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낭 짐 꾸리기 및 배낭 끈 조절법 - #2

댓글 0

산행 교실

2020. 7. 28.

등산배낭 제대로 꾸리고 메는 법
-->

등산갈 때 가장 먼저 준비해야 할 장비가 뭘까? 고가의 등산복? 산에 가서 먹을 도시락? 자칫 초보 등산객이 저지르기 쉬운 실수 중 하나는 등산 장비의 우선 순위를 매기는 일이다.

 

이제 등산갈 때 등산화를 신는 건 당연하다고 여기지만 등산화 못지않게 중요한 등산 배낭은 간과하는 경우가 많다.

 

등산배낭 제대로 꾸리고 메는 법,뉴스가격비교, 상품 추천,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가격비교 싸이트, 가격 검색, 최저가, 추천, 인터넷쇼핑, 온라인쇼핑, 쇼핑, 쇼핑몰, 싸게 파는 곳, 지식쇼핑

 

등산 배낭은 산행에 필요한 모든 짐을 담는 중요한 장비인 동시에 산에서 넘어지거나 사고를 당했을 때 안전장치로써 역할도 크다. 제대로 배낭 꾸리는 요령부터 올바르게 메는 법을 서울등산학교 서성식 교감과 함께 배워봤다.

 

 

<>등산배낭 꾸리기

 

우선, 배낭을 구입할 때 단기와 장기 산행을 구분해야 한다. 기본적으로 단기산행은 30리터 안팎으로 장기산행은 35~80리터 등으로 고를 수 있다. 산행 일정과 시기, 자신의 체격을 고려해 선택하면 된다.

 

▲좌측 당일산행 짐 꾸리기, 우측 장기산행 짐 꾸리기
(제품: CAMP M3 30리터, CAMP M4 40리터)

 

짐을 꾸릴 때는 가벼운 짐을 배낭 바깥쪽과 아래쪽에 비교적 무거운 짐은 안쪽과 위쪽으로 배치하면 무게감을 줄일 수 있다. 특히, 무거운 짐은 어깨와 등 쪽 가까이, 가벼운 짐은 아래쪽과 등에서 먼 쪽에 넣는 게 좋다. 여벌 옷같이 부드러운 짐을 등 쪽에 넣으면 피로감을 줄일 수 있다.

 

▲위에서부터 당일산행과 1박2일 산행을 위한 장비들

 

당일치기냐 1박2일 장기산행이냐에 따라 챙겨야 하는 짐도 달라진다.

 

특히, 장기산행은 챙겨야 하는 짐도 많기 때문에 효율적으로 배낭을 꾸려야 한다. 짐을 넣는 순서는 배낭 맨 아래쪽에 가볍고 부피가 큰 침낭과 의류를 넣고 다음에 버너, 코펠, 식량, 연료 등을 챙긴다. 산행 중 자주 손이 가는 이동식, 카메라, 손수건 같은 물건은 꺼내기 쉽도록 배낭의 뚜껑 또는 양쪽 주머니에 넣는다. 특히, 혹시 모를 안전사고를 대비해 랜턴, 여벌 옷, 비상약은 반드시 챙기자.

 

서교감은 "조난은 예고 하고 당하는 게 아니기 때문에 아무리 수월해 보이는 등산이라도 만만하게 생각하지 말고 이 정도는 꼭 챙겨야 한다"고 피력했다.

 

마지막으로 짐을 다 꾸린 뒤 한쪽으로 무게가 쏠리지 않게 배낭 좌우의 모양과 무게가 균일하게 되도록 짐을 정비한다.

 

<>등산배낭 제대로 메기

 

처음 배낭을 구입할 때는 직접 메보는 것이 좋다. 최근 나온 등산 배낭은 대부분 인체공학적인 설계로 어깨와 허리가 편안하게 제작됐고 등판에는 매쉬 처리로 땀 배출이 용이한 제품이 많다. 그렇다면 수많은 배낭 중 내 체형에 맞는 배낭을 어떻게 골라야 할까?

 

배낭을 고르기 전 자신의 어깨와 목이 만나는 부위에서 골반까지 거리(토르소)를 재면 체형과 맞는 배낭 사이즈를 알 수 있다. 목은 고개를 앞으로 숙였을 때 톡 튀어나온 뼈와 허리춤에 손을 얹어 등을 만졌을 때 골반과 척추가 교차하는 지점 사이의 거리를 재면 된다.

 

 

내 몸에 맞는 배낭을 골라서 멨지만 가방이 밑으로 처지고 등에서 겉돈다면 배낭을 잘못 착용한 것이다. 

 

배낭을 멜 때는 먼저 허리벨트를 채우고 가슴 끈을 조절해 몸과 밀착되도록 끈을 조인다.

배낭의 무게는 골반과 허리에서 70%, 어깨에서 30% 정도로 분산되는 게 이상적이다. 그 다음 등판부분과 등이 밀착되야 한다. 어깨 끈을 몸 쪽으로 당겨 배낭 윗부분이 등에 밀착 되게 한다. 등과 배낭 사이가 빈공간 없이 밀착되야 한다. 이렇게 등산배낭을 제대로 메면 어깨, 허리, 등으로 골고루 짐이 분산돼 허리나 어깨 결림을 줄일 수 있고 보다 효율적으로 체력을 아낄 수 있다.

 

서교감은 "배낭의 단순히 짐을 넣는 수납공간으로 생각하지만 산에서 넘어졌을 때 충격을 흡수 할 수 있는 안전장치로써 역할이 크기 때문에 등 전체를 다 덮을 수 있게 메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한다.

 

▲좌측 잘못된 배낭 착용 모습, 우측 올바른 배낭 착용 모습

 

 

 

[서울등산학교 등산교육자료 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