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야기

    Peterkim 2020. 8. 12. 07:42

    '사우론의 눈' ... 그리고 대창궐 감시체제

    The ‘Eye of Sauron’ …and Pandemic of Surveillance
    By J D Tuccille
    Aug 8, 2020 - 7:01:03 PM

    https://stateofthenation.co/?p=23970

    August 8th 2020

    (사우론은 톨킨의 소설 반지의 제왕에서 악역으로써 시대를 넘어가며 인간족을 포함한 지구행성 갖은 종족을 상대로 전쟁과 지배놀음을 벌이며 어둠의 제왕 노릇을 하던 악의 화신, 주)

    2020 년 대공황을 돌리고 있는 기술관료들은 기술주의와 과학적 독재를 향해 모든 이점을 취하고 있습니다 .
    감시는 핵심 구성 요소인데, 감시가  사회 공학 프로그램을 돌리는 조건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

    Technocrats running the Great Panic of 2020
    are taking every advantage to drive
    toward Technocracy and scientific dictatorship.
    Surveillance is a key component
    because monitoring provides the input
    for social engineering programs...

    대창궐 상황의 감시체제  A Pandemic of Surveillance

     

    미국인들은 점점 더 감시되고 있으며 코로나 COVID-19 건강 문제는 상황을 개선하지 않습니다.
    요즘 유행성 지도는 모두 유행하고 있지만, 전자 프론티어재단 EFF (Electronic Frontier Foundation)의 최신지도는 약간 다릅니다. 바이러스 핫스팟 대신 위치별로 정렬되고 기술별로 정렬 가능한 공식 전염병 탐사추적을 표시합니다.

    현재 위기 이전의 침입을 기록하고 있지만 감시지도 책은 모두 코로나 바이러스 시대와 깊이 관련이 있습니다.
    전염병을 줄이는 것에 대한 우려는 사람들의 삶에 대한 상세한 조사를 정상화하고 우리를 만연한 감시 상태로 밀어넣는 것을 도와줍니다.

     

    Americans are increasingly monitored, and COVID-19 health concerns aren't improving the situation.
    Pandemic maps are all the rage, these days, but the latest one from the Electronic Frontier Foundation (EFF) is a little different; instead of viral hotspots, it displays a plague of official snoopiness, arranged by location and sortable by technology.

    While it documents intrusions that predate the current crisis, the Atlas of Surveillance is all too relevant to the age of coronavirus.

    Concerns about curtailing contagion help to normalize detailed scrutiny of people's lives and drive us toward a pervasive surveillance state.

     

    "전국 3,000 개 이상의 도시 및 지역 경찰서와 보안관 사무실에 대한 수천 개의 데이터 포인트를 포함하는 아틀라스 감시 Atlas of Surveillance 데이터베이스를 통해 시민, 언론인 및 학계는 경찰이 배치하고있는 기술에 대한 세부 정보를 검토할 수 있으며 무엇이든지 확인할 수있는 리소스를 제공합니다. 장치와 시스템은 현지에서 구매했습니다. "라고 EFF는 7 월 13 일에 발표했습니다.

     

    "The Atlas of Surveillance database, containing several thousand data points on over 3,000 city and local police departments and sheriffs' offices nationwide, allows citizens, journalists, and academics to review details about the technologies police are deploying, and provides a resource to check what devices and systems have been purchased locally," EFF announced on July 13.

     

    사용자는 지도를 클릭하여 특정 지역에서 사용되는 감시 기술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해당 지역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확인하려면 도시, 카운티 또는 주 이름으로 지도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신체 착용 카메라, 드론, 자동 번호판 판독기와 같은 기술에 따라 지도를 필터링할 수도 있습니다.

     

    Users can click on the map to see what surveillance technologies are used in specified localities.

    If you want to see what's going on in your area, the map is searchable by the name of a city, county, or state. The map can also be filtered according to technologies such as, body-worn cameras, drones, and automated license plate readers...

     

    나에게 가장 가까운 입구는 애리조나 주 프레스콧 밸리에 있습니다. 그곳에서 경찰서는 아마존 소유의 초인종 카메라 회사인 링 Ring과 제휴한 수백 명 중 하나입니다.

    링 The Ring 파트너십은 경찰에 실시간 피드를 제공하지 않지만 특정 시간과 지역에 대한 비디오 녹화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The nearest entry to me is in Prescott Valley, Arizona, where the police department is among the hundreds that have partnered with Ring, the Amazon-owned doorbell-camera company.

    The Ring partnerships don't give police live feeds, but they can request video recordings regarding a specific time and area.

