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노네임 2007. 9. 18. 17:07

 

유통기한이 딱 내일까지인 ㅡ_ㅡ;;

크림치즈군이 엉엉 울고있길래..

후딱 집어서~

 

수플레 치즈케이크를 할까 하다가~사놓은 생크림도 없고~

1시간 넘게 굽는것도 힘들어서~

 

후딱 끝내기 좋은~머핀류로 당첨시켜서 해봤어염~ㅎㅎㅎ

 

김영모선생님의 크림치즈머핀과는 달리 버터가 안들어가서^^;;

좀 덜 부드러울 수 있을지 모르나~

크림치즈 좋아하시는 분들 정말 부드럽게 잘 넘기실 수 있으실거에요.

 

토핑물은 같은데..음..이 토핑물이 히트이군요 ㅎㅎㅎ

맛있어염~냐핫..

 

이 밤중에 홀랑 먹으면 뱃속에 지방이 콕콕 달라붙는 것이 예상되므로~맛만 쪼매 보고

싸놓았어요 ㅎㅎ

 

예쁘게 포장하시면 추석선물로도 손색 없어요.

맛이 어른들도 좋아하실만한 맛이에요^^

 

-오늘의 요리법, 6구 머핀틀 1판(짜투리 반죽으로 미니구겔호프 4개도 나옴)-

반죽 : 크림치즈 150g, 설탕 6스푼(90g), 계란2개, 박력분 1컵(살살 깍아주듯, 100g), 아몬드가루 1컵

         (살살 깍아주듯, 80g), 베이킹파우더 1티스푼(2g), 럼주 1스푼(5g)

토핑 : 크림치즈 100g, 설탕 1스푼반(약 20g), 계란노른자 1개

 

-미리준비하기-

1. 두개의 볼에 크림치즈 나누어 담은 뒤에 30분이상 실온에 놓아두어 몰랑하게 만들기

2. 토핑물의 계란 노른자 분리해놓기

3. 박력분과 베이킹파우더 섞어서 체쳐놓고, 아몬드 가루 따로 체쳐놓기

4, 180℃에서 예열 15분 이상, 굽는시간 25-30분

 

*Tip

 

 

아몬드 가루 살살 깍아주듯 담으면 80g이 이정도 양이에여

 

 

 

 

 

먼저 토핑물을 만들어 놓으세요!!

 

크림치즈 100g을 실온에 놓아두어 몰랑하게 만든 뒤에~

거품기로 두세번 휘저어서~

마요네즈같은 질감으로 만들어 준뒤에 설탕 1스푼반정도 넣고서~

서걱거리는 소리가 잦아들때까지 잘 저어주세요.

 

원래 슈가파우더 쓰는데..전 ㅡ_ㅡ;; 꺼내기 귀찮아서^^;;;;;;

슈가파우더 쓰시는게 더 나으실듯 싶어요 ㅎㅎ

 

설탕의 서걱거리는 소리가 잦아들면 계란 노른자 1개 넣어준뒤에~

후다닥 잘 섞어주시면 되직해질거에요.

 

요넘은 1회용 짤주머니나 천짤주머니등에 넣고서 반죽할때까지 보관^^해주세요~

 

 

이제 아주아주 간단한 반죽 들어가실까요^^

 

토핑물처럼 크림치즈를 몰랑하게 만들어서 마요네즈 같은 질감이 되면 설탕을 두세번 나누어 넣어주면서 거품기로 섞어주세요.

쪼매 팔뚝에 압박 들어오긴 하지만 열심히 저어주면 보람이~ㅎㅎㅎ

 

설탕의 서걱거리는 소리가 잦아들면 계란을 1개씩 넣어서 섞어주세요.

이때 두개 섞으면 더욱더 심한 팔뚝의 압박을 느끼시니~조심조심~

자칫 뭉글뭉글 순두부처럼 피어오르는 크림치즈의 압박에..

순간 헉 할지도^^;;;

 

3번의 과정컷에도 보이듯이 계란 2개 섞인 것이 약간의 미색과 더불어 묽어보이지요^^

여기에 럼주 1스푼 넣어서 잘 섞어준뒤에~

미리 체쳐놓은 가루분 다시한번 잘 체쳐서 넣어준뒤에~

 

물기없는 실리콘 주걱등으로 재빠르게 섞어주시면 되세요^^

 

 

 

반죽도 짤주머니에 담아서 짜주듯이 넣어주면 깔끔해요^^

 

6구 머핀틀에 머핀지 하나씩 쏙쏙 넣어준뒤에~

반죽을 대략 반 좀 넘게만 담아주시고~

토핑물 담은 짤주머니를 반죽 안에 콕 집어넣은 뒤에

쭈욱 짜주면 반죽이 부풀어 오를거에요.

