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용도 방

윤정 2018. 2. 22. 18:16

※ 언제나 함께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




¶¶ 父에 억대 유학비 지급소송낸 아들 ¶¶


성인이 된 자녀에게 부모는 어디까지 책임을 져야 할까
성인 자녀와 미성년 자녀에 대한 부모의 부양의무는
각각 다를 수 있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3부 주심 김창석 대법관는
미국 명문 사립대생인 A씨(22)가 아버지를 상대로 낸
2년치 등록금과 생활비 등 총 1억4464만원 상당의
부양료 지급 소송을 11일 원심과 마찬가지로 기각했다
A씨는 15살이던 2010년 미국으로 유학을 떠났다
아버지는 그의 유학을 극구 만류했다
A씨 형이 이미 미국으로 유학을 떠난 상태에서
둘째까지 유학을 보내기에는 경제적 부담이 컸기 때문이다
이런 뜻을 거스르고 유학을 떠나버린 A씨에게 아버지는
학비와 생활비를 일절 지원하지 않았다
이 문제로 갈등을 빚은 A씨 부모가
별거에 들어가면서 가정이 깨졌다
그후 A씨는 2014년
미국에서 손꼽히는 명문 사립대에 입학했다
곧바로 막대한 등록금 이라는 현실적 문제에 직면하게 됐다
고민하다 지난해 부모님이 이혼 소송에 들어가자
아버지를 상대로 소송을 냈다
자신의 양육자인 어머니 측 변호사를 통해 2016~2017년
봄 가을학기 학비 기숙사비 생활비 등
총 1억4464만원를 부양비로 달라고 요청했다
A씨 측은 “부모의 도움을 받아 살아가는
성인 자녀가 대폭 늘어난 현실을 고려해
아버지가 부양료를 지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일본 미국 영국 이탈리아 등에서는 대학생 자녀에 대한
부모의 부양료 지급 의무를 인정한다”는 논리도 폈다
그러나 법원은 A씨의 손을 들어주지 않았다
대법원은 A씨의 재항고를 기각하고 그의 아버지가
부양비를 대지 않아도 된다고 본 원심 결정을 확정했다
A씨가 요구하는 억대 유학비는 부모가 지원할
의무가 있는 통상적인 생활에 필요한 비용을
넘어선다고 봤기 때문이다
대법원은 판례상 성인이 된 자녀가 객관적으로
생활비를 자력 충당할 수 없는 곤궁한 상태이고
부모가 사회적 지위에 맞는 생활을 영위하면서도
여력이 있을 때 부양료를 청구할 수 있다고 밝혔다
성년 자녀에 대한 부모의 부양의무는 미성년
자녀에 대한 의무와 다르다는 판단이었다

* 정말 감사합니다 ~^@^^~~

언제나 함께하는 페밀리 모빌랜드


우리는 길 떠나는 인생이다

http://videofarm.daum.net/controller/video/viewer/Video.html?vid=v2181R8fCfhwYR2kpfRBMDY&play_loc=daum_tistory

**모빌랜드 강남멋장이 여의도사랑**

아래 표시하기 크릭



이전 댓글 더보기
남부지방엔 많은양의 비와 바람이 불고있네요.
편안한 밤 되세요, 다녀갑니다.
(♡)봄비 내리는 날 보람되고 행복하게 보내세요^_^ (파이팅) (♡)

좋은 글 잘 보았습니다^^;
정상회담이 하루남았네요 이번 정상회담이 작은 희망의 불씨가 되어 통일로가는 큰 불이 됐으면 좋겠네요.
오늘하루도 즐겁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주는것도 받는것도 잘못 주고 받으면
아무런 의미가 없다

님의 글에 좋은 배움의 시간이었습니다

받으려고 주지말고 주고는 잊으라
그러면 무한 생기는게 정이다

블친님 오늘 하루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보이지 않는 情 살며시 놓고 갈께요
감사합니다
가정의달 5월을 하루앞둔 4월 마지막 날이네요 새로운 한달도 즐겁고 행복한일만 가득한 한달 되세요 .

산과들이 온통 신록으로 가득한 5월을 맞이했습니다.
화목한 가정의 달 되시고 오늘도 즐거윤 시간 이어가세요.^^
바람이 심하게 부는 날입니다.
봄바람임에도 불구하고 제법 쌀쌀하게 불어오니
자꾸만 옷깃을 여미게 하는군요~~
즐거운 오후시간 되세요.
안녕하세요.
어제내린 비로 기온은 조금 쌀쌀합니다만
화창한 햇살은 마음을 아주 상쾌하게 합니다.
좋은 계절 마음껏 즐기시면서 언제나 즐겁고
기분 좋은 일들로 행복가득하시길 바랍니다.
가정의달 오월이 무색한 일이로군요.
부모는 무엇이고 자녀는 무엇인가.
화목하지는 않아도 이같은 일은 없어야하는데요.
즐거운 연휴보내시기바랍니다.
안녕하세요?

