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신문 010 4535 8400

영천의뉴스는 영천시민신문에서 시작합니다.[영천뉴스,영천소식,영천신문,영천한약]

다중이용시설 집중관리… 확진자 발생 시 구성권 청구

댓글 0

영 천 시

2020. 4. 6.

다중이용시설 집중관리… 확진자 발생 시 구성권 청구
10개 분야 412개소 사업장



영천시는 학교 휴업과 봄철 시민들의 잦아진 외출 등으로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늘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3월 20일부터 집중관리반(267개조·534명)을 편성해 종교시설 및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집중관리에 나선다.


이는 타 지자체 사례를 통해 코로나19 감염예방수칙을 준수하지 않고 소규모 집회나 모임을 진행해 감염병이 확산되고 지역사회로의 전파가 우려되고 있는 상황을 볼 때,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관리가 곧 지역사회의 감염예방으로 직결되는 바에 따른 조치다.


집중관리대상 사업장은 10개 분야의 412개소로 밀폐된 장소에서 비말 또는 접촉감염이 높은 환경으로 집단발생 위험이 높은 집단시설 및 다중이용시설인 종교·학원·노래방·목욕탕·음식점 등이 해당되며 시는 20일부터 4월 3일까지 2주간의 안전수칙 준수사항에 대한 계도기간을 거쳐 4월 4일부터는 강력한 단속에 돌입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감염관리책임자 지정 여부 △시설직원 증상 모니터링 및 신고접수 여부 △시설 내 위생물품 비치 여부 △시설 소독 및 청소 실시 여부 △마스크 착용 및 손 소독 실시 여부 △발열 등 유증상자 확인 여부 △신도 등 이용자 관리(명부작성) △이용자 간격 유지 등이며 안전수칙 준수사항 위반 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80조 제7호’에 따라 300만원 이하의 벌금, 영업 및 집회 금지, 위반에 따른 확진자 발생 시 조사·검사·치료 및 방역 등 제반비용에 대한 구상권 청구 등의 행정적 조치가 이뤄질 방침이다.


영천시 관계자는 “지역사회가 안정되고 시민들의 건강이 확보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집중관리반의 철저한 계도와 종교시설·다중이용시설 관계자분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