 

약 80%정도 차면 멈춰서~

다른 반죽에 또 쭈욱 짜주기 ㅎㅎㅎ

 

토핑물은 6구머핀틀에 딱 알맞은 양이에요^^

반죽은 조금 남아서 미니구겔호프판에 구웠다는 ~ㅎㅎㅎ

 

180도에서 예열된 오븐에서 약 25-30분정도 구워주시면 되세요.

꼬치로 찔러보았을때 반죽이 묻어나오지 않으면 다 구워진거에요^^

 

 

 

 

한넘 홀라당 벗겨서~

으음~~~굽는 내내 크림치즈향이 절 못살게 굴더니~

굽고나서 홀라당 벗겨진 넘 보니 군침이 돕니다 ㅠ0ㅠ

 

토핑물이 다른쪽으로 가서 조금밖에 안보이지만~

다른쪽 면에는 많아서 더욱 좋았다는 ㅎㅎㅎ

 

토핑물 안넣은 것도 괜찮았지만 요 크림치즈 토핑이 있으면 더욱더 좋더라구요.

 

뜨거울때 먹어도 맛 좋았어요~

울 동건이 뜨거운거 홀라당 먹고 우찌나 뜨거워하면서도 뱉지않고 먹던지~ㅋㅋㅋ

그모습 기대하삼~

 

짐 식혀서 먹음 어떤 맛일까 궁금하여 포장해서 냉장고에 넣어뒀어염~~~

 

 

 

미니구겔호프판에 구운 애들~

우찌나 귀엽던지~말도 못합니다. ㅋㅋ

 

얘들은 아쉽게도 토핑물이 없지만~한입거리인지라~

귀여워서 용서가 된다는 ^^;;;

 

알흠다워요~냐핫~

 

 

한개씩 포장해서 냉장고로 직행~

 

선물하실때도 이런식으로 포장해서 상자곽에 여러가지의 머핀과 파운드, 만주등을 담아서

드리면 무척 좋아하실듯 보여요.

 

추석도 다가오니 추석 선물용으로 좋은 애들도 몇명 보여드려야 하고 포장법도 해드려야 하는데 ㅎㅎ

보자기 포장법 익혀두고 왓으니~^^;;;;

우리 만주랑 양갱등 만들어서 보자기에 포장해드릴까염?!

근데 나 보자기가 있던가 ㅡㅡ?

 

야밤중에 혼자 오븐 돌렸더니 피곤하네요.

이번주는 지방 출장 또 껴 있어서 무척이나 벌써부터 혼자 피곤해진다는 -ㅁ-

게다가 수욜은 저녁반으로 쿠킹강의 있어서 더욱더 긴장모드라는..흑..

 

아무 생각 없이 살고싶어라 ㅎㅎㅎ

출처 : 뽀로롱꼬마마녀의 생각노트
글쓴이 : 뽀로롱꼬마마녀 원글보기
메모 :

 
 
 

카테고리 없음

노네임 2007. 9. 15. 13:13

 

 

요것만 만들면..

울 동건군 생각이 간절해져요..ㅠ0ㅠ

 

제가 결혼하기 전에 간식으로 만들어줬던건데..

젤루 맛있게 먹었거든요..

더 없냐고 찾을 정도로 맛있게 먹던건데..흑..

 

동건아..

이모가 만들어서 가져갈께...

 

아직 아이들 방학 안끝났죠?

담주가 개학식인걸로 아는뎅^^;;

초등학교는..ㅎㅎ

실은 시댁 외조카가 초등학생인데 담주가 개학이라 하더라구요..

 

그래서 부랴부랴 올려봅니다.

 

요건 재료도 많이 필요없어요..

정말 무진장 간단해요...

아마 해볼실만 할겁니당^^

 

일반적으로 로쉐쿠키와 비슷하게 보이실테지만..좀 틀립니다.

코코넛로쉐가 겉은 바삭하고..안은 좀 촉촉한 편이라면..

이 코코넛 쿠키는 겉과 안이 다 바삭하고..

한입거리로 들어오는 맛이라서..아이들이 훨씬 좋아해요..

