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소낭

블로그에 관하여 구채적 설명이 필요합니다.

어떤 개인날 갑자기

댓글 0

음악·일일

2008. 8. 5.


 

 

 

 

 

뭔가가
시작되고
뭔가가 끝난다

시작은 대체로 알겠는데
끝은 대체로 모른다

끝났구나, 했는데
또 시작되기도 하고

끝이 아니구나, 했는데
그게 끝일 수도 있다

아주
오랜 세월이 흐른 후
아, 그게 정말 끝이었구나,

알게 될 때도 있다.

그때가 가장 슬프다.

그때가 가장 슬프다



Par Un Beau Matin Dete (어떤 개인날 아침 갑자기)// 쟝 롯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