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 2020년 08월

19

고향 이야기/텃밭 풍경 단호박 수확과 맷돌(검정) 호박 상태

8월 13일 혼자 고추를 따러 갔습니다. 텃밭을 둘러보니 단호박 수확시기가 지났기에 단호박을 땄습니다. 단호박 옆에는 맷돌 호박이 있기에 자연히 맷돌 호박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옆으로 검정 호박도 있습니다. 단호박은 익기 전에 풋호박으로 요리를 많이 하다 보니 수확량이 많지는 않았지만 나름 만족스러웠습니다. 그물망에 싸인 호박은 맷돌 호박입니다. 너무 크다 보니 떨어질까 봐 망에 넣어 케이블 타이로 고정해 두었습니다. 단호박은 박과 작물로 과육이 단단하고 잘 썩지 않으며 맛이 달며 전분과 미네랄, 비타민 등의 함량이 많고 맛도 좋아 식용으로 재배하는 호박으로 임진왜란 이후부터 재배되어 온 것으로 여겨진다고 합니다. 다른 호박과 달리 다 익은 다음에도 색깔이 녹색이므로 수확시기는 열매가 달린 날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