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명5-(#1-19) 선전포고

댓글 48

게임연재-문명5/CIV5 #1 Intro

2011. 3. 6.

 

 

 

 

 

 

'문명4BTS-(#7-티져) 나비효과' 보기

http://blog.daum.net/smileru/8887819

 

 

 

 

 

문명5 게임 전반적인 거대 패치!!!

 

3월 1일자로 엄청난 패치가 이뤄졌습니다.

그동안 저도 그렇고 많은 분들이 지적하신것 처럼

좀 문제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게임적인 부분 자체에서요.

 

모두 해결된건 아니지만 기대해볼만은 합니다.

물론 문명5라는 틀 자체는 그대로라 근본적인 변화는 아니지만

그래도 나름 괜찮은듯 합니다.

 

(*스팀에 올라온 내용을 복사해 왔습니다. 주목할만한 부분만 간단히 설명하겠습니다.)

 

 

 

1.0.1.217
Released 3/1/2011


ENGINE
• Significant turn time improvements.

(*턴넘기는 시간이 줄어들었다는 겁니다. 항목 분류처럼 게임'엔진'이 수정된 것이죠.)
• Invisible Rivers now display correctly. This caused many issues because the player could not see some rivers, like fresh water showing up in strange places, unit movement suddenly shortened, etc.. Basically, there were certain rivers that did not display where forks occurred, etc.
• Memory leak – UI – Change the way the UI Manager calculates the hash of a texture so that different ways of specifying the same texture will not load the same texture more than once.
• Memory leak – DLL – Fix memory leak in DLL Args system

(*메모리도 이전보다 최적화 되어 적은 메모리를 사용합니다.)


CRASH/TURN SPIKE
• Correct coding error that could cause turn-time spikes, incorrect deployments for protected bombard attack, or incorrect deployments as armies marched across the map

USER INTERFACE
• Add combat summary when a city bombards a unit
• Add a new diplomatic status "Denouncing" that displays on the turn that an AI civ is denouncing the player

(*제가 확인은 못해봤는데, 가끔 '공개선언' 하는것 처럼, 한 플레이어를 '규탄denouncing'하는 외교상황이 추가되었습니다)
• Embarked units no longer look like they have 500 strength
• User warned if about to declare war on a city state that is under protection of a major power

GAMEPLAY
• Taper off benefit of excess food when building settlers
• City-States now recognize when a road is connected for their road-connection quest.
• Golden Ages now provide +20% production per city rather than +1 hammer per tile

(*그렇죠. 황금기에 자금 생산만 유난히 증가하는건 문제가 있지요. 생산력도 크게 증가하게 되었습니다.)

STRATEGIC AI
• Prevent AI from building too many AA units
• Don't allow CSs to build Manhattan Project
• AI calculation of enemy military might are tweaked based on size of enemy gold reserve
• AI calculation of enemy power now takes into account promotions

DIPLOMATIC AI
• Avoid cascades of denunciations against a single player. AI now uses its own current friendliness level with a given power to determine how much weight to place on a denunciation against that power.

(*연쇄적 관계악화문제가 사라졌다는 겁니다. 국가별 기준에 충실해졌다는 거구요.

기존에는 조금만 악한 행동을 하면 관계가 국제적으로 크게 악화되곤 했는데, 이해득실을 따지는 정도는 아니지만

좀 더 자신의 입장에서 판단을 하게 되었다고 보시면 될듯 합니다. 이거 매우 중요한 부분이죠?)
• Denunciations expire after 50 turns
• Declarations of Friendship expire after 50 turns

MODDING
• Added support for policies that provide culture from kills
• Added support for policies that provide extra culture from cultural improvements
• Added support for policies that provide extra embarked movement
• Added support for policies that provide free Great People
• online Panel now displays TOTAL downloads for a mod and not just the downloads for that specific version.
• When you click on a mod in the online browser, you may now use a dropdown to select a previous version.
• Added Line Control for modders to use when creating graphs, etc.

MULTIPLAYER
• Can now use DLC civilizations in multiplayer
• Added Ring, Skirmish and Ancient Lake maps to MP.

BUG FIXES
• Clear up cases where diplomatic status could show as "Friendly" even after that AI power has denounced the player.
• Fix situations where AI demeanor and verbiage didn't match friendliness level shown in diplomatic status string.
• Additional bug fixes and tweaks.