     

    Ring 고객의 참여는 자발적이지만 파트너십은 다음과 같습니다.
    "경찰이나 정부로부터 온다면 일어날 수있는 조사없이 완전히 새로운 감시 네트워크를 개발하기 위한 현명한 해결책"이라고 컬럼비아 특별구 대학의 David A 교수인 퍼거슨 Andrew Guthrie Ferguson은 경고합니다. 그는 Clarke School of Law 및 빅데이터 폴리스의 등장 The Rise of Big Data Policing의 저자.
    연구원들은 자발적인 감시 파트너십을 통해 해결된 범죄는 거의 없다고 생각하지만, 링 배열의 가정 보안 마케팅은 시민의 자유보호 범위 밖에서 작동하는 감세체제 panopticon을 더 쉽게 수용하도록 문화를 조장합니다.

     

    While participation by Ring customers is voluntary, the partnerships are,

    "a clever workaround for the development of a wholly new surveillance network, without the kind of scrutiny that would happen if it was coming from the police or government," warns Andrew Guthrie Ferguson, a professor at the University of the District of Columbia's David A. Clarke School of Law and author of The Rise of Big Data Policing.

    Researchers find few crimes solved by the voluntary surveillance partnerships, but the home-security marketing of the Ring arrangement nudges the culture toward an easier acceptance of a panopticon that operates outside of the full range of civil liberties protections.

     

    또한 미국의 완전한 감시 국가로의 진입을 촉진하는 것은 코로나 COVID-19 '전염병'에 대한 두려움입니다 ...
    불과 몇 달 전 접촉추적 계획과 관련하여 개인정보 보호 문제를 극복하는 것에 대해 걱정했던 공중보건 관리들은 정부의 일반적인 해결책으로 전환했습니다.
    그것은 규정 미준수에 대한 가혹한 처벌 위협 ...

     

    Also easing America's slide toward a full surveillance state is fear of the COVID-19 ‘pandemic‘...

    Public health officials who, just months ago, fretted about overcoming privacy concerns with regard to contact-tracing schemes have turned to governments' usual solution:

    threatening harsh penalties for noncompliance...

     

    AP는 이번 주에 "화요일부터 뉴욕 공항에 착륙한 특정주의 여행자들은 주 공무원이 여행자를 추적하고 격리제한 사항을 따르고 있는지 확인하는 데 사용할 양식을 작성하지 않은 경우 $ 2,000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라고 보도했습니다.
    뉴욕을 방문하는 여행자를 위한 필수 추적 양식은 연락처 추적자와의 협력을 강요하려는 Rockland 카운티의 초기 노력을 따릅니다.

     

    "Travelers from certain states landing at New York airports starting Tuesday could face a $2,000 fine for failing to fill out a form that state officials will use to track travelers and ensure they're following quarantine restrictions," AP reported this week.

    Mandatory tracking forms for travelers to New York follow on Rockland County's earlier efforts to compel cooperation with contact tracers.

     

    카운티는 7 월 1 일 "보건국장 러퍼트 Patricia Schnabel Ruppert 박사는 주민들에게 보건부의 연락추적 노력을 준수할 것을 촉구하고 소환장과 일일 $ 2,000의 벌금을 준수하지 않는 사람들을 위협했습니다"라고 발표했습니다.
    우리는 유행병이 지나면 사람들의 움직임과 활동에 대한 건강관련 염탐행위 snooping 이 끝나기를 바랄 수 있지만, 이러한 것들은 사람들이 익숙해지면서 문화에 스누핑되는 방법을 가지고 있습니다.

     

    "Commissioner of Health Dr. Patricia Schnabel Ruppert urged residents to comply with the Department of Health's contact tracing efforts and threatened those who do not comply with subpoenas and $2,000 per day fines," the county announced on July 1.

    We can hope that health-related snooping into people's movements and activities will come to an end when the pandemic passes, but these things have a way of getting embedded in the culture as people become accustomed to them.

     

    감염 통제라는 명목으로 많은 민간 기업은 현재 직장내 서로의 근접성을 포함하여 직원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습니다.
    "개인정보 보호 옹호자들은 추적 앱이 전례없는 새로운 수준의 고용주 감시를 '정상화'하는 방향으로 쉽게 용인할 위험이 있다고 경고합니다."라고 Politico는 말합니다.

     

    "적절한 검사없이 감시 프로그램을 공격적으로 확장하면 사생활 침해를 정상화하고 나중에 다양한 형태의 정치적, 사회적 억압에 사용할 수있는 시스템을 만들 수 있습니다, "라고 프리덤하우스 Freedom House는 걱정했습니다.
    한때 경보를 울렸을 수있는 새로운 사생활 침해가 새로운 표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은 링이 경찰서와 함께 개발한 것과 같은 공공-민간 감시 파트너십에서 분명합니다.

     

    In the name of controlling infection, many private companies are now closely monitoring employees, including their proximity to one another in the workplace.

    "Privacy advocates warn the tracing apps are a slippery slope toward ‘normalizing' an unprecedented new level of employer surveillance," notes Politico.

