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음식도 약 Food

에드몽웰즈 2020. 7. 8. 09:33

⁠[음식도 약이다] 여름철 더위 극복 '삼계탕' / 삼계탕 레시피

 


기력을 보충하기 위한 여름철 필수 보양식 삼계탕! 닭 한마리를 통째로 인삼, 대추, 마늘, 찹쌀 등의 재료와 함께 푹 고아서 국물까지…, 영양만점인 한국 전통 보양식이다.


여름철에는 식욕감소, 만성피로 등의 증세가 나타나며 땀을 흘려 기운이 빠지고 입맛을 잃기도 쉽다. 또한 차가운 음식을 자주 먹어 속이 차가워지면 소화기능과 몸의 저항력이 떨어지기도 한다. 이렇게 기력이 저하되는 삼복더위 때‘이열 치열’이라는 속담과 같이 삼계탕 같은 따뜻한 음식을 챙겨 먹음으로써 기력을 보충하고 건강을 유지할 수 있는데 이는 예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우리나라의 풍습이다.


삼계탕은 풍부한 양질의 단백질과 필수 아미노산의 보고인 닭고기, 면역강화 등의 효능이 있는 인삼 외에도 찹쌀, 밤, 대추 등이 잘 어우러진 식품이기 때문에 영양적 균형을 이룬 훌륭한 스태미너식이라 할 수 있다.


주재료인 닭고기는 지방이 적게 함유되어 있으며 육질이 연하고 섬유가 가늘기 때문에 맛이 담백하고 소화흡수가 잘 된다. 또한, 메티오닌을 비롯한 필수아미노산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새살을 돋게 하는데 효과가 있다고 한다.

특히 리놀레산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성인병 예방에 좋으며 비타민 A, B1, B2, 나이아신도 많아 활력증진에 도움이 된다. 또한 날개부위에 있는 뮤신은 성장을 촉진하고 운동기능을 증진시키며 단백질의 흡수력을 높여준다.

또 하나의 주재료인 인삼은 진세노사이드라는 사포닌을 함유되어 있어서 면역성 증진, 혈액순환 개선 및 항암, 항산화활성 기능 뿐만 아니라 체내 효소를 활성화시켜 신진대사를 촉진하고 피로 회복에 도움을 주는 효과도 지닌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삼계탕은 맛과 영양이 풍부한 고단백 식품으로 여름철 더위를 이겨내는데 도움이 되는 건강식품이라 할 수 있다.


글: 장지현 영양사┃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영양부
사진: 송낙중 백병원 홍보팀

 

[삼계탕 레시피]


삼계탕 (1인분)
주재료 : 영계 1마리, 수삼 15g, 찹쌀 100g
부재료 : 밤, 마늘, 대추, 소금, 후추가루, 대파, 팽이버섯


❶ 닭은 기름과 껍질을 제거하고 속을 깨끗이 씻어 찬물에 담가 피를 뺀다.
❷ 찹쌀을 씻어 미리 물에 불려둔다.
❸ 닭의 뱃속에 불린 찹쌀과 인삼, 밤, 대추, 마늘을 채워 넣은 후 이쑤시개로 속이 풀리지 않도록 살을 집어 닫는다.
❹ 닭의 다리쪽 껍질에 칼집을 넣어 엇갈리게 다리를 꼬아 묶는다.
❺ 냄비에 물을 붓고 닭과 나머지 재료를 넣어 푹 삶아준다.
❻ 떠오르는 거품은 걷어내고 살이 물러질 때까지 푹 삶아서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한다.
❼ 그릇에 닭을 담고 대파와 팽이버섯을 고명으로 얹은 후 국물을 부어서 완성한다.

​​

 
 
 

[음식]음식도 약 Food

에드몽웰즈 2020. 6. 24. 10:15

[음식도 약이다] 밥도둑 ‘꽃게’ |꽃게탕 · 깐풍꽃게 레시피

 


꽃게는‘밥도둑’이라고 불릴 만큼 우리 식탁에서 사랑받는 먹거리 중 하나이다. 꽃게는 주로 4~6월이 제철이며 산란기를 앞두고 있어 살이 꽉 차 있고, 껍질이 단단해 맛이 좋다. 꽃게 특유의 맛은 베타인, 글루탐산, 글라이신, 아르지닌 등으로 그 함량 차이에 따라 특유의 맛을 낸다.

 

그 중 베타인 이라는 성분은 피로 때문에 손상된 간 기능과 시력을 보호하며 특히, 지방간을 억제하고 혈관벽을 튼튼하게 하여 스트레스와 피로감을 자주 느끼는 현대인에게 좋은 피로회복제가된다. 꽃게의 타우린은 혈당상승을 억제하여 동맥경화, 당뇨병 등의 성인병 예방은 물론 산후통증과 생리장애를 치유하는데 도움을 준다.

 

또한 항산화 작용을 하는 구리, 황, 비타민 E 뿐만 아니라, 노화방지와 세포활성화에 도움을 주는 칼륨과 나이아신이 풍부하여 건강식으로 즐길 수 있다. 꽃게의 껍질 속에 있는 키토산은 지혈작용은 물론, 면역기능을 강화하고, 콜레스테롤을 배출시켜주며 비만과 변비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껍질째 조리하여 섭취하면 더욱 좋다.