BALANCE CHANGES

Game Rules
• Cities must now have three or more tiles in between them (1 more tile than before), unless separated by a sea/coast tile.

(*도시간 떨어져야 하는 타일이 2칸에서 3칸으로 늘었습니다. 지금 연재되고 있는 초대형지도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현대시대인데도 빈땅이 있을 정도입니다. 확장 속도가 느리다는 거죠. 그래서 이런 보완책이 생긴듯 합니다.)
• Cities now only get 1 free production and 0 free gold (1 less in both cases)
• Trade routes get bonus gold based on population of capital; formula changed a bit so minimal gold received for hooking up very small cities
• Bonus production from excess food (used when building settlers) tapers off if excess is 3 or more.

(*초과 식량생산이 3이상으면 추가 생산능력을 얻는다는 말인듯 합니다? 중요하겠죠?)
• Allied maritime city states provide 3 food per turn to the capital, not 4
• Balance pass on production and maintenance costs throughout the game.

Buildings

(*전반적으로 건물들이 생산력을 올려주는 쪽으로 변했습니다. 골드생산은 조금 안좋아 졌네요.

신규유닛을 열심히 만드는게 업그레이드 보다 쉽고 역동적이겠지요. 그래서 그런듯 합니다.)
• Aqueduct added (entirely new building). 40% of Food is carried over after a new Citizen is born.
• Palace boosted to 3 gold and 3 production
• Granary gives bonus 1 food for Wheat/Banana Deer; cost reduced
• Market and Bazaar provide 2 gold (as well as +25%)
• Workshop provides 2 production (bonus reduced to +15% but affects ALL production); cost increased
• Windmill now has a +15% production modifier (for buildings only) and provides 2 production
• Stable gives bonus 1 production for Sheep/Cattle/Horse and can be built with Sheep or Cattle; cost reduced
• Lighthouse gives bonus 1 food for Fish; cost reduced
• Ironworks dropped to 8 production (but earlier in tech tree now)
• Factory requires Workshop; add 3 production but boost now just 25%; has 1 more specialist slot (now 2)
• Nuclear and Solar Plants now require Factory but increase to production is now 35% and provide 4 production themselves; these two now mutually exclusive
• Hospital adds 5 food (but no longer retains food), requires Aqueduct
• Forge adds +1 production to each source of Iron
• Reduced Armory maintenance to 2 gold
• Reduced Colosseum happiness to 3, and reduced maintenance to 2 gold
• Reduced Theatre happiness to 4
• Reduced Monastery maintenance to 0 gold
• Reduced Garden maintenance to 1 gold
• Reduced Observatory maintenance to 0 gold
• Reduced Opera House culture to 4, and reduced maintenance to 2 gold
• Removed the Great Person Point from Public School

Specialist Adjustments
• Temple -1 Artist
• Mud Pyramid Mosque -1 Artist
• Opera House +1 Artist
• Bank -1 Merchant
• Satraps Court -1 Merchant
• Stock Exchange +1 Merchant
• Observatory -1 Scientist
• University +1 Scientist
• Garden -1 Artist
• Laboratory -1 Scientist
• Public School +1 Scientist

Improvements/Routes

(*자원과 시설물등에서 골드 생산이 증가한게 보입니다. 건물들의 골드 생산은 조금 줄고, 자원은 증가했다는것...

자원에 대한 중요도를 높인 것이죠. 서로 자원을 놓고 싸우고, 주변 땅을 발전시키고 보호하라는 말입니다.

영토에 대한 대립을 더욱 심화시킨 것이죠.)
• Production bonus from Railroads reduced to 25%
• Removed 1 extra gold from Mine on Gems, Gold, Silver, Marble.
• Fishing Boats give 1 food, not gold.
• Fishing Boats give 1 gold with Compass.
• Camps on Deer give production instead of food .
• Remove 1 extra food from Sugar plantations.
• Trading Post gold reduced from 2 to 1 (increases back to 2 when hit Economics).
• Trading Post & Camp gold increases by 1 with Economics.
• Lumbermill production increases by 1 with Scientific Theory (moved up from Steam Power).
• Mine & Quarry production increases by 1 with Chemistry.
• Plantation & Pasture food increases by 1 with Fertilizer.
• Well & Offshore Platform boosted to 3 production (from 1).
• Academy increased to 6 Science.
• Landmark increased to 6 Culture.
• Manufactory increased to 4 Production.