     

    "Aggressive expansion of surveillance programs without adequate checks could normalize privacy intrusions and create systems that may later be used for various forms of political and social repression," frets Freedom House.

    That novel invasions of privacy which might once have set off alarms can become the new normal is clear from public-private surveillance partnerships of the sort that Ring developed with police departments.

     

    대법원이 경찰이 카펜터 대 미국정부 Carpenter v. United States (2018)의 재판에서 휴대전화 위치 데이터에 액세스하려면 영장이 필요하다고 판결한 후 법집행 기관은 빠르게 민간 마케팅 회사로부터 데이터를 구매하기 시작했습니다.
    월스트리트 저널은 올해 초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에서 수백만 대의 휴대전화 이동을 매핑하는 상용 데이터베이스에 대한 액세스 권한을 구입했으며 이를 이민 및 국경 집행에 사용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After the Supreme Court ruled that police need a warrant to access cellphone location data in Carpenter v. United States (2018), law enforcement quickly started purchasing data from private marketing firms.

    "The Trump administration has bought access to a commercial database that maps the movements of millions of cellphones in America and is using it for immigration and border enforcement," the Wall Street Journal reported earlier this year.

     

    전문가들은 이 정보가 미국 법집행 기관에 의해 배포되고 있는 알려진 가장 큰 대량 데이터 중 하나에 해당하며 정부가 상용 공급업체로부터 액세스 권한을 구입하기 때문에 사용이 확고한 법적 기반에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합니다.

    증가하는 추세에 따라 FBIIRS를 포함한 다른 기관들도 소셜 미디어 게시물을 모니터링하고 휴대폰 움직임을 추적하기 위해 개인 정보원으로 전환했습니다.

     

    "Experts say the information amounts to one of the largest known troves of bulk data being deployed by law enforcement in the U.S. - and that the use appears to be on firm legal footing because the government buys access to it from a commercial vendor."

    In a growing trend, other agencies, including the FBI and the IRS, have also turned to private sources to monitor social media posts and track cellphone movements.

     

    새로운 감시 기술은 빠르게 널리 보급되고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코로나 COVID-19가 불쾌한 기억으로 사라진 후에도 우리의 행방과 사회적 연결에 대한 침입 모니터링의 유산을 남겼음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현재, 공중보건 감시의 증가하는 빈도는 너무 새롭고 기술이 부족하여 감시지도에 포함될 수 없습니다.

     

    The new surveillance technique is quickly becoming widely established.

    Likewise, even after COVID-19 fades to an unpleasant memory, we may find that it has left a legacy of intrusive monitoring of our whereabouts and social connections - all for our own good, we'll be told.

    For now, the growing incidence of public health surveillance is too new and low-tech to be included in the Atlas of Surveillance, which is plenty full as it is.

     

    "자동 번호판 판독기"를 선택하면 캘리포니아와 도시 지역 및 다른 주요 고속도로를 따라 밀집된 클러스터가 나타납니다.
    "드론"을 클릭하면 특히 미시시피 강 동쪽과 서부 해안을 따라 하늘에서 국가의 많은 부분을 모니터링 한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얼굴 인식 기술"을 살펴보면 플로리다와 워싱턴 D.C. 주변에서 특히 인기가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아틀라스가 국가를 보여 주듯이 철저히 모니터링했지만 완전하지는 않으며 EFF는 자원 봉사자들을 데이터 수집을 지원하도록 초대합니다.

     

    Selecting "automated license plate readers" reveals dense clusters in California, and in urban areas and along major highways elsewhere.

    Clicking on "drones" reveals that they monitor much of the country - especially east of the Mississippi River and along the West Coast - from the sky.

    A look at "face recognition technology" shows that it is especially popular in Florida and around Washington, D.C.

    As thoroughly monitored as the atlas reveals the country to be, it's far from complete and EFF invites volunteers to assist in collecting data.

     

    새로운 정보가 유입되면 그 지도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의심할 여지없이 새로운 관할 구역과 감시 노력으로 채워질 것입니다.
    아틀라스 감시체제 Atlas of Surveillance는 아마도 '공중보건 문제'에 의해 주도되는 일부를 포함하여 새로운 모니터링 기술로 채워질 것입니다 ...
    다른 사람들의 사업을 냄새맡고 살피는 이유를 찾는 공무원들에게 코로나 전염병이란 핑계는 그 어떤 것보다 더 좋은 변명거리입니다.

     

    As new information trickles in, that map will undoubtedly fill in with new jurisdictions and surveillance efforts as time goes on.

    The Atlas of Surveillance will probably fill in with new monitoring technologies, too, including some driven by ‘public health concerns'...

    For officials looking for reasons to poke their noses into other people's business, the pandemic is as good an excuse as 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