 

특히 간단하고 반죽하는것도..성형하는 것도 간단하니 아이들과 같이 해보세요..

 

<동영상보기>

 

 

-오늘의 요리법-

설탕 50g, 달걀 흰자 60g(2개 분량), 코코넛파우더 250g, 아몬드가루 30g<-- 진짜 간단하지요..

 

-미리 준비하기-

1. 재료들 다아 그람수 맞추어서 준비해놓기

2. 계란 흰자는 실온에서 너무 차갑지 않게 준비해놓기

 

 

 

재료들을 미리 이렇게 그람수 맞추어서 준비해두세요.

좀 번거롭기는 해도..

이렇게 해두면 만들때 편해요^^

 

아몬드 가루는 굵은채로 한번 체쳐주세요..

그냥 사용하면 유지함량이 높아서 뭉칠 수 있어서요^^

 

그 뒤에 코코넛 분말과 같이 섞어놓으면 되세요..

 

 

 

 

계란 흰자 60g을 물기없는 그릇에 담은 뒤에..

살짝 풀어서..설탕을 세번정도 나누어서 넣어주면서..

머랭을 단단하게 내주세요.

 

그 뒤..

여기에 코코넛 분말과 아몬드 가루 섞은 것을 넣어주고..

실리콘 주걱이나 알뜰 주걱으로..

가르듯 섞어주면서..

반죽에 끈기가 생기도록 해주세요.

 

제가 동영상에는 한덩어리라고 했지만..

굳이 한덩어리로 안해도..살짝 눌러보아 끈기가 있으면 거기서 멈추고 반죽해주세요.

 

반죽은..위생장갑 끼고서 하는게 편하실거에요^^

 

모양은 맘대로 해도 되세요.

저희는 따악 한입크기로 했어요 ㅎㅎ

 

너무 힘줘서 반죽하면 오히려 바스라지니까~~

살살 그렇다고 너무 살살은 아니고 적당히 힘주면서..

아이들과 같이 해보세요^^

 

오븐팬에 간격 좀 두고서 패닝한 뒤에~

약 170℃에서 예열한 오븐에서 구워주는데..

이때 윗단에 놓아주시구요..

 

7분정도는 지나서 쿠킹호일 덮어줘야 너무 타는 것을 방지할 수 있어요...

윗단에 색이 많이 난다 싶을때는..아랫불만 줘서 구워주는 등..

각자 가지고 있는 오븐의 온도에 맞게 구워주세요.

 

 

 

ㅎㅎ 진짜 한입거리에요..

바삭바삭 하면서..코코넛 특유의 고소한 달짝지근함이 넘 좋아요^^

 

참~쿠키류는 다 구워진뒤에 너무 오랫동안 오븐팬에 놓아두면..도로 열기를 뺏겨서..밑바닥이 축축해지니까..얼른 식힘망이나 쿠키를 식힐 수 있는 곳으로 옮겨서 한김 잘 식힌 뒤에 밀봉하면 몇일은 바삭하게 드실 수 있을거에요^^

 

전 각설탕을 두개정도 넣어서 같이 보관하는 편이에요 ㅎㅎㅎ

 

코코넛 분말과 아몬드 가루는..

요즘 대형마트의 제과제빵코너가면 소분해서 팔더라구요^^

구하기는 쉬우실거에요...

 

그럼 맛있는 후기 기다릴께요^^

 

 

요건 수요일에 있을 일때문에 해본 계란과자인데..

신랑님~

홀딱 반하셨습니다.

 

무지하게 맛있다구요 ㅎㅎㅎ

 

시중에 판매되는 계란과자 맛이 쪼매 나긴 하데요..

근데 진짜 맛있더라구요..

예전에 제가 만들었던 것과는 좀 틀리게 만들어봤는데..

 

그때 그 계란과자는 바삭한 것이 좋았다면..

이번 계란과자는 좀 촉촉한 느낌의...그런 계란과자였어요 ㅎㅎㅎ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출처 : 뽀로롱꼬마마녀의 생각노트
글쓴이 : 뽀로롱꼬마마녀 원글보기
메모 :

 
 
 

카테고리 없음

노네임 2007. 9. 15. 12:51

우토로마을을살리자 빨간색 배너

http://www.utoro.net

 

 

언제쯤 더위가 가실까요?

전 허구헌날 고대합니다.

"더위야 가랏~~~"

 

이래놓구선~~

추운 겨울 오면..

전 또 허구헌날 고대합니다.

