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생대의 신비 구멍소

댓글 237

강원도

2020. 6. 30.

강원도 태백의 구문소 (求門沼) (일명 구멍소)

 

 

 

 

 

 

 

 

 

 

 

 

 

 

 

낙동강의 시발점이 태백시에 있는 황지연못에서 물이 흘러 이곳 구문소를 지나면서 낙동강을 이룬다

구문소는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강물이 산을 뚫고 지나가는 곳으로 도강 산맥이라고 한다.

 

 

 

 

 

 

 

 

구문소 전설 : 황지천의 백룡과 철암천의 청룡이 낙동강 지배권을 놓고

벽 위에서 싸웠으나 승부가 나지 않았다

하루는 백룡이 꾀를 내어 석벽을 뚫고 기습하여 청룡을 제압하고 오랜 싸움을 이기고 승천하였는데

그때 백룡이 뚫은 굴이 구멍 소(구문소)이다.

 

 

 

 

 

 

 

 

 

 

 

 

 

 

 

 

구문소 뒤쪽의 모습 즉 청룡이 살던 쪽이다

 

 

 

 

 

 

 

 

전설을 알고 나니 그때 싸움에서 져 승천 못 한 청룡이 지금도 살고 있지 않을까.

 

 

 

 

 

 

 

 

 

 

 

 

 

 

 

 

 

 

 

 

 

 

 

 

 

 

 

 

 

 

 

 

오복동천자개문 (五福洞天子開門). 다섯 가지 복이 있는 동네의 문은 자시에 열린다

子時에 지나가면 흉과 화가 없고 재난이 없는 세상으로 들어간다 는 뜻.

 

 

 

 

 

 

 

 

이 굴은 일제가 1937년 석탄을 운반하기 위하여 뚫은 굴이다

 

 

 

 

 

 

 

 

굴 위에 글자가 있다.

 

 

 

 

 

 

 

 

우혈모기 (禹穴牟奇). 어쩌면 우왕이 뚫은 굴과 기이하게 닮았다

즉 일본 놈들이 자기네가 굴을 잘 뚫었다고 자화자찬하는 글이다

 

 

 

 

 

 

 

 

 

 

 

 

 

 

 

 

 

 

 

 

 

 

 

 

 

 

 

 

 

 

 

 

 

 

 

 

 

 

 

 

 

 

황지천 백룡이 구멍을 뚫었다는 전설이 재미있는

자연의 힘과 신비가 느껴지는 구문소이다

 

청룡,백룡이여 우리나라를 보호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