꽃게를 고를 때에는 배 부분이 흰색을 띄고, 눌러봤을 때 물이 나오지 않는 단단한 것을 골라야 한다. 또 등껍질을 위로​쓸어 올려보았을 때 까칠까칠은 것은 신선한 것, 미끈한 점액질이 느껴지면 신선도가 떨어지는 것이므로 싱싱한 꽃게를 고를 때 참고하면 좋다.

글: ​김나현 영양사┃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영양부

사진: 송낙중 백병원 홍보팀


꽃게탕(4인) 레시피


재료 : 꽃게 2마리, 애호박 100g, 양파, 대파, 팽이버섯, 쑥갓, 다진마늘, 멸치다시 육수, 소금, 된장 1큰술
멸치다시마 육수 : 국물용 멸치, 다시마, 건새우, 건표고 버섯, 물


❶ 꽃게는 등딱지를 떼어내고 손질하여 4토막으로 자른다.
❷ 애호박은 반달썰기하고 양파, 대파를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둔다.
❸ 냄비에 멸치다시마 육수를 붓고 된장 1큰술을 푼다.
❹ 준비해 둔 꽃게를 넣고 끓으면 ②에 썰어놓은 채소와 다진마늘을 넣고 소금간을 한다.
❺ 거품이 생기면 걷어내고 팽이버섯과, 쑥갓을 곁들여 낸다.

 

깐풍꽃게(4인) 레시피

 

재료 : 꽃게 2마리, 양파 50g, 파프리카 50g, 마늘, 건고추, 밀가루, 녹말물, 식용유
밑간 : 청주 1큰술, 레몬, 간장
양념소스 : 다진마늘 1큰술, 두반장 1/2큰술, 간장 1큰술, 굴소스 1큰술, 식초 1큰술, 설탕 1큰술, 참기름, 물 1/4컵

❶ 꽃게의 등딱지를 떼어내고 손질하여 먹기 좋은 크기로 자르고, 밑간하여 재워둔다.
❷ 꽃게에 밀가루 옷을 입혀 170℃ 튀김기름에 꽃게를 바삭 2번 튀긴다.
❸ 마늘, 양파, 파프리카, 건고추는 잘게 다져준다.
❹ 팬에 기름을 두르고 썰어놓은 마늘과 건고추를 볶아 향을 낸 후, 양파, 파프리카와 양념소스, 물녹말을 부어준 후, 마지막으로 튀겨낸 꽃게를 넣고 버무려 낸다.

 

 
 
 

[음식]음식도 약 Food

에드몽웰즈 2020. 6. 16. 10:01

[음식도 약이다] 가을철 비타민 공급원 ‘감’

 

 

깊어가는 가을, 감은 가을이 제철인 과일로 시골마을 어귀에 들어서면 보이던 까치밥처럼 우리에게 풍요로운 인심으로 기억되는 특별한 음식이다. 감은 한국, 일본, 중국에서만 재배되는 동양 특유의 과일로서 단감, 곶감, 연시 등 여러 형태로 섭취가 가능하다.


감은 감미가 강하며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하다. 감은 한개만 먹어도 성인이 하루에 필요한 비타민A와 비타민C를 모두 얻을 수 있기 때문에 가을철 좋은 비타민 공급원이 된다. 특히, 베타카로틴 형태의 비타민A는 시각 유지에 필수적인 로돕신(rhodopsin)을 생성하는 영양소로 피부와 점막 형성 및 기능 유지, 상피세포 보호작용에 관여한다. 또한 과육에는 숙취해소에 직접 관여하는 아세트알데히드 디하이드로제네이즈(acetaldehyde dehydrogenase)라는 효소의 활성을 촉진하는 물질이 있어서 숙취해소에 도움이 되며, 떫은맛을 내는 감의 탄닌은 혈압을 내리고, 박테리아 독소를 해독하는 작용을 한다.


생과로 즐겨 먹는 단감을 고를 때 요령은 모양이 고르고, 꼭지부분이 깨끗하며 과일표면에 하얀 가루인 과분이 피어있는 것이 좋은 감이다. 또 만졌을 때 단단한 느낌이 있고 병충해 및 흠집이 없으며 윤기가 있는 것을 고르는 것이 좋다.

 

 

[단감 샐러드 레시피]
재료: 단감 1개, 어린잎 채소 100g, 파프리카(노랑, 빨강)1/2개씩, 아몬드슬라이스 약간
소스: 발사믹식초 2큰술, 올리브오일 2큰술
① 단감, 어린잎 채소, 파프리카를 씻어 준비한다.
② 단감은 반달모양으로 얇게 썰고, 파프리카는 채썰어 둔다.
③ ②의 준비한 재료와 어린잎 채소, 아몬드슬라이스를 섞어 샐러드 접시에 올린다.
④ 소스를 ③위에 기호에 맞게 뿌려 완성한다.

 

 

[아이스홍시요거트 레시피]
재료: 홍시 1개, 플레인요거트 1개
① 홍시를 냉동실에서 얼린다.
② 아이스 홍시 과육을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플레인요거트 위에 장식하여 완성한다.

 

 

글: 김나현 영양사 l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영양부

사진: 송낙중 백병원 홍보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