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이야기

시냇물 2011. 11. 13. 10:35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고 한다.

 

요즘 세상 바뀌는 거 보면 이 말도 맞지 않는듯 하다.

너무나도 급속하게 바뀌는 것이 요즘의 생활 환경이다.

과학의 발전, 경제여건의 변화, 각 개인의 인생관이

우리들이 살아가는 환경이나 생활 질서를

쉬지 않고 빠르게 변화시켜 나간다.

 

제주여행 중

선녀와 나뭇군이라는 테마파크를 가봤다.

이름으로 봐서는 제주도의 한 전설을 주제로 공원을 조성했나 보다 했는데

불과 2~3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

우리나라 서민들 삶의 한 모서리를 보여주는 것을 주제로 꾸몄는데

그리 멀지도 않은 과거로의 여행을 통하여

지난날을 더듬어 보면서

저런 때도 있었구나 하는 생각과

저렇게 힘든 삶을 살면서도

지금처럼 세상살이가 각박하지는 않았는데 하는,

 

그 때는 조그만 것에도 만족하고 행복을 느꼈는데

지금은 분명히 그 때보다 더 풍요로운 생활을 하는데

과연 그 때 보다 더 큰 행복감을 느끼고 있는가? 

 

물질적 풍요와 정신적인 풍요는

일치하지 않는다는 생각도 가져 봤다.

 

시장 골목 풍경

 

어물전

 

요즘은 농기구도 기계화 되었거나 대부분이 중국산.

많지 안지만 시골 장터 한구석에 대장간이 있다고 한다.

대조동 불광시장 옆에 지금도 대장간이 있다.

 

고물 수집가를 상대로 하는 만물상

 

그릇가게.

유기와 사기그릇이 진열되어 있다.

 

고고춤을 한바탕 추고 다음장소로 이동

 

신발가게

 

한복집

 

제과점

선생님 모르게 여학생 남학생들의 데이트 장소 

 

지금도 거리 귀퉁이에 있는 구두 수선소.

 

엿장수

멀정한 양은 냄비 우그려 트려 엿과 바꾸어 먹다가 회초리 맞는 개구쟁이 꽤 있었다.

 

당시로서는 석유곤로 주부들에게는 인기 주방제품

 

저 연탄 때문에 이 세상 떠난 사람들도 많은데

당시에는 연탄까스 중독으로 일가족 0명 사망

이런 기사가 신문 지면을 장식했다.

 

이 녀석 표정이 가관이다. 변비인가?

 

이 사람들 인기 꽤 좋았는데

다방의 디스크쟈키

 

골목길 이발소

 

공기놀이

 

딱지치기

 

이 놀이기구 주인 셈이 어두운가 보다.

30분에 200원인데 1시간은 500원

전기요금도 아닌데 누진제 적용하고 있네.

 

뽑기장수 주인이 어리고 예쁘다.

애들보다 총각들이 더 좋아 할듯

 

 

 

당시에는 콩나물 교실

한반에 60~70 명은 보통이고 2부제 수업까지

 

요즘 저런 벌 주면 엄마들이 가만 있을까?

 

똥 장군

 

지게에 대나무로 엮은 닭장이 놓여 있다.

닭서리 심한 경우 저걸  통째로 떼어 가기도...

 

가마니 틀

농한기 농부들의 부수입

 

새끼꼬기

 

어린 신랑이 나이 먹은 색씨의 옷을 벗기느라 땀빼고 있네.

마을 여인네들은 문구멍을 뚫고 이 광경을 엿보는 풍습이 있었다.

 

배 짜기

 

 

 

시집가기전에 처녀들은 수를 놓아 벼개모서리도 만들고 손수건도 만들고....

 

 

 

 

 

 

이전 댓글 더보기
시냇물님!
믿음직하게 봐 주시고..
댓글까지 주시다니..
엄청..
고맙고 감사합니다.
고운 휴일 되시고..
기쁨 가득 하시길 바랍니다.
방문 감사하구요
좋은 주말 보내시고 힘찬 새 주간 맞으세요.
멋진 포스팅입니다.
저두 다녀왔습니다.
그래도 못 올리고 있었는데
시냇물님의 포스팅을 보니
감회가 새롭습니다.
제가 갔을 때는 교복을 입고 사진도 찍고
뮤직 박스에서 흘러나오는 음악을 들으며
그 때의 고고를 추는 이들도~~~
한바탕 웃으며 흥에 겨웠더랬습니다.
제 일행도 한바탕 고고춤 추었지요.
감사합니다.
좋은 한주간 되세요.
추억이 새롭군요!

