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꽃과나무

여왕 2020. 10. 27. 23:15

지난주 찍은 사진

도심의 구절초라도 아름답고 향기롭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