Policies

(*정책들이 주는 이점이 전반적으로 증가했습니다. 메리트 없는 정책들이 많았는데 맞는 방향인것 같습니다.)
• Tradition: Culture border expansion discount in cities placed on Tradition branch opener. Discount increases over the course of the game. Also grants +3 Culture in the capital.
• Aristocracy: Wonder bonus reduced by 5% to 20%.
• Legalism: Provides a free Culture building in your first 4 cities.
• Oligarchy: Garrisoned units cost no maintenance, and cities with a garrison gain +100% ranged combat strength.
• Landed Elite: +15% Growth, and +2 Food per city.
• Monarchy: +1 Gold and -1 Unhappiness for every 2 Citizens in your capital.
• Liberty: +1 culture per turn in every city.
• Collective Rule: Settler production increased by 50%, and a free Settler appears near the capital.
• Citizenship: Worker construction rate increased by 25%, and a free Worker appears near the capital.
• Representation: Each city you found will increase the Culture cost of Policies by 33% less than normal. Also starts a Golden Age.
• Order: Reduce Order production bonus to 15%.
• Meritocracy: +0.5 Happiness for each city connected to the capital, and a free Great Person of your choice appears near the capital.

Resources
• Fish reduced to 1 food (but can be boosted back to 2 with Lighthouse)
• Marble boosts wonder production by 20%, down from 25%

Technologies
• Scaled up tech costs throughout the game (slight change for early eras; close to double for Modern)
• Move Lumbermills up to Construction
• Move Bridge Building back to Engineering
• Move Ironworks to Machinery

Units
• Workboat cost increased
• Settler cost increased by 25%

Wonders
• Colossus no longer goes obsolete
• Angkor Wat now provides a 25% discount for the costs (both culture and gold) to gain plots empire-wide.

Civ Unique Bonuses
• Reduce Chu-ko-nu from 10 to 9 ranged strength
• Doubled culture from kills for Aztecs
• Krepost now provides a 25% discount for the costs (both culture and gold) to gain plots in the city.
• Paper Maker only provides 2 gold but no longer requires any building maintenance

Map Generation Changes
• Increased Oil quantity per resource.

(*석유 타일당 석유 양이 증가했습니다. 현대유닛의 양을 늘린 것이죠.)
• Minimum Uranium is now 2.
• Cut Deer Appearance in Arctic regions.
• Adjusted Sheep placement so it is more spread out.
• Decreased Wheat appearance in Plains.
• Increases Cow appearance overall, including adding up to 2 Cow tiles to heavy grass start positions.

 

 

 

 

 

전반적으로 더욱 풍족하지만, 이유있는 풍족을 누릴수 있도록,

즉 활발하게 게임을 하게 만드는 쪽으로 패치가 이뤄졌습니다.

 

방향은 맞는듯 합니다. 앞으로도 더욱 개선될 듯 보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외교가 더욱 많이 변했으면 좋겠는데 말입니다. ^^;

 

 

 

 

 

 

스마일루의 문명5

#1 인트로 플레이

문명5와 인류문명

 

 

 

 

 

 

 

 

우리 대표 다섯은,

 

 

삼천만 한국인민과 정부를 대표하여,

 

 

삼가 중국, 영국, 미국, 캐나다, 호주, 네덜란드, 오스트리아 및 기타제국의 대일선전이

일본을 격패케 하고 동아를 재건하는 가장 유효한 수단이 됨을 축하하여,

 

 

이에 특히 다음과 같이 성명하노라.

 

 

 

1. 한국 전인민은 현재 이미 반침략전선에 참가하였으니

 한 개의 전투단위로서 추축국에 선전포고한다.

 

 

2. 1910년의 합방조약 및 일체 불평등조약의 무효를 거듭 선포하며,

 아울러 반침략국가의 한국에 있어서의 합리적 기득권익을 존중한다.

 

 

3. 한국 중국 및 서태평양으로부터 왜구를 완전히 구축하기 위하여

최후의 승리를 얻을 때까지 혈전한다.

