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즉시공공즉시색

빈손으로 와서 빈손으로 가는 것.... 인생은 구름과 같으니 욕심을 버려라!!!

일본 정부 부채 1000조엔 돌파를 보고

댓글 0

카테고리 없음

2010. 6. 21.

◆ 일본정부 부채 1000조엔 돌파를 보고 ◆ [0]

여기에 나오는 수치계산은 다소 오류가 있을수 있으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

 

일본 정부가 지닌 부채가 지난 3월말 현재 1000조엔을 돌파했다고 합니다

 

일본은행에서 집계한 공식부채 규모는 지방채와 국채를 총합쳐서 무려 1001조 7715억엔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아시다시피 일본 부채의 경우 70%정도가 내국채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거기에 지난 2008년말 집계된 870조엔과 비교했을때 무려 20%이상 증가했다는데에 주목하셔야 합니다

지난 08년 미국에서 발생한 리먼브라더스 사태의 영향으로 거의 실질 금리가 제로금리인 상태에서도 약 130조엔이 넘는 어마어마한 부채증가가 지속되었다는 것을 말이죠 -->현재 전세계적인 저금리 추세를 최고로 이득을 많이 보는 나라가 바로 이런 나라빚 규모가 1경을 넘는 국가들에게는 어마어마한 호재로 작용하고 있습니다

 

특히 일부 선진국이라고 칭하는 미국,일본,영국 이 세나라들이 가지고 있는 부채규모는 가히 상상을 초월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경우 : 13조달러 현재 환율 1,200원대 -> 1경 5천6백조원

                     http://www.brillig.com/debt_clock/ 미국부채 시계 사이트

 

영국의 경우 : 9조달러 현재 환율 1200원대 -> 1경 800조원

 

일본의 경우 : 1000조엔 현재환율 1300원대 -> 1경 3000조원

 

즉, 현재의 0%대 제로금리로 가장 이득을 보는 나라들이 대부분 우리가 건전하다고 생각하는 일부 선진국들에게 아주 유리한 조건으로 부채를 증가시키지 않는 합법적 수단으로 작용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근본적인 부채증가를 못하게 하기위해 이들 세나라들이 이자율 인상을 통한 출구전략 구사를 못하고 있는 가장 현실적인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물론 실질적인 국채나 지방채의 금리가 0%대는 아니지만 세계 곳곳의 중앙은행들이 모두 동시에 제로금리를 추구함으로 인해서 더이상의 금리인상이 일어나지 않고 현 수준에서 금리동결을 통한 엄청난 이자율 상승이 오지 않으므로 이들 세 나라들이 보는 이득은 어느 개발도상국들의 1년 GDP와 맞먹는 수준의 이익을 보고 있습니다

 

만약 현 상태에서 이자율이 2%만 오른다고 가정해 보고 이를 계산을 해본다면  

미국의 경우 약 2600억달러, 영국의 경우 약 1800억달러, 일본의 경우 20조엔 (달러로 약 2000억달러)로 이들 세나라가 더 부담해야할 이자 총액은 무려 6400억달러가 넘는 어마어마한 금액으로 재탄생하게 됩니다

 

한국 GDP의 약 65%가 넘는 어마어마한 이자 부담액이 부채로 다시 증가하게 됩니다 --> 즉 빚을 갚는 속도보다 이자율 상승에 따른 부채증가가 더 빠르게 진행된다는 사실이죠 여기서 하나 더 생각해본다면 이자에 대한 이자가 붙는 속도가 가히 폭발적으로 증가하게 된다는 아이러니한 사실을 잊어서는 안됩니다

 

즉 미국의 경우 2600억달러라는 이자지급액에 대한 다시 2%대의 추가금리를 계산한다면 약 52억달러가 넘는 이자에 대한 이자가 다시 추가적으로 다시 발생하게 됩니다 -->어차피 지금의 부채를 줄일래야 줄일수가 없기에 이런 이자에 대한 이자가 붙는것은 당연한 것으로 봐도 무방합니다

 

왜 세계 곳곳의 나라들에 경제가 살아날 기미가 안보이는지 대충 아시겠지요?

원금을 갚기도 전에 그 원금에 대한 이자가 붙는 속도와 그 이자에 다시 이자가 붙는 속도가 가히 부채를 갚아가는 속도보다 더 빠르게 진행되고 있기에 아무리 경기부양책을 사용해도 살아나지 않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물론 그 이자 증가속도가 폭발적이라는 사실을 알기에 이들 세나라를 비롯한 선진국들이 겅제회복이란 좋은말로 이를 가리고 제로금리를 구사하고 있는 이유이기도 하구요

 

한국도 나라빚 증가에 주목해야 할 시기입니다

지난해 경기부양책으로 GDP대비 경기부양 규모 %로 봤을때 한국이 미국 다음으로 두번째에 올랐습니다

말이 좋아 경기부양책이지 알고 보면 빚으로 잔치하는 것이란 것을 잊지 마십시오

 

미국의 경우 GDP대비 5.6%를 쓰고도 아직도 경제회복과는 반대로 가고 있고 한국 역시 GDP대비 4.9%를쓰고도 이렇게 더디게 가고 있습니다

 

경기부양책에 대한 허구를 빨리 깨달아 주십시오

미래에 발생할 없는돈 만들어서 빛 좋은 개살구 마냥 마구잡이로 써도 되는 그런 돈이 아니라는 사실

 

다 미래에 여러분들과 여러분들의 자식들이 죽을때까지 다 갚아야 되는 빚이라는 사실을 말이죠

 

늘 건강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