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내외뉴스통신 2020. 9. 18. 14:12

(사진제공=YTN 뉴스 영상 캡처)

 

[내외뉴스통신]이성원 기자

 

웹툰 작가 주호민이 기안84 논란을 두고 소신 발언했다.

 

주호민은 18일 인터넷 방송을 통해 최근 불거진 웹툰 관련 사건과 관련해 "최근 질이 낮고 보편적인 상식과 인권에서 벗어나는 만화들이 있었다"고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금 웹툰 검열이 심해졌다. 옛날에는 국가가 검열 했는데 지금은 독자가 한다"며 "시민 독재 시대가 열렸다"고 밝혔다.

 

이어 "이건 굉장히 큰 문제"라며 "이런 일이 가능한 이유는 자신이 도덕적으로 우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이지만 사실 그렇지 않다"고 말했다.

 

또 "만약 사과를 하면 진정성이 없다고 한다"며 "그냥 죽이는 거다. 그냥 재밌으니까 더 패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25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