"아..얼른 여름아 와줘~~"

 

왜 이리 사람마음이 간사한지..으하핫..

다들 마찬가지 맞지요?

 

오늘 소개해드릴 케익은..정말정말..

건강식으로 손색이 없을듯 싶습니다.

당근과 애호박이 들어가고..

No 버터에..설탕량의 압박도 덜합니다.

 

그래서..요걸 오븐으로 구워보고..

찜기는 잠시 고장난지라..전자렌지로도 한번 해봤습니다.

왜 전자렌지냐...맨날 질문 받았거든요..전자렌지로 가능하냐...

 

그래서 해봤는뎅..

먼저 결론을 말씀드리자면~~

역시...오븐이 젤이다라는^^;;;;;;

 

-오늘의 요리법-

당근 80g, 애호박 80g, 박력분 225g, 노른자 3개, 설탕 90g, 우유 80g, 포도씨유 25g, 계란흰자 3개

 

-미리 준비하기-

1. 당근은 살짝 데쳐놓은 뒤에 애호박, 당근 모두 잘게 다지기

2. 박력분은 체쳐놓기

3. 계란 노른자와 흰자 구분해놓기

4. 180℃ 온도에서 예열 15분 이상, 굽기 35-40분

   전자렌지 강(700W)에서 8분 30초-9분

 

 

 

계란 노른자 3개를 거품기로 잘 풀어준뒤에..

여기에 설탕 90g 중 절반인 45g정도를 넣어서 섞어주세요.

 

이때 대충 거품기로 섞는 것이 아니라..

처음 계란 노른자분량보다..부피가 부풀어 오르고..

연한 아이보리색이 될때까지 휘핑해주세요.

(사진에는 약간 짙은 아이보리색이지만..원래는 연한 아이보리색입니다.)

 

이렇게 휘핑을 해줘야 맛이 좀더 부드러워요^^

 

 

 

부피가 부풀어 오르고..연한 아이보리 색이 되었다면~

 

우유와 포도씨유를 차례로 흘려보내듯...

조금씩 넣어주면서..한손으로는 거품기를 재빠르게 휘핑해서 잘 섞어주세요.

 

포도씨유 같은 경우..거품기로 동시에 섞어주지 않으면..가라앉아서 잘 섞이지 않을 수 있으니..

넣어주면서 거품기로 동시에 휘핑해주는 것이 좋아요.

 

 

 

이제 미리 잘게 다진 당근과 애호박을 넣어준뒤에~~

체쳐놓은 박력분을 넣어서 재빠르게 섞어주세요.

 

이때..당근과 애호박이 자잘해야 해요..

절대로 덩어리가 크면 맛이 없습니다.

좀 씹는 맛도 별루구여..

 

절대적으로 잘게 다지는 것을 권해드리는 바입니당^^

요것들은 작게 잘라서 곰돌이 다지기로 다져도 좋아요^^

 

박력분은 체쳐놓은 것이 시간이 너무 오래 지났다면 넣기 직전에 다시한번 체쳐주세요.

그리고 재빠르게 섞는거 아시죠^^

 

 

 

계란 흰자 3개 분량에..남은 설탕 45g를 넣고서..

단단하게 머랭을 올려주세요.

 

머랭낸 볼을 뒤집어도..흘러내리지 않고..

뾰족한 뿔을 형성했다면 O.K

 

요것을 반죽에 섞어줘야 하는데..

반죽이 되직해서 머랭을 처음부터 많이 섞으면 거품이 많이 죽어요.

 

이때는 약간의 머랭을 덜어낸 다음에..

반죽을 약간 묽게 해주는 것이 섞기에 훨씬 나아요^^

 

머랭은 처음에만 약간 넣어서 거품이 죽던 말던 마구 섞어주고..

그 후에 두세번정도에 나누어서 머랭을 섞어주되..

거품이 되도록이면 많이 죽지않도록 주의하면서 섞어주세요.

 

 

 

 

머랭을 잘 섞었다면..

부피가 부풀어 오른게 보이고..

가볍다는 느낌을 받으실거에요^^

 

요 반죽을 머핀컵에 나누어 담은 뒤에..

4개는 오븐에..

4개는 전자렌지에 돌려보았습니다.

 

참고로 전자렌지가 아닌 찜기도 가능합니다.

어찌보면 찜기가 나을것 같아요.

전자렌지는..으음....암튼 밑에 적어드릴께요..

