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영양정보

에드몽웰즈 2020. 7. 8. 09:33

⁠[음식도 약이다] 여름철 더위 극복 '삼계탕' / 삼계탕 레시피

 


기력을 보충하기 위한 여름철 필수 보양식 삼계탕! 닭 한마리를 통째로 인삼, 대추, 마늘, 찹쌀 등의 재료와 함께 푹 고아서 국물까지…, 영양만점인 한국 전통 보양식이다.


여름철에는 식욕감소, 만성피로 등의 증세가 나타나며 땀을 흘려 기운이 빠지고 입맛을 잃기도 쉽다. 또한 차가운 음식을 자주 먹어 속이 차가워지면 소화기능과 몸의 저항력이 떨어지기도 한다. 이렇게 기력이 저하되는 삼복더위 때‘이열 치열’이라는 속담과 같이 삼계탕 같은 따뜻한 음식을 챙겨 먹음으로써 기력을 보충하고 건강을 유지할 수 있는데 이는 예로부터 전해 내려오는 우리나라의 풍습이다.


삼계탕은 풍부한 양질의 단백질과 필수 아미노산의 보고인 닭고기, 면역강화 등의 효능이 있는 인삼 외에도 찹쌀, 밤, 대추 등이 잘 어우러진 식품이기 때문에 영양적 균형을 이룬 훌륭한 스태미너식이라 할 수 있다.


주재료인 닭고기는 지방이 적게 함유되어 있으며 육질이 연하고 섬유가 가늘기 때문에 맛이 담백하고 소화흡수가 잘 된다. 또한, 메티오닌을 비롯한 필수아미노산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새살을 돋게 하는데 효과가 있다고 한다.

특히 리놀레산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성인병 예방에 좋으며 비타민 A, B1, B2, 나이아신도 많아 활력증진에 도움이 된다. 또한 날개부위에 있는 뮤신은 성장을 촉진하고 운동기능을 증진시키며 단백질의 흡수력을 높여준다.

또 하나의 주재료인 인삼은 진세노사이드라는 사포닌을 함유되어 있어서 면역성 증진, 혈액순환 개선 및 항암, 항산화활성 기능 뿐만 아니라 체내 효소를 활성화시켜 신진대사를 촉진하고 피로 회복에 도움을 주는 효과도 지닌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삼계탕은 맛과 영양이 풍부한 고단백 식품으로 여름철 더위를 이겨내는데 도움이 되는 건강식품이라 할 수 있다.


글: 장지현 영양사┃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영양부
사진: 송낙중 백병원 홍보팀

 

[삼계탕 레시피]


삼계탕 (1인분)
주재료 : 영계 1마리, 수삼 15g, 찹쌀 100g
부재료 : 밤, 마늘, 대추, 소금, 후추가루, 대파, 팽이버섯


❶ 닭은 기름과 껍질을 제거하고 속을 깨끗이 씻어 찬물에 담가 피를 뺀다.
❷ 찹쌀을 씻어 미리 물에 불려둔다.
❸ 닭의 뱃속에 불린 찹쌀과 인삼, 밤, 대추, 마늘을 채워 넣은 후 이쑤시개로 속이 풀리지 않도록 살을 집어 닫는다.
❹ 닭의 다리쪽 껍질에 칼집을 넣어 엇갈리게 다리를 꼬아 묶는다.
❺ 냄비에 물을 붓고 닭과 나머지 재료를 넣어 푹 삶아준다.
❻ 떠오르는 거품은 걷어내고 살이 물러질 때까지 푹 삶아서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한다.
❼ 그릇에 닭을 담고 대파와 팽이버섯을 고명으로 얹은 후 국물을 부어서 완성한다.

​​

 
 
 

[행사]백병원 이벤트

에드몽웰즈 2014. 4. 10. 14:40

서울백병원-한국계육협회 닭고기 시식회 개최
-서울백병원 "4월 9일 백숙데이" 이벤트 진행
-의료진 닭고기 시식, AI 불안감 해소에 기여

 

 

인제대학교 서울백병원(원장 최석구)이 한국계육협회(회장 정병학)와 함께 조류독감(AI)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4월 9일 직원식당에서 닭고기 시식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한국계육협회가 의료진들과 교직원들에게 500인분의 삼계탕을 제공했으며, 백병원은 의학 전문가들이 닭고기를 시식하는 모습을 담아 조류독감에 대한 잔존 불안감을 해소, 국민들이 안심하고 닭고기를 섭취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 닭가슴 살 속 피로회복 물질로 밝혀진 이미다졸 디펩티드의 효능에 대한 설명과 함께 닭춘쿠키 즉석 추첨을 통해 치킨 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마련했다.

 

가정의학과 강재헌 교수는 “최근 농촌진흥청 연구를 통해 밝혀진 닭가슴살 속 피로회복 물질인 이미다졸 디펩티드에 관련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회복 중인 환자들에게도 닭고기는 영양 공급원으로 적극 추천한다”고 말했다.

 

백숙(白熟)을 먹고 백수(白壽)를 누리자는 뜻에서 유래 백숙데이는 축산업계와 가축 연구자들이 우리 농축산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흰 닭고기를 먹는 날로 처음 제안했다.


1월 1일부터 4월 9일까지 100일보다 하루 모자란 99일째 되는 날로 일백 백자를 쓴 한자어 '백일(百日)'에서 하루(一)를 빼면 흰 백자 '백일(白日)'이 된다. 예부터 99세를 백수라고 일컬었다.

 

글: 홍보팀 송낙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