 

 

4. 일본세력하에 조성된 만주국 및 난징정권을 절대 인정치 않는다.

 

 

5. 루스벨트 처칠 선언의 각 조를 강력히 주장하며

한국독립을 현실키 위하여 이것을 적용하며 민주진영의 최후승리를 빈다.

 

 

 

1941

 

 

대한민국 임시정부

 

 

 

 

 

:

 

 

 

 

선전포고라는 것에 대해서 생각해보자.

 

인간들의 폭력, 살인, 사기 등에서

그를 예고하고 하는 법은 없다.

 

재미있는건,

 

인류가 행할 수 있는 가장 최고, 최대, 최악의 폭력인

전쟁시에는 선전포고가 존재한다는 거다.

 

물론 선전포고를 하지 않고 전쟁을 시작한 사례들이 있긴 하다.

(한국전쟁의 북한, 진주만 폭격후 수십시간뒤 선전포고한 일본 등)

 

하지만 2차세계대전에서 나치독일도 폴란드에 선전포고를 하고 전쟁을 시작했고,

이어 소련과의 불가침조약을 깨고 침공할때도 선전포고를 한 바 있다.

 

물론 선전포고라는게 전쟁 준비 다 해놓고

전쟁 몇분전에 선전포고를 하는 식이기도 하지만,

 

사실 안하는 것이 전술적 이익일지도 모를 이 선전포고는 무슨 의미 일까?

 

 

:

 

 

하나는 전투시의 '함성'과 같은 의미일 것이다.

서로의 용기를 북돋아주고, 결연한 의지를 다져

서로를 단합하게 해주는 것이 그것이다.

 

또 다른 하나는 합리화, 당위성 주장이다.

실제 독일 같은 경우에는 민족주의를 통해 자신들의 우월성을 강조하며

자신들이 다른 민족들을 지배하는 것이 당연하다 주장하고 있었다.

싸이코패스들의 '예고살인'도 스스로는 옳다고 생각하고 저지르는 경우다.

 

그렇다면 어떤가?

 

어떤 선전포고는 정의이고,

어떤 선전포고는 자기합리화인걸까?

 

어떤 전쟁이 정의이고,

어떤 전쟁이 자기합리화인걸까?

 

 

 

 

 

 

 

 

 

 

 

 

 

 

 

 

 

 

 

 

 

 

 

 

 

 

 

 

 

 

 

 

 

 

 

 

- 지난 줄거리 -

 

중국과의 전쟁에서 이로퀴와 페르시아를 독립시키며 중국의 힘을 약화시키고

대륙에서의 다극체제를 확립시키려는 러시아는

인공위성과 레이져, 스텔스 등의 첨단 기술들이 개발되는 가운데

더 많은 중국 땅을 페르시아에게 돌려준다.

 

허나 중국이 약해진 틈을 노란 인도의 간디는 중국에게 선전포고를 하여

인도근처 분할된 중국땅을 기습점령한다.

 

일본을 공격할 준비를 하던 러시아는 우선 인도의 성장을 막기위해

인도에게 선전포고를 하고, 인도의 병력들을 궤멸시킨뒤 평화협정을 체결하게 되는데...

 

 

인도나 중국이나 페르시아나 그저 그렇게 되었다. 당분간 저들은 균형을 유지하겠지?

 

이제 일본을 공격할 준비를 해야 되는데...

 

병력들을 현대화 시키자. 보병을 기계화보병으로 업그레이드~~~

 

노동자들을 많이 없앴더니 골드 수입은 나름 괜찮다.

문명4처럼 타일이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 되는 것도 아니고,

도로나 철도가 영토 전역을 덮을 필요도, 또 유지비상 그러기도 힘들어서

노동자의 쓰임새는 그리 크지 않다.

 

 

 

기계화 보병 등장~~~

 

그나저나 그 위대한 예술가가 만든 랜드마크 밟지 말라구.ㅠ

안그래도 작은데.ㅠ

 

 

 

 

 

자! 이제 정말 일본으로 간다!!!!

 

바다로 이동을 시작했다.

미약하지만 이제 시작인 것이다.

 

 

 

 

 

 

영국이 항상 걱정되긴 하지만 다행히 영국은 나름 잠잠한 편이다.

