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오솔 2014. 3. 27. 06:25

 

 

 

 

 

 

 

 

돌나물,돈나물,돈냉이가

지천이다.


봄은 봄이다. 

 

 

 

 


어릴 때

돈냉이라 들었다.

 

돈나물은 한참 뒤다.

 

이제 와서

돌 틈에 잘 자라는 걸 보니

돌나물이다. 



 

 

 

 

 

 

 

언뜻 이름도 모르면서 먹어본 기억이...나네요
돌나물
돈냉이 물김치 맛.
새콤한 그 맛.
드셔보실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