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희정 푸른새벽 타뷸라라사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20. 8. 28.

한희정 푸른새벽 타뷸라라사

 

며칠사이에 꽤 많은 일들이 있었다.

감정 또한 여러가지.

삶이란........

해답은 알 수 없고

이렇게 또 여름도 지나고

2020년 올해 한해도 지나가겠지.

그나저나 코로나 종식이 되길...하루빨리

고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