 

 

 

 

 

 

 

 

어이쿠 펜타곤! 유닛 업그레이드 비용이 절반으로 감소한다.

 

훌륭해~~!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일본근처 전진기지... 마치 미국 아래 쿠바같은 이르쿠스트크 까지는 본토에서 8턴이 걸린다.

 

사실 북쪽이 아니어도 점령한 중국 영토쪽을 거치는 남쪽 경로도 있고,

동쪽으로 대양을 건너는 방법도 있지만,

 

전진기지가 있고, 항로가 적당히 좁아 감시하기 쉽고,

상륙지점에 주인없는 영토가 있는 북쪽을 통한 일본 공격이 제일 유효해보인다.

 

 

 

 

 

 

 

 

자, 이르쿠스트크에서 대기중이던 우리 함선들은 상륙지점 근처를 순찰!!!

 

병력들이 이미 좀 있다. 흠...

 

 

 

 

 

 

 

 

해적들이 나타날지도 모르니 항로를 확보하자.

 

함선들을 배치해 주변시야를 다 밝혀놓았다.

 

 

 

 

 

 

 

 

아이쿠, 저 해협쪽은 영국영해라 빠져나가기가 힘들다.

 

이런 젠장;;

 

생각해보니 영국이 국경개방만 해주면 손쉽게 이동할 수 있을 듯 하다.

 

 

 

 

 

 

하지만 알루미늄을 줘도 거절!

 

됐다, 쳇.

 

 

 

 

 

 

 

우리 병력들이 영국 영해 바로 밖을 우르르 지나가니 영국이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다.

 

이번엔 진짜 지나가는 것일 뿐이라구!

 

 

 

 

 

 

 

 

얼른가자가자~~~

 

전투기가 탑재된 항공모함도 보인다.ㅋ

 

 

 

 

 

 

 

대규모의 병력이 본토를 빠져나가고 있다.

 

주변국들을 안정시키자. 간단한 골드 선물~

 

이거 은근 효과 있다. 10턴내에 외교관계에서 '적대적'표시를 없애 주는듯 하다.

 

 

 

 

 

 

 

넌 그냥 말-_-;;;

 

그래도 당연히 싫어할 이유는 없다.ㅋ

 

 

 

 

 

 

병력들은 일본 시야밖에서 집결!

해군들은 태연하게 일본 근해를 정찰하고 있다.

 

 

 

 

 

 

 

 

 

 

 

전함도 있다! 강력한 순양함... 디테일이 꽤 좋다.ㅋ

 

 

 

 

 

 

 

 

 

공군병력 수송이 문제인데,

 

스텔스폭격기는 항속거리가 길어 저기 트베리에서 한번에 이르쿠스트크까지 이동이 가능하다.

하지만 전투기들은 그렇지 못해서, 중간에 항공모함이 징검다리 역할을 해줘야 한다.

 

 

 

 

 

 

 

오! 더블린이 현대전차 지원! 크~

너도 일본쪽으로 투입!!!!

 

 

 

 

 

 

 

 

일반 폭격기의 사정거리가 저정도...

부족하다. 항공모함을 이용해야 할 듯?

 

후발병력들이 생산되는대로 계속계속 오고 있다.

 

 

 

 

 

 

많은 도시들이 증권가래서도 부를 생산하고 있다.

 

다행히 그나마 병력을 생산할만한 도시들이 해안도시들이고,

그곳에서 병력들이 바로바로 출항하고 있다.

 

일본에 대한 공격 준비는 차근차근 되어가는 듯 하다.ㅋ

 

 

 

 

 

 

 

엇 그런데 저게 뭐야!!!

 

왠 어선 하나 등장!!!! 조금만 더 오면 우리 병력들이 잔뜩 모여 있는게 다 보이겠는데!!!!

 

이런!!!!

 

 

 

 

 

 

 

 

아 젠장 걸렸다-_-;

 

하지만 거짓말로 적당히 넘어가자.

 

사실 그래도 일본이 알껀 다 알고 있을 것이다.... 라고 나의 거짓말을 합리화 해야지-_-;;;

 

 

 

 

 

 

 

트베리에서 이동중인 스텔스 폭격기...

