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슬산

sane8253 2020. 7. 25. 08:45

비슬산 비슬샘(천왕샘)을 아십니까?

 

비슬산 정상 천왕봉에서 앞산 방향으로 200m 지점 좌측 산등성이에는 예전부터 가뭄에도 마르지 않는 샘이 있었지만 그동안 찾는이 없이 묻혀져 있었는데

 

대구 산어귀산악회 신선너덜 고문님이 올 4월경 회원들을 이끌고 파묻힌 샘과 주변 그리고 샘으로 들어가는 등로를 깔끔하게 정비하였다고 합니다.

 

그리고 오늘 고문님과 행산님이 샘의 배수시설을 다시 정비하러 가신다기에 마눌과 함께 따라 나서봅니다.

 

혹 비슬산 정상의 솔나리를 만날수 있을지 은근히 기대해 보면서..

 

 

 

 

 

 

<비슬산 천왕봉>

 

 

 

 

 

                                   ◈ 산 행  지 : 비슬산(천왕봉 1,083m) 

 

                                   ◈ 산 행  일 : 2020. 7. 21(화), 날씨 : 맑음

 

                                   ◈ 산행코스 : 유가사 - 도성암 - 천왕봉 직등코스 - 주상등 - 천왕봉 - 비슬샘 - 천왕봉 - 급경사 - 수성골 - 유가사 

 

                                   ◈ 산행거리 : 7km(GPS 이동거리)

 

                                   ◈ 산행시간 : 천천히 5시간57분(산행시간 의미없음)

 

 

 

 

 

 

<비슬산 산행지도>

 

 

<GPS 이동경로>

 

 

 

 

 

 

들, 날머리는 유가사 주차장 입니다.

 

 

 

임도따라 수도암 쪽으로

 

 

 

행산님이 샘 정비에 필요한 곡괭이를 들고 오셨습니다. 그런데 이따..ㅎㅎ

 

 

 

수도암과 도성암을 거쳐 천왕봉으로 직등할 예정입니다.

 

 

 

수령 100년의 반송(소나무)

 

 

 

도성암 전방 약100m 지점에서 임도 우측으로  

 

 

 

천왕봉으로 직등합니다.

 

 

 

직등코스라 상당히 가파르게 쳐올립니다.

 

천왕봉까지 절반을 더 올라가서야 첫 조망이 트이고 들머리 유가사(좌)와 도성암(우)이 보입니다.

그런데 여기서 행산님이 어디서 곡괭이를 두고왔다며 다시 찾으러 내려갔는데 도성암 화장실까지 내려가 곡괭이를 찾아 다시 올라왔습니다.

결국 행산님은 비슬산을 두번 오른 격입니다.ㅎㅎ

 

 

 

조망터에서 한참을 쳐올리면 주상등 암벽이 올려다 보이고

 

 

 

주상등 암벽 좌측으로 돌아 위로 올라갑니다.

 

 

 

 

 

 

 

주상등에 올라서고

 

 

 

 

 

 

 

 

천왕봉이 바로위에

 

 

 

당겨본 천왕봉

 

 

 

현풍, 구지

 

 

 

와우능선과 뒤로 옥연지

 

 

 

당겨본 옥연지 송해공원과 주변

 

 

 

조화봉, 대견봉, 관기봉, 비들산 방향

 

 

 

 당겨본 바로앞 병풍듬과 뒤로 조화봉 기상레이더관측소

 

 

 

얼굴바위

 

 

 

여인의 얼굴이 보이십니까?

 

 

 

천왕봉으로

 

 

 

천왕봉 암벽오름

 

 

 

직벽이지만 잡고 디딜곳이 많아 오르기 어렵지 않습니다.

 

 

 

암벽에 올라서

 

 

 

찍어 달라고 하면 될것을 굳이 셀카를 찍는ㅋ

 

 

 

 

 

 

 

유가사에서 주상등으로 올라왔습니다.

 

 

 

천왕봉

 

 

 

천왕봉 앞 너른바위

 

 

 

천왕봉(1,084m)

 

 

 

원추리

 

 

 

대구시

 

 

앞산 방향으로

(비슬샘은 천왕봉에서 앞산,도성암 방향으로 약 200m쯤 가다 좌측으로 50m 정도 들어간 지점에 있습니다.)

 

 

 

비비추

 

 

 

꿩의다리

 

 

솔나리 하나 발견

솔나리는 개체수가 적지만 꽃이 아름다워 훼손이 심하다고 합니다.

 

 

 

그래서 현재 개체수가 급감하고 있으며 어쩌면 멸종될지도 모른다고 하는데 보호가 시급합니다.

 

 

 

꿀풀

 

 

 

두꺼비인가?

 

 

 

비슬샘 입구

 

 

 

화살표 방향으로

 

 

 

50m 정도만 가면

 

 

 

비슬샘(천왕샘) 입니다.

 

 

 

묻혀져있던 샘을 대구 산어귀산악회 신선너덜 고문님과 회원분들이 정비했습니다.

 

 

 

수고가 많으셨네요

 

 

 

이 나무 뚜껑을 열고 사용하면 됩니다.

