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이야기

시냇물 2019. 6. 24. 12:00


라오스의 시골 장마당

골목길에 식품을 파는 노점들이 늘어 서있다.

대부분 자신들이 가꾸거나 잡은 것들을 가지고 나와서 팔고있다.


매장이라고는 할수 없고 길가에 좌대나 천조가리를 깔고 팔 물건을 진열해 놓았다.

육류나 물고기를 파는데도 냉장고는 말 할 것 없고

얼음 조차 보이지 않는다.

더운나라에서 저렇게 물건을 파는데도 파는사람이나 사는사람 모두

위생에 대하여는 신경을 쓰지 않는 모습들이 신기하다.

그렇게 팔고 사는데도 탈이 없으니 거래가 되는 것이리라.



돼지고기를 파는 노점

저울이 보이지 않는다.




우리나라에서는 볼 수 없는 야채들이 많다.




계란보다 굵어 보이는게 오리알인 듯 하다.





개구리를 팔고있다.

산놈과 죽은놈이 뒤 섞여있다.




과일가게

갓 따와선지 참 싱싱해 보인다.





물고기를 길바닥에 늘어놓고 판다.







옥수수와 땅콩



땅콩묶음이 참 예쁘다.



즉석 먹거리도 판다.



아이 엄마는 어디갔나?

 물건을 팔러 갔거나 사러 간 듯 하다.

이전 댓글 더보기
라오스의 시골 풍경 그리고
그속의 장터의 사람들 마음을
들여다 볼것 같은 아주 멋진
그림들 다시봐도 좋은 그림입니다.
주말 편안하게 보내셔요...ㅎㅎ
안녕하세요
일주일만에인사 올립니다
미국 공연 잘다녀 왔습니다
저 없는 동안 찾아 고운 댓글
올려주시구 고맙 습니다
행복하세요
시냇물님 안녕하세요
저는 2일간 대마도 여행을 다녀 왔습니다
시냇물님~~안녕하세요.....(⌒ε⌒)

세월~~참 빠르네요~~~!!
어느새...
녹음이 점점 짙어가는 6월의 마지막 금요일이네요(*ㅡ.ㅡ)。
장마라 그런가 많이도 후덥지근하고,,
불쾌지수 높은 오늘 많이도 짜증스러운 날씨네요...(­_(­_―)ㆀ

하루 하루가 바쁘게 지나가지만~~~
챙길건 챙겨야지요.. 건강이지요..!!

고운 미소 지을수 있는 오늘 하루였으면 참 좋겠습니다.~~♡**♡♪♪
애써 노력하지 않아도 살며시 웃어주는,,
표정 속에서 넉넉한 마음의 여유를.......(*^-^)。

어제는 강화도 보문사 다녀왔네요...(^-^*)
출발할때는 비가 내렸는데...\\ㆀ\\ㆀ\
그곳에가니 하늘이 맑은 쾌청한 날씨였어요.♡ )) ♡
같은하늘아래인데...

친구님~~
서로를 아끼는 마음으로.....
같이웃고 울수있는 가슴하나 간직하며~
내 작은 뜨락에 웃음되어 피어날...
믿음이란 씨앗한알을 심어봅니다...♡~♪♡˚。。

바람이 지나가고나면 소리를 남기지 않듯이....°°。° 。○ㅇ˚。
다하지 못한 따스한마음 훈훈한 바람이 되어보렵니다べべへべへ
항상 주어진 생활에 충실 하시고. 참된 삶 영위 하시길~~*(^-^)ノ♡˚。。
6월마지막 주말과 휴일을 앞둔
금요일 입니다...
어느새 한해의 절반을 보내고
남은절반 7월이 다가오고 있네요.
언제나 새로운 달의 시작은
기대와 함께 설레임을 안겨주지요.
사흘남은 유월 마무리 잘하시고
칠월엔 더위가 기승을 부리겠지만
더욱 활기차게 건강하시고 좋은일
행복한일만 가득 안겨주면 좋겠습니다..
칭구님~
방긋 웃어주는 작은 웃음이 특별하지
않은 즐거움을 줄수 있는 작은 선물이
될것이라 생각합니다..
한주 마무리 잘하시고 오늘도 상큼하고
행복한 불금 보내시길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정겨운 불친님~^^~
오늘도 습도높은 장마전선입니다
6월 한달 어떻게 잘 보냈읍니까

*감자꽃*
보라빛 꽃들
유월을 밝히고
낯술에 취한 햇살
나비를 부르는데
구름다리 어물쩍 머물러 있습니다

축축한 첫사랑 그리움
땀냄새 그윽한 열매 감추고
서둘러 바람처럼 떠나려 하네요~~
/헤인 이순희

한주의 마지막 금욜 알찬 게획으로
즐겁고 웃음 터지는 주말 맞이 하시길요~
반가운님 응원과 사랑 *힘내세요*흔적 남기고 가오니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음합니다***
올 여름도 무더위가 기승을 부릴것 같네요 (><)
무더워지는 여름 맛난 보양음식 드시;며
더운 여름 이겨내세요 (파이팅)
안녕하세요'
눈과 입이 호강 했내요..
감사 감사....
포스팅 수고 많이 하셨습니다.
즐겁고 행복한 불금되세요..

~ 천등산 드림 ~
♡ 가장 아름다운 꽃 ♡


장미처럼 화려하지도
백합처럼 빼어나지도 않지만
내 가슴에 피어난 가장 아름다운 꽃은
그대라는 사랑 꽃입니다.

