圭哲, 놀이터

圭哲.놀이터,찾아오신님 언제나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감사합니다,글고 사랑합니다

내게 숨을 주고 있는 사람...

댓글 473

애쁜 글♡♡

2020. 7. 10.

 



       

     

 

 

 

 

내게 숨을 주고 있는 사람

 

내게 숨을 주고 있는 사람....
내게 숨을 줄 사람....

정말로 내가 힘들어 지지 않게....
항상 내게 숨을 주던 사람....

정말로 숨쉬지 못할 만큼 답답할 때....
자기숨을 기꺼이 나눠주던 사람....

나의 숨이 끊어지지 않게....
곁에서 끝없이 숨을 불어넣어주던 사람....

그래도 난 답답하다고 투정하고....
그래도 난 숨막히다고 투정하고....
그래도 난 모자란다고 투정하던....

부족하고 어리석던 모습들....

내게 숨을 주던 사람....
내게 숨을 주는 사람....
내게 숨을 줄 사람....

 

 

 


 

 

  

 

 

 

 

 

 

 

 

 

'애쁜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 고백♥블금과 주말 즐겁게 보내세요.  (610) 2020.07.23
당신이 보고 싶은 날...  (320) 2020.07.18
7월.16일은 초복입니다.  (322) 2020.07.14
내게 숨을 주고 있는 사람...  (473) 2020.07.10
너무좋아,  (252) 2020.07.09
빨간 앵두 같은 입술.  (248) 2020.07.05
좋은 블방 창을 열면...  (435) 2020.06.30
당신이라는 이름이 있기에...  (389) 2020.06.25
오늘은...  (362) 2020.0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