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일기

오솔 2020. 1. 24. 13:47








다낭 한 달동안

걷기운동으로 나는 숙소 앞 거리를

새벽에 걸었다.


베트남의 길거리 아침문화는

독특해서 음식가게 문을

일찍 연다.


어느 가게 앞.

2020년 1월1일 새해 첫날

새벽 5시.









그 뒤로 그 시간에

그 가게 앞을 계속 지나다녔지만

만나지 못했다.


베트남에서 찍은

수천 장 사진중에 하나를 꼽으라면

이 사진이다.


예사롭지않은 연주 솜씨,

전직이 뭘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