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그림과풍경

인동초 2020. 5. 3. 10:45

 

 

 

 

 

 

 

 

 

 

 

 

 

★ 내 주위의 모든 사람들은 소중합니다

 

좋은 사람을 찾지말고

좋은 사람이 되주고

 

좋은 조건을 찾지말고

내가 좋은 조건이 되는 사람이 되주자

 

좋은 애인을 찾기 전에

좋은 애인이 되주자

 

좋은 사랑을 찾기 전에

좋은 사랑을 주는 사람이 되주자

 

좋은 하루가 되길 바라지 말고

좋은 하루를 만들자

 

행복해지기를 바라지 말고

나 스스로 행복하자

 

털어봐~ 아프지 않은 사람있나

꾹 짜봐~ 슬프지 않은 사람있나

찾아봐~ 힘들지 않은 사람있나

건드려 봐~ 눈물나지 않은 사람있나

물어 봐~ 사연없는 사람있나

살펴 봐~ 고민없는 사람있나

가까이 다가가 봐~ 삶의 무게 없는 사람있나

 

꽃은 피어도 소리가 없고,

새는 울어도 눈물이 없고,

사랑은 불타도 연기가 없더라.

 

장미가 좋아 꺾었더니 가시가 있고,

친구가 좋아 사귀었더니 이별이 있고,

세상이 좋아 태어났더니 죽음이 있더라.

 

살만 하니 떠나는게 인생이다.

사업자 정보 표시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꽃 향기 따라

발길머무는 5월도
끝자락 금요일 입니다.

그대의 아름다운날들
예쁜추억으로
차곡차곡 쌓아가며

소중한 사람들과
좋은만남으로
유익하고 보람잇는 오늘

의미잇게
보내시길 바램합니다.

친구님의
안부가 힘이나는
해피한 오늘 되세요.
안녕하세요...^^
요즘 공원숲속에는 아카시아보다 더 달콤한 내음이
향그러워요 쥐똥나무꽃 차례대로 줄서서 피는 꽃나무를
보면서 자연에 무한감사를 해요 왼쪽에는 청라언덕과 장미

오른쪽은 숲속공원 저의 집은 7층인데 집아래는 나무숲이 우거져
터널을 이루어 걷기 좋아요 요즘은 또 공작단풍이 윤기를 내며 자태를
뽐내고 있어요 제가 눈빛으로 바라보며 이쁘다고 칭찬해주어요

ㅎㅎㅎ 저도 칭찬받으면 삼일동안은 마음이 점프해요
아니 영원히 갈것 같아요 마지막 가는 푸른5웦 맘껏 느끼시며
하늘의 큰복 받으시어 늘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
안녕하세요...^^
5월의 마지막 날 청라언덕의 장미는 더아름다워요
초록숲은 청량감으로 눈을 시원하게 해주구요
공부에 몰두하고 있는데 옆으로 무어가 펄럭해서 보니
새가 땅콩을 물고 날아가요 공부하라고 짹소리도 안내네요

땅콩만 주면 안되겠기에 작은 새우도 창난간에 놓았어요
찾아오는 설렘에 새들에게 늘 반갑다고 인사해요
아름다운 장미도 5월과 함께 안녕해야 겠지요
하늘의 아름다운 큰축복 많이 받으시구요
늘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자연의 섭리대로
계절은 흘려가는가
봅니다.

유월이되니 낮기온이
올라 좀 덥게 느껴지지만
마스크는 필수가
되여 버린
우리의 삶

그래도
숨쉴수 있다는것에
감사함을
느껴야 겠지요.

시간은 화살처럼 흘려
어둠이 내린
저녁길입니다.

하룻길 수고 많으셨구요.
알콩달콩 쉼속에
행밤 즐기세요.
감사 합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습도많은 장마 철이 다가옵니다
늘 건강하시고 기쁨이 함께하세요~*
매일아침 기대와설렘을 안고
하루를 시작하시며 하늘아래

오직 하나밖에없는 멋진친구
님 가장소중한 보석입니다

많이덥네요 오늘도시원한 하
루보내시길 오늘도 화이팅입

니다 즐거운멋진삶속에서 오
늘도미소가득 행복한불금 응

원합니다 어제가있어서 행복
했고 오늘이있어서 행복하고

내일이 있어서행복합니다 오
늘도행운이 함께하는 멋진불
금 보내시길 바랍니다
내면적인 사색의 시간을 가져라

가난한 사람은 부자보다 환하게
웃는다.
마음이 편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왜 사람들은 부자가 되려
하는가?
좋은 옷과 아름다운 집, 그리고
여러 가지 향락을 즐기고자 하는
마음 때문은 아닌가?
그런 사람에게는 사색의 시간이
필요하다.
이제 모든 욕심을 내려놓고 홀로
산책을 하거나 빈 방에서 명상을 하라.
세상의 그 어떤 부자보다도
큰 행복을 누릴 것이다.


- 지혜의 한줄 중에서 -

좋은말은
자신을 위한 기도이며,
덕담은
좋은 관계를 만드는 일입니다.

오늘도
칭찬과 덕담으로
편안하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안녕 하세요? 반갑습니다.
시절의 아픔을 아는지 모르는지
무심히 흐르는 세월 벌써 6월 중간에 서 있습니다.
총체적 난국이라는 작금의 시절이지만 잘 견디어 내시고
환한 미소 잃지 않는 건강한 나날이길 바랍니다.
다른 사람의 잣대에 나를 가두지 마세요.
칭찬도 비난도 모두 지나가는 바람이거든요.
다 찰나에요. 어떤 병이든 혼자서 고민하지 마세요.
스스로 이겨낼 수 있다면 그건 병이 아니거든요.
자신의 아픔을 인정하는 순간 치료는 시작 됩니다.

KBS드라마 [영혼수선공] 中
반가운친구님
오늘하루도
즐거운시간
보네셨는지요
날씨가 너무더워
힘드시지요
장마가시작
된다고하니
늘건강유의하시고
좋은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