사람이 살아가는 길은
참으로 다양하지요

일반적인 길이 아닌
자신의 길을...


언제나 아름다운 날들이 되세요
부모와 자식간이 언제부터 이해관계인이 되었는지 안타깝습니다.
가을이 깊어가고 있습니다.
알찬 시간 되세요.^^
좋은 자료 잘 보고 갑니다.
항상 건강 챙기시며 좋은 나날 만들어 가세요.
갈등에 대한 정보에 감사드리며
새봄에 반복되는 일상이 행복하고 즐거운 일들로만 가득 하옵소서
항상 결려하여 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진실의 삶을 살고 **

우리 몸에 힘이 있듯이
마음에도 힘이 있습니다.
우리 몸은
음식으로 힘을 얻지만
마음은 생각으로 힘을 얻습니다.

좋은 생각은 마음의 힘이 됩니다
사랑, 희망, 기쁨,
감사, 열정, 용기, 지혜, 정직,
용서는
마음을 풍성하고 건강하게 합니다.

하지만
미움, 거짓, 불평,
의심, 염려, 갈등, 후회는
마음을 약하게 하고 황폐하게 합니다.
나의 자유가 중요하듯이 남의 자유도
똑같이 존중해 주는 사람

존 러스킨은
"마음의 힘에서
아름다움이 태어나고,
사랑에서 연민이 태어난다"고 했고,

스피노자는
"평화란
싸움이 없는 것이 아니라
마음의 힘으로부터 생긴다"고 했습니다.

우리 마음의 좋은 생각이
우리를 아름답게 하고 삶을 평화롭게 합니다.

Ƹ̵̡Ӝ̵̨̄Ʒ✿ 감기 조심하세요...
 (¸.,·´`°³о Have a Good Time....
....∫∫ 소중한
┌〓┐★울
│**┝┓님~
│♡┝┛고마운 감사의 뜻으로..
└〓┘향기로운 차 한잔 드릴게요.♥
♡(* ^ ^ *)(* ^ ^ *)♡
┏び━び━び━び━━━━━┓
┃ ┼행복한 주말 되세요♡┼┃
┗━━━━━━━━━━━━┛♡ ♥
~~은솔 ˚♡。

사랑하는 고은님(~)(♡)

어제 비 다녀간 오늘은
조금은 쌀쌀하지만
봄바람이 싱그러운 아침이네요

코로나가 주춤하기는 하지만
좀처럼 물러서지않는 코로나
때문에 전국엔 온통 벌집 건
드린거 같이 난리네요.

비록 볼 수도 느낄수도 없는
우리지만 서로를 응원하고
격려하며 서로의 행복을 빌어
주는 진정한 국민으로 오래오
래 함께했으면 좋겠습니다

오늘도 코로나 확진자가 구로
구에서 많이나왔네요 또다시
우리지역에 환자가 여러명 발
생하니 서울도 이제는 안심해
서는 안되겠네요

오늘은 깜짝 추위가 이어진다고
합니다 거리마다 이제는 텅빈
상태입니다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에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감염
이 더욱 높아진다는 것입니다 지
하철을 탈 때도 거리를 두고 앉기도 합니다

노래와 합깨 멋진 영상 글 감상
잘하고 갑니다.수고 많으셨습니다

요즘 코로나19 때문에 힘들지만
그래도 오늘만큼은.건강하시고
(즐)겁게 행복한 수요일 되세요(~)(♡)
풀잎의 식사 - 황현미

아침에는 이슬 한방울 점심에는
햇살 한조각 저녁에는 달빛
한모금 후식으로, 싱그러운 바람
약간 마신다는 초자연산
소식(少食) 알 것 같다. 구김 없는
맵시 꽃보다 긴 장수 비결 드러내고
싶지 않은 흙과의 사랑 그 깊숙한
초록 고집 알 것도 같다 .
우리의 일생은 감사의 인생이
되어야 합니다

✿⊹⊱❤봄을 더 성숙시키기 위한 봄 바람이 살랑
살랑 마음을 흔드니. 집안에 봄 기운을
불어넣어 꽃단장도 하여야 하고 바쁜 나날들
건강 조심 하시구여

멀지 않아 대지는 아름다운 꽃으로 수를 놓으며
향기로운 내음으로 온주변이 가득하리라 생각합니다...
사람들은 행복해지기 위해 사는 것이기에
블벗님도 언제나 행복했음 좋겠습니다...

△▶건강과 사랑이 항상 함께하는
◀▽생기 가득~행복한 봄 되세요^-^
s▷◀s ///!!!
S(*^.^) (^ㅡ^)
★○○━○━○★
즐거운 목욜 되세요.
✿Ƹ̵̡Ӝ̵̨̄Ʒ✿Ƹ̵̡Ӝ̵̨̄Ʒ✿Ƹ̵̡Ӝ̵̨̄Ʒ✿Ƹ̵̡Ӝ̵̨̄Ʒ✿
++♡~~~선인장♡。
윤정님!
항상 건강 챙기시며 좋은 나날 되세요?
감사 합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