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

댓글 0

사 진 여 행

2020. 5. 1.

 

설렘

 

딴 때는 노인정에서

밥 허느라고 고상께나 했째

근디 요즘엔 안부 전하려 댕기느라 넘 힘들어

죽을 지경이여

이것도 모두가 코로나 덕분이고

설렘이 아닐까 허네 ㅎ ㅎ~

 

우리 함께 삽시다

민속촌에서

 

 

 

 

 

 

 

 

 

 

 

 

 

 

 

 

 

 

 

 

 

 

 

 

 

 

 

 

 

원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