수함 내부에서 사망한 무장공비는 없고, 좌초당시 26명 전원 탈출하였습니다. 탈출과정에서

군사기밀을 막고자 잠수함 내부를 방화하여 일부가 소실되어 있으며, 현재까지 특이한 냄새가

베어 있다고 합니다. 당시의 상황을 그대로 유지하여 지금도 잠수함 내부가 그을려 있습니다.

       <북한 잠수함>

 

 

통일공원은 이렇듯 통일안보환경을 체험할 수 있는 곳으로 영동병무청과 강릉시 관광사업추진단의

함정전시관 무료입장 추진은 명문가족여러분께 의미가 깊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지역경제에도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하구요..명문가족 여러분의 많은 방문 기대할게요~

꼭 명문가족이 아니어도 이번 여름 강릉을 찾으신 아니.. 동해안을 찾아주신.. 그리고 찾아주실.. 

관광객 여러분 통일안보공원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마지막으로 명문가족이 통일공원을 무료입장할 수 있게 도와주신 강릉시 관광사업추진단에도

무한한 감사드리면서 다음엔 우리 영동병무청 직원들이 강릉통일공원을 찾은 모습을 그려볼까합니다.

기대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