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 천마산 봄 마중

댓글 107

야생화·식물

2020. 3. 12.

천마산의 봄







동면하던 동물들도 땅속에서 깨어난다는 경칩절기를 지나고 있다.
이때부터는 날씨가 따뜻해서 초목의 싹이 돋기 시작하지만 높은 산에는 아직 잔설과 얼음도 눈에 띤다.













겉으로 보기엔 앙상한 3월의 숲이지만 그 곳엔 키작은 꼴꽃들이 살며시 고개를 내밀고
이제 생강나무와 올괴불나무도 꽃망울을 터뜨리며 봄 소식을 전해준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