 

 

 

 

 

 

 

 

 

우리의 오랜 우방인 더블린에 이어,

이번에 새로 독립한 얄마티도 우리에게 병력을 지원해줬다.

 

이동식 지대공 미사일!!

요거 유용하겠는걸~!

 

 

 

 

 

 

 

 

우라늄이 발견되기 시작했다.

석유는 괜히 국가들 영토 밖에서 튀어나오더니, 우라늄은 잘 나오네?

 

 

 

 

 

 

 

 

 

새로운 전진기지 건설!!!

저곳에 폭격기들을 배치시키고 병력을 전개할 것이다.

 

 

 

 

 

 

 

 

 

 

내가 일본에게 주변에 도시를 건설하지 말라고 했다.

 

나도 한번 영토갈등 스킬좀 써봤다구~

 

 

 

 

 

 

 

 

자, 이제 병력들 이동! 상륙이다!!!!

 

결전이 눈앞으로 다가오는 구만... 흠흠...

 

 

 

 

 

 

 

 

인도의 병력을 궤멸시키고 인도와 평화협정을 맺었는데,

인도와 중국의 전쟁이 끝난것은 아니다.

 

중국이 오히려 인도를 공격하고 있다.

중국이 너무 약해져서 저정도는 방관해도 될 듯하다.

 

 

 

 

 

 

 

 

우리는 우르르 상륙중. 간디와 측천무후가 평화협정~ 잘 됐군.ㅋ

 

음.. 일본 병력들이 주변에 조금 보이는데 아까 보이던 수준이고....

사마라에 폭격기를 주둔시켰으니 곧 시야가 확장 될텐데...

 

 

 

 

 

 

 

헐퀴!

역시 일본도 대비중이구나!

 

 

 

 

 

 

 

 

 

돈을 쏟아붓자.

사마라에서 스텔스 폭격기 현금거래!!! -_-;

 

 

 

 

 

 

 

 

 

전함의 강력한 사거리!

 

최근 미국에서 레일건방식(전자기 유도 방식)으로 엄청난 속도로 포탄을

상당히 먼 거리까지 날려보낼 수 있는 군함의 포를 만들어 냈다던데....

 

 

 

 

 

 

 

영국은 병력도 있으면서 독일에 상륙할 생각은 안하고 계속 포격만 하고 있다.

 

 

 

 

 

 

 

 

 

음.. 뜨셨군.

 

핵을 쓰게 되는 날이 올까나?

 

 

 

 

 

 

 

 

 

 

그럴지도 모르니 연구는 해두자.

 

저곳은 거의 일촉즉발의 상황....

일본의 MLRS까지 증강되었다.

 

이야... 이 정도면 세계최대 화약고인 휴전선 뺨치는걸..!!!

 

 

 

 

 

 

 

 

 

 

여기까지 왔는데 망설일 것은 없다.

 

준비도 끝났다.

 

실행만이 남아있을 뿐이다.

 

 

 

평화를 바랄리가, 알면서 왜그래?

 

 

 

 

 

 

 

 

 

선전포고닷!!!

 

이 대립의 끝을 보자!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며 나를 비난하는 노부나가.

부대들을 의심했던 노부나가 에게 내가 그냥 지나가는 것일 뿐이라고 한 것 때문이다.

 

흠.

 

 

 

 

 

전쟁이다...! 거대한 현대전...!

 

외교관계를 보니 아까 선물을 돌린 탓인지 적대적인 국가가 이로퀴 뿐이다.

 

 

 

 

 

 

 

선물들 좀 한번 더 주고!

 

이제 시작!

 

 

 

 

 

 

 

 

 

병력들을 움직이자.

 

우리 차례가 먼저라는 것이 중요하다.

 

우선 이동중인 일본의 해상병력을 처리하자.

간단하게 처리가 되기 때문에 우선공격 대상이다.

 

 

 

 

 

 

 

 

 

보병들에게는 공격헬기로 공격!!!

 

 

 

 

 

 

 

 

 

우오! 한방에 전멸~? 대박인데 이거.ㅋ

 

숲에서 튀어나오며 기습공격한 것과, 보병들은 개활지에 있었던 이유로 인해

한방에 보병부대를 보내버렸다.

 

 

 

 

 

 

 

 

현대전차로 보병을 공격한다면?

