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대구수목원

신박사 2019. 9. 27. 03:30

*대구수목원에 나물로 먹는 진노란 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가 아름답게 피었습니다!

꽃말은 '영원한 행복, 평화로운 공존, 충실한 기다림, 밝다, 고상하다' 등입니다. 

 

 

1.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꽃은 7∼9월에 피고 줄기와 가지 끝에 두상화(頭狀花:꽃대 끝에 꽃자루가 없는 작은 꽃이 많이 모여 피어 머리 모양을 이룬 꽃)가 달린다.


2.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두상화는 노란 색이고 지름이 6∼7 cm이며 꽃자루가 길고 가장자리에 밑으로 처진 설상화가 1줄로 배열하며 중앙에 녹색을 띤 황색의관상화가 있다.


3.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잎이 (麻)의 잎과 비슷하게 생겨서 삼잎국화라고 한다.


4.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꽃잎이 여러장인 겹꽃삼입국화는 키다리노랑꽃으로도 불린다 함.


5.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삼잎국화와 비슷한데 꽃잎이 여러 겹이라고 겹꽃삼잎국화라 한다.

키가 커서 키다리노랑꽃이라고도 한다.


6.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어린순은 나물로 먹는다.


7.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개화기는 7~10월이며 겹꽃으로 노랗게 피고 번식은 분주로 한다.


8.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아래쪽 잎은 새 깃 모양으로 여러 차례 갈라지는데, 위로 올라갈수록 덜 갈라진다.


9.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화단에 심어 관상하는 숙근성 다년초이며 높이는 2m 정도로 키가 크게 자란다.


10.겹꽃삼입국화(키다리노랑꽃):

내건성식물이면서 적당히 습기가 있는 곳에서 잘 자란다.











20.겹꽃삼입국화 꽃밭



*겹꽃삼잎국화(키다리노랑꽃)

1.분류 :  쌍떡잎식물 초롱꽃목 국화과의 여러해살이풀

2.학명 :  Rudbeckia laciniata var. hortensis

3.꽃말:영원한 행복,평화로운 공존,충실한 기다림,밝다,고상하다 등. 

4.서식 :  산기슭의 풀밭이나 강가 (크기 : 높이 1∼3m)

5.설명 : 북아메리카가 원산지이다.

산기슭의 풀밭이나 강가에서 무리지어 자란다.

줄기는 윗부분에서 3∼5개의 가지가 갈라지고 높이가 1∼3m에 달하며 털이 없고 분처럼 흰색이 돈다.

잎은 어긋나고 깃 모양으로 갈라지며,갈라진 조각은 5∼7개이고 다시 2∼3개로 갈라지며 가장자리에 짧은 털이 있고 잎자루가 길다.

줄기 위로 갈수록 잎자루가 짧아지고 잎 가장자리가 밋밋하다.

꽃은 7∼9월에 피고 줄기와 가지 끝에 두상화(頭狀花:꽃대 끝에 꽃자루가 없는 작은 꽃이 많이 모여 피어 머리 모양을 이룬 꽃)가 달린다.
두상화는 노란 색이고 지름이 6∼7 cm이며 꽃자루가 길고 가장자리에 밑으로 처진 설상화가 1줄로 배열하며 중앙에 녹색을 띤 황색의관상화가 있다.
총포 조각은 긴 타원 모양이고 2줄로 배열하며 끝이 뾰족하다.

열매는 수과이고 관모는 짧다.
유래: 잎이 삼(麻)의 잎과 비슷하게 생겨서 삼잎국화라고 한다.

꽃잎이 여러장인 겹꽃삼입국화는 키다리노랑꽃으로도 불린다 함.

삼잎국화와 비슷한데 꽃잎이 여러 겹이라고 겹꽃삼잎국화라 한다.

키가 커서 키다리노랑꽃이라고도 한다.

주로 심어 가꾸며, 어린순은 나물로 먹는다.

아래쪽 잎은 새 깃 모양으로 여러 차례 갈라지는데, 위로 올라갈수록 덜 갈라진다.

화단에 심어 관상하는 숙근성 다년초이며 높이는 2m 정도로 키가 크게 자란다.

개화기는 7~10월이며 겹꽃으로 노랗게 피고 번식은 분주로 한다.

내건성식물이면서 적당히 습기가 있는 곳에서 잘 자란다.




*웃자퀴즈 492 : 폭력배가 많은 나라는?

