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 첫돌 (in Mayfield hotel 2020.04.26.)

댓글 2

다윤이와 사랑스런 손주들

2020. 4. 27.

 

 

 

  둘째 딸네 사랑이 첫돌 잔치를 가장 가까운 친지들만 모시고 메이필드 봉래헌에서 있었다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것 같은 사랑이가 그 동안 무럭 무럭 자라  이제는 서서  아장 아장 걸음마를 하게 될 정도이다

육아 휴직이 끝나고 직장에 복귀한 딸에 이어 바톤터치하여 아빠가 휴직하여 육아하여 이만큼 키워왔다

사랑스럽고 예쁜 사랑이의 첫 돌을 축하하며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기원한다 

 

          

돌잔치 하일라이트는 역시 돌잡이 "붓"
판사봉
재물복
청진기
장수가 되려는 활과 화살
예술가
문학가
그중 엄마의 바램을 소원하여 청진기를 든 사랑이....
언제나 미소가 넘치는데 오늘은 잘 보여주지 않네 ....

 

 

돌 행사전 전문사진사와 야외 촬영이 있었는데 나도 같이 참여해 본다

전문가 답게 각종 포즈를 유도해 주니  내가 가장 자신이 없는 인물사진을 그나마 찍을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