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Wild Rose Country

아름다운 캐나다의 로키산맥과 광활한 대평원의 동네로

08 2020년 06월

08

About me...Helen/헬렌의 정원에서 텃밭에서 첫 수확한 열무로 담은 얼큰하고 시원한 열무김치

텃밭에서 쑥쑥 올라오는 야들야들한 각종 야채들.... (2020년 6월 4일) 로켓/Arugula 서리가 올 확률이 아주 낮은 5월 중순경에 뒷마당 텃밭에 뿌린 각종 야채 씨들이 2주 후에 싹을 틔우더니 매일매일 늘어나는 일조량과 2-3일 걸려서 잘 내려 준 고마운 봄비로 눈에 띄게 쑥쑥 자라고 있다. 보기에도 보드랍고 눈을 즐겁게 해 주는 적 상치 치커리/Endive 작년에 씨를 받아서 심은 쑥갓과 겨자 자세히 드려다 보니, 변장에 능숙하고 끈질긴 생명력의 잡초들은 주인공 야채들 가운데서 주인공들보다 더 신이 나서 잘 자라고 있은 모습을 보고 늘 예상은 하고 있었지만, 또 봐도 그저 대단하고, 엄청 귀찮은 잡초들을 꾸부리고 앉아서 일일이 뽑아 주었다. 눈에 띄게 크게 자란 열무는 작년에 저절로 땅에 떨..

30 2020년 05월

30

About me...Helen/헬렌의 정원에서 상큼한 새싹과 함께 슬기로운 집콕생활

심은지 3일만에 쑥쑥 자란 열무 순 6일 만에 파릇파릇 싹이 돋은 Endive/치커리 3일 전에 심은 씨에서 싹은 틔운 열무 순을 뽑아서.. 여리디 여린 새 순은 언제나 봐도 경이롭고 신비하다. 창가 텃밭에서 키운 열무순과 치코리 순 새로 뽑은 열무 순과 치커리 순을 물에 잘 헹구어서 채에 바쳐서... 이 열무 씨는 작년 9월 말에 텃밭에서 씨 주머니(seed pod)을 따서 잘 말린 후에 11월 한 달 내내 손 끝이 꺼칠함을 무릅쓰고 까 두었다가 이 봄에 창가 텃밭에 요긴하게 쓰이고 있다. 이렇게 어렵사리 받아 둔 씨가 줄잡아서 6-7천개에 달해서 텃밭에 심을 200개를 제외한 이 많은 씨를 어떻게 사용할지 별 아이디어가 없어서 괜한 수고를 한 것 같았는데 이제는 한동안 새싹 조달은 걱정하지 않아도 될..

27 2016년 07월

27

12 2016년 05월

12

31 2016년 03월

31

18 2015년 11월

18

26 2015년 05월

26

17 2014년 08월

17

18 2014년 07월

18

26 2014년 06월

26

21 2013년 09월

21

08 2013년 06월

08

25 2012년 09월

25

22 2012년 06월

22

17 2012년 06월

17

29 2012년 05월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