쉼터(박가네)

세상을 후회없이 살다 간 성실했던 한 인간으로, 사는데 있어서는 냉정했었지만 그래도 정을 알고 나눴던 한 인간이었다고 생각되는 사람이고 남고 싶습니다.

想 念

댓글 0

기타 사진

2009. 4. 18.

 

        언제 보아도 정겨운 풍경이다. "오서산의 감"  - 자연은 그대로 놓아두고 볼 때에 그 아름다움이 더 한다.              

 

                                                                                         내가 좋아하는 여 배우 중 한 명이다.

 

                                                            누구 작품인지 모르겠으나 너무 좋아서 훔쳐왔다.

             "수내골 쉼터" 식구들이 유명산에 번개산행 갔을 때 참석치 못한 안타까움을 그 뒷풀이에 참석해서 두꺼비와 더불어 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