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nsunby

문선비의 사진 이야기

기다림의꽃 해국

댓글 23

자연의 신비

2015. 10. 30.

 

해국의꽃말은 기다림이라고 하지요.

바닷가의 험한바위틈새 바람이 날라다준 한줌의흙에서

싹을티우고 뿌리를내린후 모진 바닷가 바람과 험한파도

한여름의 불같은 열기를 견뎌내면서 화려한 보라색 꽃을

피우는 해국의 생명력에 고개를 숙인다.

 

 

 

 

 

 

 

 

 

 

 

 

 

 

 

 

 

 

 

                                                             해국 자생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