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신문 010 4535 8400

영천의뉴스는 영천시민신문에서 시작합니다.[영천뉴스,영천소식,영천신문,영천한약]

신녕면 부산리 불법폐기물 가득

댓글 0

영 천 시

2020. 2. 24.


“신녕면 부산리 불법폐기물 가득”



신녕면 부산리 산57 일대 화경산업 쓰레기 처리장에 불법폐기물이 가득하게 쌓여 있고 입구엔 주인이 없는 것처럼 접근 금지 경고 안내문을 붙여 놓고 있다. 이곳은 지난해 불법폐기물 처리 골머리 앓는 영천시 쓰레기 처리 업체중 한곳인데, 당시 보도에는 제외됐다.


앞에 있는 도로는 상주 영천 고속도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