 

 

 

우선 육안상으로도 확연한 차이가 보이시지용 ㅎㅎ

 

맛을 먼저 설명해드리자면..

이게 당췌 당근이 들어갔는지...애호박이 들어갔는지..전혀 모르겠습니다.

그냥 단맛이 살짝 들어있는 컵케익 느낌이에요..

특히 설탕 90g은 그렇게 많이 달지 않다는 것을 느끼실거에요^^

 

의외로 담백하면서도...

부드러운 컵케익 느낌나면서..

애호박과 당근이 이질감있게 느껴지지 않아서 좋았어요^^

 

단!!!

애호박과 당근은 무조건 잘게잘게..

덩어리는 별로랍니당^^

그렇다고 아예 즙을 내라는건 아니에용 ㅎㅎㅎ

 

자..이제 전자렌지와 오븐의 비교점 들어가볼까용?

 

 

전자렌지로 구운 외관상 모습입니다.

 

고른 열 분포로..

전체적으로 고르게 퍼져있고..

노르스름한 색은 나지 않아요..

 

전자렌지로 구우실때의 주의점이 하나 있는데..

반죽을 너무 욕심껏 담지 마세요.

용암처럼 흘러넘칩니다 ㅡ_ㅡ;;;

 

그래서 저처럼 락앤락 통안에 넣어서 돌리는 것도 좋으세요..

그럼 반죽이 흘러넘쳐도 치우기 쉬워요^^

 

참고로 8분 30초-9분정도면 거의 익는데..8분 30초때 꼬치테스트 한번 하셔서..

묽은 반죽이 묻어나오지 않는다면 익은거에요..

9분 이상 넘기면..

겁나 딱딱해지니 주의하세요^^

 

 

요건 오븐으로 구운거랍니다.

 

우선 먹음직스럽게 크랙이 난것까지는 좋은뎅...

문제는 고르지 않는 전기오븐 특성상..조금 모양이 볼품 없습니다.

이런 모양으로 보았을때..머랭이 속에서 요란스럽게 싸웠을 상상이 되네요..

머랭이 안정되지 못하면 요런 모양이 나올 수 있다는거 -ㅁ-

 

참고로..머랭만으로 자신이 없으실때는 베이킹 파우더 1티스푼정도 넣어서 하시면 부풀어 오르고 가벼운 질감을 얻으실 수 있으실거에요.

 

역시 꼬치테스트 하여서 케익의 상태를 본 뒤에 오븐에서 꺼내세용...

 

 

전자렌지로 구운 속입니다.

 

우선 겉면의 구멍이 참 크지요..

그리고 전체적으로 보았을때..

거친 느낌이 확 나구요..

 

맛 자체도..

약간 떡같은 느낌의 찐빵 같은 그런 식감이 강해요.

찜기에 찐것 같은..그런 식감인데..

단, 전자렌지의 열에 의해 수분을 뺏겨서인지..

겉은 바삭거립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딱딱해여 ㅡㅡㅋ

비추~~~

하지만 이걸로도 잘하시는 분들이 계실듯...

전 아직 미숙해서 그렇겠죠^^;;

 

찜기에 했다면 전체적으로 찐빵느낌이 강했겠지요? ㅎㅎ

 

 

요건 오븐으로 구운 속이랍니다.

전자렌지와 비교했을때..

전체적으로 촉촉해 보이고..폭신해보이지요?

 

네..맛도 전자렌지에 비해 훨씬 낫지요^^

부드럽고 가벼운 질감의 컵케익 생각하면 될것 같아요.

 

결론은 하나...

 

베이킹을 하실때는...

오븐 > 찜기 > 전자렌지 순이 될 것 같습니다.

 

전자렌지 보다는 찜기에 찌는것이 나을것 같고..

찜기에 찌는 것보단 오븐이 좋아요.

 

단 오븐이 없을 경우를 대비해서 한번 해본건데..

역시 오븐으로 한 빵맛을 보았다면..

전자렌지나 찜기로는 만족이 덜 될듯 싶네용 ㅎㅎ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위의 레시피로 한번 오븐이든, 전자렌지, 찜기등에 한번 해보세용^^

우선 당근애호박케익은 그 맛 자체로도 맛있어요^^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추천과 더불어 히트도 꾸욱 눌러주세요 ㅎㅎㅎ

출처 : 뽀로롱꼬마마녀의 생각노트
글쓴이 : 뽀로롱꼬마마녀 원글보기
메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