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 2020년 10월

06

고향 이야기/텃밭 풍경 피마자(아주까리) 씨앗 받다

9월 24일 3월 17일에 파종한 피마자의 종자를 받았습니다. 종자는 훨씬 이전에 익었는데 이제야 시간이 났습니다. 피마자는 대극과에 속하는 초본식물로 우리나라 각처에서 재배가 가능합니다. 어릴 때 아주까리라고 했었는데 일본말일 것 같아 피마자라고 했는데, 한국민족 대백과사전에 보니 아주까리라고 나옵니다. 그런데 왜 아주까리라고 했는지는 검색을 해도 알지 못했습니다. 아주까리의 정명 꽃 이름은 '피마자'로 인도, 소아시아, 북아프리카가 고향으로 원산지에서는 나무처럼 자라는 여러해살이풀로 열대 지방에서는 10 - 13m까지 큰다고 합니다. 본초명은 비마(蓖麻, Bi-Ma), 비마자(蓖麻子, Bi-Ma-Zi)입니다. 피마자는 기원전 4천 년 경 고대 이집트의 유적에서 흔적이 발견될 정도로 인간이 재배한 오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