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사진

핌프맨 2019. 10. 14. 10:23

어디갈까 고민하다 쿠와 털과 함께 다녀온 마포 한신코아 옥상..

카메라 2대로 삼각대에 올려놓고..

일몰부터 노을 야경까지 촬영을 했습니다..

구름이 예쁘게 많이 흘렸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었지만..

그래도 열심히 촬영하고 내려왔습니다..

 

 

 

 

 

 

 

(카메라 - 1)

 

 

 

(일몰부터 노을, 야경까지 1시간 26분간의 시간의 변화)

 

 

 

 

 

 

 

 

 

 

 

 

 

 

 

 

 

 

 

 

(1시간 26분간 찍은 240장을 한장으로 만든 일몰과 노을이 있는 서울야경 타임스택)

 

 

 

 

 

 

 

 

 

 

 

(카메라 - 2)

 

 

 

 

 

(4분동안 250장을 찍어 만든 타임스택)

 

 

 

 

 

 

 

 

 

(강변한신코아 옥상에서 본 강변북로 풍경)

 

 

 

 

 

 

 

 

 

 

 

(일몰부터 노을, 야경까지 1시간 53분간의 시간의 변화)

 

 

 

 

 

 

 

 

 

 

 

 

 

 

 

 

 

 

 

 

 

 

 

(1시간 53분간 찍은 6장을 한장으로 만든 일몰과 노을이 있는 서울야경)

 

 

 

 

 

 

 

 

 

 

 

(1시간 53분간 찍은 300장을 한장으로 만든 일몰과 노을이 있는 서울야경 타임스택)

 

 

 

 

 

 

 

 

 

 

(강변한신코아 옥상에서 본 서울 야경)

 

 

이 건물 옥상 출입이 자유롭나요?
2018년 9월 당시에는 자유로웠는데..
지금은 모르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