 

 

 

이렇게 열면

 

 

 

파이프를 통해 샘물이 나오는데 물이 얼음짱같이 차갑고 가뭄에도 물이 마르지 않는다고 합니다.

 

 

 

그리고 물맛이 기가막히게 좋습니다. 한번 드셔보세요~

 

 

 

문제의 곡괭이.ㅎㅎ

 

 

신선너덜 고문님과 행산님

샘을 크게 정비할게 없어 대충 정비를 끝내고 마침 비슬산에 산행 온 앙꼬님 남매를 만나 점심을 맛나게 묵고

 

 

 

다시 천왕봉으로 돌아 왔습니다.

 

 

 

꽃창포

 

 

 

범꼬리

 

 

 

 

 

 

 

패랭이

 

 

 

원추리가 예전보다 제법 많이 보입니다. 몇년 더 있으면 군락지가 될려나?ㅎ

 

 

 

또 솔나리 발견

 

 

 

솔나리에 앉은 나비 포착

 

 

 

혹시 멸종 될지도 모르는 희귀 식물이니 잘 보호해 주시길 산님들에게 간곡히 부탁 드립니다. 

 

 

 

솔나리가 곧 지겠네요

 

 

 

솔나리는 잎이 소나무 잎처럼 생겼다고 솔나리라 한답니다.

 

 

 

 

 

고추잠자리

그런데 왜 야를 고추잠자리라고 부를까요? 

검색해보니 특별한 이유를 찾을수없고 남자 기숙사를 고추잠자리라고 부른다는 유머가 있네요.ㅋㅋ

 

 

 

오랜만에 만난 앙꼬님 반가웠습니다.^^

 

 

 

앙꼬님, 행산님, 마눌

 

 

 

신선너덜고문님, 행산님, 앙꼬님 남매분들은 조화봉쪽으로 가고

 

 

 

우리는 바로 급경사로 하산합니다.

 

 

 

오늘 운이 억수로 좋은지 약간 시들긴 했지만 솔나리를 하나 더 발견했습니다.

 

 

 

병풍듬

 

 

 

시간만 많으면 저 바위에 올라가보고 싶지만 오늘은 시간이 촉박한 관계로 그냥 갑니다.

 

 

 

 

 

 

 

 

 

 

 

월광봉, 조화봉, 대견봉 방향

 

 

 

 

 

 

 

바위채송화

 

 

 

이렇게 이쁜 바위채송화는 처음 봅니다.

 

 

 

급경사 계단

 

 

 

 

 

 

 

유가사로 하산 산행종료

이전 댓글 더보기
안녕하세요?비 피해는 없습니까?안부 전합니다.
남은시간 가족분들과 편안하고 행복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노력해서 이루는 시간이 되어야합니다.소중한 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
감기조심하세요,평온과 늘 건강빕니다.
안녕하세요.
비슬산 아름답고 멋진 포스팅 감사합니다.
좋은날 좋은 분 밝은 마음으로 주말을 맞아 행복하시고
늘 좋은 일들로 행복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늘 건강하시고 행운이 함께하시길 소망합니다.♥

공감을 더합니다.
비슬산부부나들이 행복
비슬샘 나눔 ...두..행복입니다
여유로움 가득히 행복이지요
어느덧 7월 마지막주말
오늘도 수고 많으셨구요
장마비가 잠시 소강
상태입니다 행복과
즐거움이 가득한 멋진
주말과 휴일 되셨으면
합니다 고운밤 되시길
이만 물러 갑니다^^~
13. 비슬산은 오래전 부터 명성을 듣고 있었지만 사진만으로도 감동을 느끼게 하는군요.
늘 반가운 sane8253님~
비슬산 비슬샘 산행기에 감사히 즈럽게 머물렀슺니다.
덕분에 즐겁게.....

