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꽁이의 찬양

"이 백성은 내가 나를 위해 지었나니 나의 찬송을 부르게 하려 함이니라"(사43:21)

암투병 `오방떡소녀` 조수진씨 별세

댓글 0

따뜻한 글

2013. 6. 24.

암투병 `오방떡소녀` 조수진씨 별세

[머니투데이] 입력 2011.03.08 17:08
[김현록기자 roky@mtstarnews.com]

<사진=조수진씨 블로그>


`오방떡소녀`로 잘 알려진 웹툰작가 조수진(32)씨가 별세했다.

고 조수진씨는 임파선암 투병 중 병세가 악화돼 지난 5일 숨을 거뒀다.

대전과학고와 서울대 사회복지학과를 졸업하고 대기업에 다녔던 조씨는 27세 나이에 임파선암 3기 판정을 받아 투병생활을 해 왔다.

조씨는 암 진단 이후 `오방떡소녀`라는 필명으로 자신의 투병기를 웹툰으로 연재, 낙천적이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담담하게 투병기를 그려 네티즌과 암 환자들의 지지와 사랑을 한 몸에 받았다.

 
조씨는 웹을 통해 연재했던 만화를 엮은 책 `암은 암, 청춘은 청춘`, `오방떡 소녀의 행복한 날들`을 발간하기도 했다.

조씨의 빈소는 분당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7일 오전 발인, 금산 납골당에 유골이 안치됐다.

고인의 사망 소식이 전해진 뒤 많은 네티즌들은 소통 창구였던 조씨의 블로그에 추모의 글을 남기며 안타까워했다.

2AM의 열렬한 팬이기도 했던 고인의 사망 소식에 2AM 멤버 창민은 지난 5일 자신의 트위터에 애도의 글을 남기기도 했다.

창민은 "며칠전 그 책을 다시 꺼내 봤었는데, 지금도 내 책상 위에 있는데"라며 "사랑해 준만큼 아니 그 이상으로 고마워요. 편히 쉬세요"라고 트위터에 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