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2020년 09월

29

나라사랑 이야기 9월 호국 인물: 인천상륙작전의 첩보부대를 이끈 임병래 중위

전쟁기념관이 9월의 호국인물로 임병래 해군 중위를 선정했습니다. 임병래 해군 중위는 1922년 평안남도 용강군에서 태어나 1950년 4월 20일 사관후보생 9기로 임관했습니다. 6·25전쟁이 발발하고 연합군이 인천상륙작전을 준비하자 첩보수집 부대가 편성되었고, 해군첩보부대는 임병래 중위 등 정보장교가 포함된 17명으로 구성돼 8월 17일 부산에서 출발했다고 합니다. 이에 임병래 중위는 인천으로 잠입해 밤낮으로 영흥도와 인천을 오가며 첩보활동을 지휘했습니다. 특히 이 과정에서 그는 인천에 남아 있던 공작원들과 접선하여 서울 지역까지 첩보 영역을 확대했습니다. 같은 해 9월 1일, 맥아더 사령부 정보부에서 파견한 클라크 해군 대위의 첩보대가 영흥도에 도착하자 해군첩보부대는 그동안 수집한 정보를 미군 정보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