 위대한 장군, 주변 우호유닛, 험지전투보너스, 측면공격....

 

여러모로 우리가 전술적으로 유리한 상태.

 

 

 

 

 

 

 

 

 

방어병력 없는 포병전력도 처리해주자.

 

저 기계화 보병을 잃더라도 전체적으로는 이익이다.

 

 

 

 

 

 

 

 

 

 

 

후방에 있는 MLRS들도 공격해주자. 이게 제일 골치니까.

 

근데 MLRS가 공중공격하는게 어디있어! 이런 사기꾼들!

 

 

 

 

 

 

 

 

 

 

 

아무튼 몇번 폭격해주니 MLRS도 전멸!

우리보다 많던 일본의 MLRS 4기를 싹 지워줬다.

 

 

 

 

 

 

 

 

 

우리차례!

MLRS로 강철의 비*를 적군에게 뿌려주자!

 

 

 

(*Steel Rain : 걸프전 당시 미군의 MLRS는 수백개의 수류탄 같은 자탄이 내장된 클러스터 폭탄을 발사했다.

이는 이라크 보병부대나 경장갑부대 상공에서 터지면서 작은 자탄들을 비처럼 지상에 쏟아부었는데,

이때 강철의 비, Steel Rain 이라는 말이 생겼다.)

 

 

 

 

 

 

 

지형에 따른 전투결과 비교.

 

우선 저 멀리 공격헬기가 평지에 있는 보병을 공격할때.

 

지형에 제한받지 않으니 이동거리도 상당하다. ㅋ

 

 

 

 

 

 

 

 

반대로 숲에 있는 보병들을 공격할때...

 

요새화 보너스가 있긴 하다만, 지형에 의한 변화량도 상당하다.

 

 

 

 

 

 

 

 

 

 

폭격과 공격끝에 오래전 일본에게 강탈당한 노보시비르스크를 탈환했다.

 

감격스럽구만!

 

 

 

 

 

 

 

 

 

거의 지워진 일본의 병력들... 아직도 내턴 안끝났어~!

 

사마라의 제트기들도 써볼까?

 

 

 

 

 

 

 

 

 

 

간만에 전략적 보기...

 

이동할수 있는 타일이 그리 많지 않다. 전술적으로 잘 이동해야 한다.

 

 

 

 

 

 

 

 

케이프타운도 해군과 공군의 포격과 공습으로 이미 방어능력을 거의 상실한 상황.

 

지상군 투입만 해주면 되겠네~

 

 

 

 

 

 

남쪽 상황을 살펴봤다.

 

음... 남쪽에서 나름 대기중이군. 흠.

 

 

 

 

 

 

 

 

 

 

케이프타운 점령~ 독립시켜주자.ㅋ

 

역시 난 착하군.ㅋㅋ

 

 

 

 

 

 

 

 

항공모함에서는 스텔스폭격기 발진!

 

문명4에서는 스텔스폭격기, 폭격기는 항공모함에 탑재가 안됐었다.

그게 맞긴 맞다.ㅋ

 

 

 

 

 

그리고 워싱턴 점령! 보스턴도 함락 직전이다.

 

 

 

 

 

 

 

 

이걸 어떻게 할까...  독립시키지 뭐~

 

일본이 중국에게 그런것 처럼 만주국이나 난징정부같은 괴뢰정부를 만들기는 좀 그렇지.

 

 

 

 

 

 

야! 독립시켜줬더니 첫마디가 왜그래?

 

우리 게임하고 처음보는 거라구. 모르니?

 

여튼 미국 독립!!

 

 

 

 

 

 

 

 

하지만 아직도 갈 길은 멀다.

 

여전히 상당한 일본의 병력과 생산능력...

 

우린 원정공격중인 상황이라 불리하다.

 

이제 이 전쟁의 결말은 어떨까?

 

 

 

 

 

 

 

 

 

 

 

 

 

 

 

 

다음주에 마지막편이 연재됩니다.

 

 

 

 

 

 

[댓글 부탁드려요~]

 

 

 

 

 

'문명4BTS-(#7-티져) 나비효과' 보기

http://blog.daum.net/smileru/8887819

 

 

 

 

 

추천?

 
@Smilero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