쉼터(박가네)

세상을 후회없이 살다 간 성실했던 한 인간으로, 사는데 있어서는 냉정했었지만 그래도 정을 알고 나눴던 한 인간이었다고 생각되는 사람이고 남고 싶습니다. 늘 사랑입니다.

* 통영 사량도 옥녀봉

댓글 0

등산

2020. 8. 8.

통영 사량도 옥녀봉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여있는 우리나라는 인도네시아, 필리핀, 일본에 이어 세계에서 네 번째로 섬이 많은 국가이다. 앞에 세 국가들이 섬나라이기 때문에 대륙에 속해 있는 나라들 중에서는 단연코 제1의 다도(多島)국이라고 부를 수 있다.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섬 개수는 유인도 472개를 포함해서 3,300개가 넘는다고 한다. 우리나라 여행지에서 섬들을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이유이기도 하다. 우리나라의 수많은 섬들 중에서도 이맘때쯤 생각나는 곳이 통영에 속해 있는 사량도이다. 육지 여행과는 또 다른 매력과 감동을 선사하는 사량도로 이번 주말여행을 떠나보도록 하자!

 

신안의 천사대교, 고흥의 팔영대교 등 육지와 섬을 잇는 다리들이 연이어 개통되면서 과거와 다르게 편하게 차로 입도할 수 있는 섬들이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통영의 사량도는 여전히 배를 타야지만 들어갈 수 있는 곳이다. 크게 통영 가오치 선착장, 사천의 삼천포항, 고성의 용암포에서 들어가는 방법 등이 있다. 거리만 보면 고성 쪽에서 들어가는 것이 빠르지만 사량도를 찾는 목적과 출발점을 고려해서 선택하면 된다. 주말이 아닌 평일에 여객선을 타도 사량도에 들어가려는 많은 여행객들과 차량을 볼 수 있다. 사량도는 1년 내내 여행객들이 찾는 인기 명소인 것이다. 볼락, 도미, 노래미, 감성돔 등 다양한 어종들이 잡히는 이 섬에는 손맛을 즐기려는 낚시꾼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그러나 낚시가 아닌 다른 목적으로 사량도를 찾은 이들이 더 많다.

 

통영 서쪽에 위치한 사량도는 주민들이 살고 있는 상도, 하도, 수우도와 무인도로 나누어져 있다. 상도에는 산림청 100대 명산에 선정된 지리산을 비롯한 몇 개의 산들이 있는데, 여기를 오르기 위해 전국의 산객(山客)들이 몰려든다. 어느 정도 높이에서 시작하는 육지에서의 산행과는 다르게 해발 0m에서 시작하는 섬 산행은 정직하게 힘들다. 398m인 지리산, 400m인 불모산, 281m인 옥녀봉 등은 육지의 웬만한 산들보다 힘든 코스를 자랑한다. 단순히 높이만 보고 도전했다가는 고생길이 펼쳐질 수 있다는 뜻이다. 하도에 있는 칠현산은 상도의 산들보다 상대적으로 인기가 덜 한 편이지만, 하루 이상 머물며 여기까지 오르는 것도 추천한다.

 

사량도 산행이라고 하면 서쪽 지리산을 시작으로 동쪽인 옥녀봉을 종주하는 코스를 일반적으로 친다. 시간이 여유롭지 않다면 성자암을 출발점으로 삼고 불모산과 가마봉을 거쳐 옥녀봉 정상에 오르는 경로를 추천한다. 시작한지 얼마 지나지 않아 서슬 퍼런 칼날과 같은 바위 능선이 나오면 비로소 사량도 산행이 왜 그렇게 힘들다고 했는지 알게 된다. 한려수도의 아름다운 풍경에 취하다가 잠시만 한눈을 팔아도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산행 내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나무 한 그루, 풀 한 포기 없어 이름 붙여진 불모산을 거쳐 가마봉에 오르면 고동산과 사량대교가 한 눈에 보인다.

 

옥녀봉 정상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해서 결코 마지막까지 방심해서는 안 되는 것이 사량도 섬 산행이다. 가마봉에서 옥녀봉에 이르는 구간에는 거의 수직에 가까운 철 계단과 아찔한 출렁다리가 있기 때문이다. 육지 여러 곳에도 출렁다리가 있지만 바다를 보며 걷는 이곳의 매력을 따라잡긴 힘들다. 마침내 옥녀봉 정상에 도착하면 지난 고생을 보상이라도 해주는 것처럼 선물 같은 조망이 펼쳐진다.

 

일정 내내 너무 편하게만 보냈던 여행은 당시에는 좋았을지라도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기억에서 흐릿해지기 마련이다. 하지만 사량도 섬 산행처럼 아찔한 순간들을 조심조심 용기를 내어 마친 경험이라면 쉽게 잊혀지지 않는다. 바로 그렇기 때문에 배를 타고 이곳에 들어와 산을 탄 이들이 그 기억을 잊지 못해 오고 또 오는 것이다. 남해의 푸른 바다를 보며 잊지 못할 산행을 할 수 있는 사량도는 그곳에서 언제나 도전하려는 이들을 기다리고 있다.

 

마운틴TV에서는 매주 '주말여행 산이 좋다2'를 통해 주말에 찾기 좋은 전국 산행지과 트레킹 코스 등을 소개하고 있다.

 

출처 = 주말여행 산이 좋다2 '사량도 옥녀봉편'

제공 = 국내유일 산 전문채널 마운틴TV (박영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