*힌트:인터넷에 검색하면 정답이 있습니다. ㅎㅎㅎㅎ 매주 월요일 정답 공개 합니다 ㅋㅋㅋㅋ

 

*보시고 아래모양에 공감 버튼을 ~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이전 댓글 더보기
이 국화는 영원한 행복이 꽃말이군요
좋은 휴일 됫세요
안녕하세요.
주말휴일 잘보내신는지요.
고향을 다녀오면서 고속도로 휴게소에 잠시 주차하고 주변을 돌아보니 들판에
벼들은 황금물결에 찰량찰량 거리며 알알이 토실함을고개숙여 화답을 하고
길가에 가로수는 한잎두잎 가을 옷으로 갈아입고 완연한 가을을 느끼게 하고
수확의 기쁨도 맛보기전 태풍 링링 타파로 들판에 벼들은 쓰러지고 과일은 낙하되어서
상품성이 떯어져 있는데 또 얄미운 바람 태풍 미탁이 한반도를 향하여
올라오고 있습니다.
이번 만큼은 아무피해없이 지나가길 바랩니다.

霧堰드림
머물렀다 공감하고 갑니다.
죽은 사람과 산 사람의 차이는
내일이 있고 없고의 차이이다!

내일을 꿈꾸는 행복한 밤이 돠십시오
畵庭 올림
키다리 노랑꽃
가을국화꽃의 한 종으로, 화려한 자태 구경 잘하고 갑니다
결실을 맞이하는 계절
바라시는 소망이 이루어지는 축복된 게절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꽃들은 꽃들답게
자신들의 할몫을 합니다 가을 들녘의 고운 가을빛깔
저녁시간이 깊어갑니다 편안하고 행복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소중한 포스팅 수고하셨습니다.환절기 감기조심하세요.
늘 건강빕니다.
안녕하세요. ~♥
9월을 보내고 파란하늘이 드높고 가을이 서서히
익어가는 천고마비 계절 10월을 맞으며
가족들과 함께 즐거움이 가득한 나날 되시기
바라며 정성담은 블로그 잘 다녀갑니다.~♥
처음 보는 꽃인 듯 한데 잘 구경했어요.
공감 더하고 갑니다.^^
잘하셨어요
감사감사 드려요
보고 갑니다
수고 많이
** 그리운 바람아! **

불어야 바람이냐,
스쳐야 바람이냐
생각따라 지나고
느낌따라 흐르네

피해서 떠나가는
내 속에 바람아
소슬로 부는 바람은
잠든 추억 일깨우고

가슴에 부는 바람은
이 한밤을 울게 하네
왜 부느냐 바람아
불지 마라 바람아

와서도 울리고
떠나가며 울리고
어느 때나 울리는
야속한 바람아

차라리 오지 마라
오려면 머물거라
너로 인해 울고
너로 인해 웃고

바람아, 바람아
오늘도 나는 너를 그린다
차라리 내가 그 바람이어라

언제나 즐거운 일만 가득하시고
행복하시기 바랍니다 -불변의 흙-

잡을수 없는 세월 넘 빠르게 가는 시간 어쩔수 없네요..
코스모스가 하늘거리는 풍요로운 계절속에 구월 멋지게
마무리 잘 하시고 시월의 문턱을 우리모두 아름다운 모습으로
함께넘을 수 있도록 노력하는 날들로 만들어가시길 바랄께요..
즐겁고 알찬날들 되세요.
건강하시구요.
안녕하세요 주말과 휴일은 잘 지내셨지요
9월을 기쁨의 결실로 마무리 하고 10월을
희망을 품고 맞이하게 되는 한주간이 시작
되었습니다 사랑하고 존경 하옵는 블친님
께서도 하시는 모든일 순탄하기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높아진 하늘과 눈부신 햇살을 만끽 하시면서
아름다운 가을의 9월을 즐겁게 마무리 하시기 바랍니다 남은 시간도 건강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이쁘네요~~~~^^
비밀댓글입니다
신박사님(!)

감사합니다 신박사님(^^)
수요 하룻길 행복하시길요(안녕) -남경-
겹꽃잎삽입국화
솔직히 말씀드려서 혼란스럽네요...
노란꽃이 마음을 빨려들게 하네요.
정말 예쁘고 아름답네요.
사랑스런 꽃들이 많아서 가끔 들러 힐링하고 갑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