늦 가을의 하루가 또 저물어 가는 시간속에
즐거운 휴일 잘 보내셨는지요?
항상 건강하게
좋은 나날 만들어ㅡ가세요.
감사합니다.
나이가 들어가니 지난 일들이 고생은 되었어도 아련한 추억으로 남네요.
주말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 한주간 맞으세요.
제주도에 가니까 이런 추억의 모습이 많이 진열되어 있습디다.
또 다르곳에도 있어요?
좋은 밤 되세요.
아름다운 사람을 만나고 싶다.
언제 보아도 언제 바람으로 스쳐 만나도
마음이 따뜻한 사람
밤하늘의 별같은 사람을 만나고 싶다.
오늘 아름다운 사람을 만나서
마음이 아름다운 사람의 마음에 들어가서
나도 그런 아름다운 마음으로 살고 싶다.

**************************************

좀 차갑지만 화창한 날씨에
활동하기 좋은 휴일이어서
늦가을 정취를 (즐)기시는 분들도 계셨겠지만
오늘 밤부터는 기온도 뚝 떨어진다고 하니
이제는 겨울준비를 해야할 시간인가 봅니다.
일년반찬인 김장도 해야하고
겨울옷도 꺼내서 정리해 놓아야겠지요.
난방용 보일러며 난방용품들도 미리 점검하셔서
따뜻한 겨울나시기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아름다운 시냇물님
늘 건강조심하시고
행복한 가정이루시며 (즐)겁게 사세요.(러브)
반갑습니다.
2년 만에 다시봐도 좋군요~유년시절 추억이 새롭습니다.

하루 운동량을 30분1회,
15분씩 2회,
10분씩 3회로 해도 운동효과는 같다.

걷기와 달리기는 운동효과가 비슷하다고 합니다.
꾸준히, 지속적으로, 뀨칙적인 운동이 좋습니다.

적당한 운동으로 건강한 일상 보내세요!
추억은 고향과 같은 것인가 봅니다.
새로운 한주간 보람찬 주간 되세요.
예~시냇물님!

하늘은 높고 맑습니다.
별빛은 더욱 빛납니다.
자연의 한 가운데서 번잡한 일들일랑 잠시 내려놓고
한 손에 책을 들고 풍요로운 시간을 보내고 싶은 계절입니다.

이 좋은 계절에 많은 책을 가까이 하시어
풍성한 가을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모두가 정겨운 모습들 이내요
요즈음 벌칙주면 클 나요 ㅎㅎ
새로운 한주간의 시작입니다.
즐겁고 행복하게 보네세요.

저 어려서 많이보던 풍경입니다.
지금은 세월이 빨라 오랫적 얘기로 느껴지지만
불과 2-30년전 얘기네요.
덕분에 그리운모습 잘 보았습니다.

많이 추워진 날씨 감기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참 힘든 시기였는데 돌아보면 그리운 시기이기도 합니다.
한주간의 시작입니다.
행복하고 즐거운 주간 되세요.
시냇물님이 누추한 집에 방문하시고
흔적까지 남기셨네요 감사하고 고마워요
다음에 오실때는 따끈한 쌍화차라도 한잔
드시고 가세요 항상 행복하시구요
쌍화차 생각날 때 들리겠습니다.
날이 추워지면 차 생각이 자주 날텐데요.
감사합니다.
정겨운 곳이네요
푸근하게 구경 하고 갑니다
당시에는 힘들었는데 지나고 보니
이것도 추억의 한 장으로 남네요.
감사합니다.
우리가 어릭적엔 많이 보던 모습들인데(~)
이제는 보기가 힘들죠
덕분에 타이머신타고 40여년 전으로 함 가 봤습니다. (^^)
저런 때도 있었구나 하고 잊혀저 가던 추억을 되새김질 해 봤습니다.
방문 감사합니다.
삶의 추억!
그 속에 함께 흘러보았습니다
고맙습니다
비록 고생이 많았던 추억이지만
추억은 고향과 같습니다.
고생도 추억하면
아름답기도 하지요~~
참 정겹네요.
날이 추워지니 따뜻했던 옛 추억들이 그리워 집니다.
늘 주님 품에서 행복하세요.
저때에는 경제적으로 어려웠지만 지금보다 인정은 많았던것 같아요.
방문 감사합니다.
건강하세요.
오줌싸는 요강위에 아이
압권입니다요~~ㅋㅋㅋ
그렇지요?
방문 감사합니다.
옛 생각 추억이 그리워지네여 -- 즐감 합니다 -- 감사합니다 --
되돌아보면 힘든 시기였지만 지나고 보면 그리운 면도 있지요.
감사합니다.
좋은 블로그 감사합니다. 을미년 청양해 대박내시고 행복하세요^~^
좋은 블로그 감사합니다. 을미년 청양해 대박내시고 행복하세요^~^
좋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새해복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을미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행복하세요.
좋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새해복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시간이 있으시면 저희 블로그 놀러오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