고운벗님과 늘 함께하는 시간 시간마다 저는 늘
기쁨과 그리움과 행복을 느낍니다 이것이 살아가는 삶의
행복이기 때문입니다. 활짝핀 꽃처럼 행복도 미소도 활짝 피어나는
기쁜날 되시길 바라며 즐겁고 보람 가득한 행복한 주일 되시기를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첨 들어와 산을 아끼는마음
산을 사랑하시는 마음이 엿보여
끝까지 보게 됩니다
자연을 아끼시는분 들이 많아야 멸종되가는
식물도 보호할수 있겠지요
오늘도 좋은날 되십시요 sane8253 님!
멸종되어가는 식물이나 동물을 보면 안타깝지만 개인적으로는 어떻게 할수가 없네요
인간의 욕심때문에 자연이 파괴되고 궁극적으로는 인간도 멸종될것입니다.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햇볕입니다.자연의 순리.
안부전합니다,비 피해없습니까?남은시간
가족분들과 편안하고 행복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스스로 변화하지 않는한 쉽게 변할수 없습니다.
소중한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감기조심하세요.
평온과 늘 건강빕니다.
파란 하늘에 비슬산의 아름다운 풍경이 멋집니다.
즐감하고 갑니다.
반갑습니다
중복날 더운데 수고 하셨습니다
편안한 휴식 취하시고
활기찬 월요일 되세요
감사합니다 잘 보고 갑니다~~~~~~*
역시 못말리는 산행팀입니다.
곡괭이를 들고 오르는 것도 대단하지만 도성암까지 다시 내려갔다가 올라오다니요 ^^
비슬산 정상으로 직등산행 ... 프로 수준이십니다.
조망도 좋지만 여인의 얼굴바위, 비슬샘, 오메불망 솔나리까지 멋진 포스팅입니다
앙꼬님 남매도 만나시고 이래저래 행복한 하루였네요 ~~~
69번째 비슬산 산행기 즐감하며 다녀갑니다.
도성암까지 내려갔다 다시..
저는 도저히 그렇게 못합니다.ㅎㅎ
삼년전까지는 비슬산 정상에 솔나리가 많이 보였는데
작는 부터는 잘 보이지 않는다고 하던데 아무튼 솔나리도 보고 비슬샘도 보고
이재저래 행복한 하루 였습니다.^^
늘 반가운 sane8253님~
가슴에 기쁨을 가득 담아라. 담은 것만이 내 것이 된다.
좋은 아침이 좋은 하루를 만든다. 하루를 멋지게 시작하란 말처럼
7월 마지막 월요일을 즐겁고 보람차게, 당당히 시작하시기를 기원하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아름답고 멋진 포스팅 감사합니다.
한주 시작 칠월의 마지막 월요일입니다
가는 세월 아시웁네요 어찌 이렇게 세월이 빨리 흘러가는지요?
다 빈손으로 왔다가 빈손으로 가지만
살아있는 동안은 최선을 다하는 삶을 살면서 행복하시길 소망합니다.♥

반갑습니다 안녕하세요
긴 장마와 폭우 코로나와 함께 공존하는 일상은 이어지고
이 와중에 또 새로운 한 주는 시작되고 녹녹지 않은 삶의 연속입니다
마스크 잘 쓰시고 하절기 건강관리에 충실 하시기 바랍니다
포스팅 해주신 좋은 글과 작품에 공감 즐감 합니다
기분 좋은 하루 되십시오
맑은 하늘, 탁틔인 시야
산 위로 오르니 마음이 시원해지셨을 듯 하네요
비 오고 흐린 날들 사이에 저리 파란 하늘을 보여주니
그 하루가 더 소중하게 느껴지네요
고운 한 주 되십시오
장마철 사이 맑고 푸른하늘
정말 소중한 날입니다.
고깽이 찾으러 다시 내려갔다 오신 행산님의 열정이 대단하네요`~
나 같으면 하산할 때 찾아가든지 아니면 암자에 기부하던지 할낀데요 ㅎㅎ
비슬샘 비슬~앞산 종주 하시는 분들 유용하게 사용할 것이네요~~~~~~
올라 오다가 쉬면서 곡괭이를 놔둔줄 알았는데
결국은 도성암 화장실에서 찾았고 곡괭이가 없으면
샘 정비가 어려울것 같아 끝까지 찾으러 갔다고 하시더군요.ㅎㅎ
저 같으면 곡괭이를 포기하지 그렇게는 못합니다.ㅋ
비슬샘은 앞비,비앞종주 하시는 분들이나 천왕봉 비박하시는 분들에게 유용할것 같습니다.^^

안녕하세요? 비가내립니다,텃밭등 둘러보시길 바랍니다.
내일까지 내린다입니다,개개인에게는 모두 각각의 생각이
있습니다,내 생각과 똑같이 맞출필요는 없습니다.
월요일입니다,소중한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감기조심하세요.
사랑과 늘 건강빕니다.산행sane8253님
비슬산 솔나리~~
귀한 솔나리 잘 보고 갑니다~~
솔나리는 희귀종인데
개체수가 점점 줄어들고 있다니 안타깝습니다.
여러가지 꽃말 공부하였습니다.
비슬산의 약수 천년만년 끊이지말구 이어졌으면하구
마음에 저장하여 물맛 한번 보겠습니다.
야생화 찍는거 좋아하지만 저도 야생화에 대해서 잘 모릅니다.ㅎㅎ
1000미터가 넘는 산 정상에 샘이 있고 물이 마르지 않는다니 신기하였습니다.
물맛도 시원하고 참 좋았습니다.^^
아~~~
비슬산에도 솔나리가 있군요
저도 올해 꼭 솔나리를 보고 싶었는데
장마로 꽃피는 시기를 맞추지 못한 안타까움이 있습니다

역시 부지런하시니 그 보상을 주셨네요
날씨도 좋고
겨울아니면 봄에만 갔었던 비슬산능선...
여름의 초록도 아주아주 멋지네요

솔나리....
잘 보고 갑니다()
저도 비슬산에 솔나리가 있다는 것을
불과 3년전에야 알았습니다.
그래서 작년 여름에 가봤더니 어쩐일인지
솔나리가 보이지 않더군요
올해는 몇송이가 보였는데 예전에 비해면
개체수가 많이 줄었다고 하더군요
희귀 야생화를 캐가는 몰지각한 사람들 때문에
솔나리 씨가 마르지 않을까 걱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