진한 로즈마리 허브향보다
서리 맞은 가을 국화보다
온몸을 사로잡는 마음의 향기는
그 어떤 꽃의 향기로도
그대가 피워준 사랑 꽃과는
비교할 수 없습니다.

세상에 아름다운 꽃이 많지만
가장 아름다운 꽃은
진한 사랑의 향기 가득 품고
내 안에 방긋이 피어난
바로 그대라는 그리운 사랑 꽃입니다.

못 견디게 그대가 그립고 보고픈 날은
내 안에 살포시 피어난
그윽한 그대 사랑 꽃의 향기에
마음마저도 흠씬 취하고 싶습니다.

- 雪花 박 현 희 -

。。。◐◐   ◐◐━。。。☆     
。。◐∴∴◐ ◐∴∴◐。。。。☆
。◐∴∴∴∴◐∴∴∴∴◐。。☆     
。◐∴∴∴∴∴∴∴∴∴◐。。。。 ☆
。。◐∴∴∴♡∴∴∴◐。。。  ☆       
。。。◐∴∴∴∴∴◐。。。。。。。。。☆   
。。。。◐∴∴∴◐。。。。。 ☆        
。。。。。◐∴◐ 。。。♡ Ι Łøνё уøц ♡ 。。。。。 ☆
。。。。。。◐。。。。 ◑ 안녕하세요 불친님 오늘 하루도 미소만땅 ◐

┏ㆀ♡ㆀ┓┏ㆀ♡ㆀ┓┏ㆀ♡ㆀ┓┏ㆀ♡ㆀ┓┏ㆀ♡ㆀ┓
┃즐겁게┃┃행복한┃┃하루▒┃┃보내요┃┃홧팅...┃
┗ㆀ♡ㆀ┛┗ㆀ♡ㆀ┛┗ㆀ♡ㆀ┛┗ㆀ♡ㆀ┛┗ㆀ♡ㆀ┛
벌써 6월이 저물어 갑니다
금년의 절반을 지나...

한여름으로 달려가고 있습니다.
새롭게 시작하는
태양열과
프르른 자연 속에
7월의 한여름의 꿈 펄처 가세요...
하늘은
지역에 따라 수분을 넘치듯,감질나게
제공하며
감기 앓듯 시름시름 비 뿌리는
전형적인 장마네요

깨알같이 매달린 과실수와 농작물의
피해없는 휴일 보내세요^^
반갑습니다 고은님
어서오세요.
편안한 밤 잘 보내셨는지요(?)
좋은 아침 고맙습니다

(즐)거운 월요일 아침 입니다.
한해의 새로운 절반을
시작하는 7월 첫주 첫날 월욜입니다

7월의 첫날을 맞이합니다.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겠죠(?)
2019년 한해가 시작된지 얼마안된것
같은데 벌써 6개월이란 시간을
영원한 과거로 보내고 7월의 첫날을
맞이했네요.

새로운 달을 시작하며 감사한
마음으로 활기찬 한주 알차고
보람있고 행복한 날로 이어가시기
바랍니다.

문득 개구장이 어린시절 로 잠시
돌아가 한여름 달밤에 친구들끼리
앞개울에서 물장구치며 놀다가
밤하늘에 수많은 별들 바라보며
저별은 내꺼 저별은 네꺼 조잘대며
밤을 새우던 옛시절(~)(~)

행운은 매달 우리 곁을 찾아온다고
합니다.그러나 우리가 맞이할
준비가 되어 있지 않으면 거의
다 놓치고 만다고 하네요(~)(~)

올리신 사랑가득실어진
고운글과 멋진 이미지 좋은음악과
함께 한동안 머물러 봅니다

한달내내 좋은일만 많이생기고
항상 행운이 함께하여 하시는
모든일 (대박)나는 행복 가득 7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
안녕하세요

6월 한달 수고 많으셨어요
응원의
격려의 박수를 드리렵니다

7월에도
행복의 열매를 풍성하게 수확하고
좋은일들이 주렁주렁 열리고
웃을일들이 펑펑 터지길 기원합니다

변덕스런 날씨에
무더운 날씨에 지치지 마시고
건강이 최고이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또 가보곡 싶은곳 입니다(~)(^^)*
라오스 시장을 보면 정이 드는곳이지요(~)(^^)*
시원한 여름날 만들어 가요(~)(^^)*
연일 폭염으로 외부활동이 힘드네요
적반하장격인 일본의 경제보복이 더욱 열을 가중시키지만
일본제품 불매운동으로 힘을 합하여 달아오른 열을 식히며
시원하고 즐거운 불금 되세요^^
시냇물님(!)

어서오셔요 시냇물님
7월 첫주말밤 반갑습니다(^^)
귀가하셔서 평안하시길요(안녕)"감사" -남경-
나태주/행복

저녁 때 돌아갈 집이 있다는 것
힘들 때 마음 속으로 생각할 사람이 있다는 것
외로울 때 혼자 부를 노래가 있다는 것
장터의 다양한 모습들이 정겹기도 하고
조금은 비위생적으로 보이기도 하고 그렇네요...
다들 잘 살아야 하는데 안타깝습니다. 우리도 그런 시절이 있었지요.
질보다는 양이었지요. 그러나 지금은 저들 자신이 노력하여 개선하여야
싶지 싶습니다. 국민 건강을 위하여 노력할 때입니다. 멋진 소개 감사드리며
시원한 시간이 되시기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잘 보앗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