쉼터(박가네)

세상을 후회없이 살다 간 성실했던 한 인간으로, 사는데 있어서는 냉정했었지만 그래도 정을 알고 나눴던 한 인간이었다고 생각되는 사람이고 남고 싶습니다. 늘 사랑입니다.

22 2020년 08월

22

詩, 사랑 * 김삿갓

김삿갓 / 김홍남 돈에 속고 사랑에 울고 속고 속이는 세상사 싫여 벼슬도 마다하고 방랑의 길 떠나가네 외롭고 고단한 길 하늘 가릴 삿갓 쓰고서 몸 의지할 죽장 집고 짚신 바랑 매달고 떠나네 가다 지치면 유유자적 산 마루에 걸터 쉬어 가고 비 오면 처마에 비 긋고 눈 오면 굴뚝 잠 자네 목마르면 주막에 들러 시 한 수에 객고 풀고 이곳저곳 한량없이 떠돌지만 정 들 곳 없구나 이 고을 저 고을 떠돌다 어느덧 비추이는 석양 어디로 가야 할지 묻고 물어도 뉜들 알리오. "김삿갓의 본명은 김병연, 1807년(순조 7년) 3월 13일 현재의 경기도 양주시 회암동에서 출생하여 조선 후기의 방랑시인으로 전국 방방곡곡을 두루 돌며 주옥 같은 수 많은 시를 남기고 1863년 3월 29일 33년간의 방랑생활 끝에 전남 화순..

댓글 詩, 사랑 2020. 8. 22.

22 2020년 08월

22

글, 그리고 좋은 글들 * 살다보면 외로움이 깊어지는 시간이 있다

살다보면 외로움이 깊어지는 시간이 있다 불어오는 바람 한 줄기, 흔들리는 나뭇잎, 가로등의 어슴푸레한 불빛, 사랑하는 사람의 전화 목소리조차 마음의 물살 위에 파문을 일으킨다. 외로움이 깊어질 때 사람들은 그 외로움을 표현하는 자신만의 방식이 있다. 어떤 사람은 밤새워 술을 마시고 어떤 사람은 빈 술병을 보며 운다. 지나간 시절의 유행가를 몽땅 끄집어내 부르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오래전에 연락이 끊긴 이의 집에 전화를 걸어 혼곤히 잠든 그의 꿈을 흔들어 놓기도 한다. 아예 길가의 전신주를 동무 삼아 밤새워 씨름하다 새벽녘에 한 움큼의 오물덩이를 남기고 어디론가 떠나는 이도 있다. 나는 인생이 아름다운 것은 우리들 삶의 한 골목골목 예정도 없이 찾아오는 외로움이 있기 때문이라고 믿는 사람이다. 외로움이 ..

22 2020년 08월

22

22 2020년 08월

22

글, 그리고 좋은 글들 * 세계 3대 테너 플라시도 도밍고와 호세 카레라스의 감동적인 이야기

[세계 3대 테너 플라시도 도밍고와 호세 카레라스의 감동적인 이야기] 루치아노 파바로티와 함께 세계 3대 테너로 유명한 '플라시도 도밍고'와 '호세 카레라스'는 라이벌이면서 앙숙이었다. 스페인의 카탈로니아 지역 사람들은, 마드리드 지역으로부터의 자치권을 쟁취하는 일로 두 지역은 적대관계였고 마드리드 지역의 도밍고와 카탈로니아 지역 사람인 카레라스도 적이 됐다. 카레라스는 가수로서 활동이 가장 왕성했던 1987년에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을 얻어 투병생활을 시작했고, 미국에서의 항암치료와 골수이식 등 막대한 치료비 때문에 재산이 바닥나고 말았다. 그의 경제력이 치료의 한계에 이르렀을 때 그는 마드리드에 백혈병 환자만을 위한 재단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마드리드에 ‘에르모사 (Hermosa)’ 재단이 세운 ..

22 2020년 08월

22

건강 * 미나리를 생으로 먹으면 안돼는 이유

미나리를 생으로 먹으면 안돼는 이유 미나리는 생이나 무침, 녹즙으로 만들어 먹을 때는 반드시 주의 사항이 필요 합니다. 미나리는 태어나서부터 물에서 살기때문에 물속에 사는 벌레중 유독 거머리가 많이 붙어 삽니다. 따라서 생으로 드실 때에는 아래의 방식대로.. 먼저 10원짜리 동전을 준비합니다. 흐르는 물에 두 번 씻은 뒤, 그릇 바닥에 동전들을 놓아 주세요 다시 물을 담아 1시간 동안 재워 주세요 그러면.......거머리가 나왔습니다. 빨간색으로 표시되어 있는 게 거머리랍니다. 그래도 이 방법으로도 낮은확률로 거머리가 살아날 수 있으니 익혀드시는걸 추천해 드립니다. 실제로 어떤분은 그냥 생으로 드셨다가 몸 곳곳에 부어올라서 병원을 가봤더니 거머리들이 혈관을 타고 온몸에 퍼져서 혈관 속에 자리잡고 피빨고있..

댓글 건강 2020. 8. 22.

22 2020년 08월

22

情景들 그리고 하하하, 호호호... * 밥에 환장한나라 대한민국

밥에 환장한나라 대한민국 혼날때 : 너 밥도 없을 줄 알아! 고마울때 : 야~ 진짜 고맙다 나중에 밥 한끼 사줄게 안부물어볼때 : 밥은 먹고 지내냐? 아플때 : 밥은 꼭 챙겨 먹어~ 인사말 : 식사는 하셨습니까~, 밥 먹었어? 재수없을때 : 쟤 진짜 밥맛없지 않냐? 한심할때 : 저래서 밥은 벌어먹겠냐? 무언가잘해야할때 : 밥값은 해야지~ 나쁜사이일때 : 그 사람하곤 밥먹기도 싫어 멍청하다고 욕할때 : 어우!! 이 밥팅아 심각한 상황일때 : 넌 목구멍에 밥이 넘어가냐~~ 엄마가 덕질 말릴때 : 그게 밥먹여주냐? 최고의 정떨어지는 표현 : 밥맛떨어져 비꼴때 : 밥만 잘먹더라 좋은사람 : 밥 잘사주는 사람 최고의 힘 : 밥심 얄미운사람 : 다된 밥상에 숟가락 얻는 놈

22 2020년 08월

22

오토 캠핑장,캠핑카 정보,자동차 * 돈많은 갑부 부럽지않은 집시맨 부부의 힐링생활

미국의 한 부부는 학교 스쿨버스를 구입한 후 집으로 개조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마이크 영과 나탈리에 영(Mike and Natalie Young) 부부는 'Rosie'라 불리는 스쿨버스를 약 3천달러에 구입했다. 구입후 28평방미터(8.5평) 면적의 버스 안은 생활공간으로 바꾸었다. 몇 개월 전에 이들 부부는 구조된 개를 새로운 식구로 모셨다. 앞으로 이 버스를 타고 워싱턴 주를 여행할 예정이라고... 커텐을 치면 아늑한 주거 공간으로 생활하기에 불편함이 없다. 즐건 생활 하다 실증나면 다른곳으로 이동하면 또 다른 세상을 연출 합니다. 자료:statem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