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바닥만한 창으로 내다본 세상

- 그리움의 마을에서 불어오는 삶의 내음-

그 긴긴 시간동안...

댓글 21

나비가 있는 창

2019. 10. 16.

 

 

 

 

 

 

 

그 긴긴 시간동안 

오롯이 바라봐주고... 

오롯이 응원해주고... 

오롯이 지켜주었을 것입니다... 

 

저리 뿌리 내리는 동안 

수많은 이들의 바람을  

아마도 함께 염원했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