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신문 010 4535 8400

영천의뉴스는 영천시민신문에서 시작합니다.[영천뉴스,영천소식,영천신문,영천한약]

경북도, 청명·한식기간 화재예방 총력대응!!

댓글 0

경상북도

2020. 4. 2.



경북도, 청명·한식기간 화재예방 총력대응!!



- 성묘객 등 운집지역 소방력 전진 배치... 산림청과 항공 공조체계 강화




경상북도가 청명한식기간 화재예방 총력대응에 나선다.

 

경북소방본부는 청명·한식 기간 산불 등 대형화재 발생에 대비하여청명·한식 기간 선제적이고 강도 높은 화재예방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4월은 건조한 날씨와 함께 강한 바람의 영향으로 산불 등 임야화재가 많이 발생하며, 자칫 대형 산불 화재로 이어질 위험이 매우 높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특히, 청명·한식 기간(4.4.~4.5.) 중에는 성묘, 식목행사, ·밭두렁 태우기 등으로 시기적으로 산불 및 대형화재 등 동시다발적인 화재발생 가능성이 어느 때보다 높다.

 


최근 3년간 4월은 평균 247건의 화재가 발생했으며, 이중 청명한식 기간에 중 17.6건의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발생 주원인은 성묘, 식목활동, 상춘객 등의 증가에 따른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전체 화재에 과반수를 차지하고 있다.


 

이에 경북소방본부 및 19개 소방서 15,600여명의 전 소방인력은 특별경계근무기간 24시간 신속한 현장대응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중점 추진사항으로는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초동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소방관서장 지휘선상 근무 및 전 소방공무원 비상응소체제를 구축하고, 공원묘지 등 도내 주요 취약지역에 소방차 14대 소방공무원 등 81명을 전진배치 하는 등 선제적 대응태세를 갖춘다. 또한 산림청 상황실과 119종합상황실 간 항공(헬기) 공조체계를 유지하며 대형 산불 방지를 위해 유관기관 간 협조체계를 강화한다.


 

특히, 코로나19 확산과 관련, 경계근무기간 현장활동을 하는 전 소방대원은 감염병 예방·확산방지 지침을 준수하여 현장활동에 임하고, 온라인(SNS) 등 비대면 화재예방 홍보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남화영 경북소방본부장은“4월은 강한 바람과 건조한 날씨로 대형 산불 발생 위험이 높아지는 시기이며, 청명·한식 기간 대부분의 화재가 부주의에 의한 것이니 만큼 성묘 및 산행 시 각별한 주의를 당부드린다코로나19 사태로 전 도민이 불안한 시기에 대형화재로 인해 더 큰 마음의 상처를 입지 않도록 도내 4,500명 전 소방공무원이 최선을 다해 경계근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