쉼터(박가네)

누구라도 잠깐 쉬었다 갈 수 있는 곳, 삶의 갈증을 달래려면 옹달샘이 있어야겠지요?

16 2020년 04월

16

10 2020년 04월

10

휴대폰 사진들 * 봄,봄,봄...

꽃씨를 닮은 마침표처럼 내가 심은 꽃씨가 처음으로 꽃을 피우던 날의 그 고운 설레임으로 며칠을 앓고 난 후 창문을 열고 푸른 하늘을 바라볼 때의 그 눈부신 감동으로 비온 뒤의 햇빛 속에 나무들이 들려주는 그 깨끗한 목소리로 별것 아닌 일로 마음이 꽁꽁 얼어붙었던 친구와 오랜만에 화해한 후의 그 티없는 웃음으로 나는 항상 모든 사람을 사랑하고 싶다 못 견디게 힘든 때에도 다시 기뻐하고 다시 시작하여 끝내는 꽃씨를 닮은 마침표 찍힌 한 통의 아름다운 편지로 매일을 살고 싶다 - 이해인 - 봄의 향연을 휴대폰 카메라로 잡아 보았습니다.

18 2020년 02월

18

27 2019년 03월

27

31 2018년 01월

31

04 2017년 05월

04

25 2017년 01월

25

25 2017년 01월

25

25 2017년 01월

25

25 2017년 01월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