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기백산 도수골 시흥골

댓글 4

경남 의 산들

2018. 8. 28.

 

 

                                    옛장수사 일주문앞

                 주차장-도수골(계곡두번건넘)-안부 능선합류-전망대-기백산-책바위(누룩바위)-2누룩바위-

                 하트바위-능선3거리 사평방향-시흥골-시흥폭포-사평-용추사-용추폭포-주차장

 

 

                             옛장수사의 일주문  여러번 화제 소실후 중건 되었지만 6.25 동란 소실로 지금의 일주문만

                        남기고 지금까지 복원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일주문 앞이 주차장

 

 

                                                              부산일보 안내도

 

 

                                     주차장에서 5분거리의 오른쪽 도수골 오르는 삼거리  

 

 

                                   연일 폭우로 길이 계곡 이 되어 쉽지 않은 산해을 예상해 봅니다

 

 

                                           

 

 

                                                   삼거리에서 10분가량 쉼터

 

 

                                

                           

 

 

                          

 

 

                                                            

 

 

                                   바위만 굴러 다니는 도숫골에 홍수 낫습니다

 

                                               쉼터에서 20분가량 첫번째 계곡  건너야 합니다

 

                                      홍수난 계곡을 두번 건넙니다

 

 

                          

 

 

 

                          

 

 

 

 

                                     정상 직전의 전망대가 있는 나무계단

 

 

                        전망대 인데 그냥 하얀 구름 안개만

 

 

                                   지나온 능선

 

 

                                       정상 방향    안개 구름 속에 정상이 있겠지요

 

 

                                       안개속에 정상석이 모습을 드러 내내요

 

                                         조금 늦게 주차장에서 2시간가량  계속내리는 비와 불어난 계곡을 건너

                                    도착한 여기는  정상  운무로 지척 분간이 어려워요 

 

 

                                                         정상의 이정표

 

 

 

 

                                     

 

 

 

 

 

 

 

 

 

 

                                                  옛 정상 석    귀엽고 좋습니다

 

 

 

                                    비내리고 피할곳도 없는  정상에서  점심은 드셔야지요   수고 많았습니다

 

 

 

 

 

 

 

 

 

                                                 부산월요산타산악회 화이팅 입니다

                                     

 

 

 

                                         날아라 총무님이죠

              

 

 

                                                      책바위(누룩덤)

 

 

 

                                   누룩덤에서 정상 부  진양기맥 따라 최고높은 금원산도 보이지 않고

 

 

                                                       안개비로 촬영이 쉽지 않습니다

 

 

                                    누룩덤옆 슬렙바위에는 철계단이 대신 합니다

 

                                              다우리님 혼자서 고군 분투해 올라 오셨군요  대단한 능력 찬사를 드립니다

 

 

                                                        안개 구름 으로지척이 분간 없고 소나무만

 

 

                                 안개속 제2 누룩덤 이 모습을 드러 내내요

 

 

                                              하트바위   안개속 홀로 걷는길이 조금은 쓸쓸하고 외롭기도 합니다

 

 

 

                            전망대  시흥골 용추계곡 건너 거망산 황석산이  보여야 하는데 안개만 하얗게

 

 

                                                          1279봉지나 능선 삼거리 왼쪽 사평마을로  내려감

 

 

 

                               돌계단과 산죽길 은 온통 물길

 

 

 

                                            물이 불어난 시흥골에 도착 

 

 

 

 

 

 

 

 

 

 

 

 

 

                                    또한번 급류 계곡을 건너 갑니다    최대한 안전하게 촬영 했습니다

 

 

 

 

                                          넓은 암반을 흐르는 시흥폭포 상부     접근불가

 

 

 

                                    가까이 가기 어려운 시흥폭포

                

 

                                                아주작은 꼴짜기도

 

 

 

 

 

 

                                  사평마을  건너 거망산 안개가 자욱 합니다

 

 

 

 

 

 

 

                                      아스팔트 도로 따라 용추사로 내려감

 

 

                                    10분가량 용추사 건너 가는 철다리

 

 

                           

 

                                                          용추사 돌아가는 예쁜 길

 

 

 

                                                    용추사

 

 

 

                         안갯속 기와 지붕위로 피바위 옛 임진왜란 왜군을 피해 절벽에서 뛰어내린 분들의  핏빛 이라합니다

 

 

 

 

                                    삼층석탑 대웅전 종각이 나란히 있습니다

 

 

 

 

                                      용추폭포 상부

 

 

                                                       폭우속 휘몰아치는 용추폭포

 

 

 

                      

 

 

                                      용추폭포

                       

 

                                             앗사  한국 축구도 이기고 

                                             

             총소요시간 5시간 걷는시간  4시간  안팍

          여름날 엄청난 빗 속의 우중산행 

          많은 비가내려 불어난 계곡을 건너며 서로를 챙기고 의를 다지며     

'경남 의 산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창녕 화왕산 장군바위능선  (0) 2018.10.04
거제 칠천도 옥녀봉  (8) 2018.09.06
함양 기백산 도수골 시흥골  (4) 2018.08.28
양산 성불암계곡 상리천  (0) 2018.08.22
해인사 소리길 홍류동계곡  (10) 2018.07.18
창원 저도 용두산 비치로드  (6) 2018.07.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